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3-12-03 00:22
[기타] 태조이성계의 쌍성
 글쓴이 : 연아는전설
조회 : 7,468  

교묘하게 중국쉴드치는 사람이 보이는군요 무슨 고대부터 쭈욱 중국이 강대국이었다고 하면서 주변국가들이 식민지는 아니었다라는 식으로 ㅎㅎㅎ 중국이 영토가 지금 넓다고 원래 넓었나요? 지금 중국인들이 전부 지나족일까요? 왜 중국 남부와 북부는 유전학적으로 완전히 다를까요? 그냥 정신건강에 해로워서  댓글에는 답안하겠습니다  이제 ..사람의 글에만 신경써야겠네요
 
1.jpg
 http://blog.daum.net/sabul358/18321751 보저현에 있는 왕건장이라는 지명
 
1CA95RR7P.jpg
왕건장 즉 왕건마을이라는 지명이 북경의 동쪽인 보저현에 있었다.
1.jpg
왕건장이라는 마을 옆에 쌍성하라는 지명이 있다.
 
평양(平壤)과 쌍성(雙城)에 봉사(奉使)하였을 적에는 완악한 사람들이 함부로 속이지 못하였다
익재난고 제7권
유원 고려국 광정대부(匡靖大夫) 도첨의참리 상호군(都僉議參理上護軍) 춘헌선생(春軒先生) 최 양경공(崔良敬公)의 묘지명
 
고려사에는 왕건이 궁예의 명령으로 평양을 수복했음을 알수 있다. 왕건장이라는 이름은 아마도 그것과 연관이 된 것이 아닌가 한다. 위의 기록에서 쌍성과 평양이 근처임을 알수 있다. 즉 왕건장이라는 마을은 왕건의 평양점령때 생겨난 지명일 것이고 마침 근처에 쌍성이라는 지명도 있는 것이다.
 
 
정료위가 초무하여 쌍성과 접경하게 하곤 / 定遼招撫接雙城
산천을 절단하여 대명에 속하게 하였다네 / 絶斷山川屬大明
 목은시고 제34권
 
정료위는 요양에 설치된 기구이다. 그러니 요양과 쌍성이 접경한다 이렇게 봐야한다. 요양은 바로 요주이다. 발해멸망이후 요나라가 설치한 요주는 바로 요양이 있는 곳이었다. http://blog.daum.net/manjumongol/949 명나라요주는 북경과 계주사이
 
1.jpg

 
1.jpg
고려말의 목은이색이 쓴 지리설명과 모두 들어맞다.
 
원(元)의 요동(遼東) 함주로(咸州路) 부근인 심주(瀋州)에 쌍성현(雙城)이 있음을 들어 알고, 본국 함주 근처인 화주에, 옛날에 쌓았던 조그마한 성 둘이 있음을 인하여 모호하게 주청(奏請)하므로, 드디어 화주를 쌍성으로 그릇 일컬어 조휘를 쌍성총관(雙城摠官)으로, 탁청을 쌍성천호(雙城千戶)로 삼아 인민을 관할하였는데, 지정 16년에 이르러 원(元) 나라에 주달하여 총관과 천호 등의 직을 혁파하고 화주 이북의 땅을 다시 본국에 소속시켜, 지금까지 주현의 관원을 제수하고 인민을 관할하게 되었으니, 반적으로 말미암아 빼앗겼던 땅을 대국에 호소하여 다시 찾아낸 것입니다. 이제 받들건대 “철령의 이북ㆍ이동ㆍ이서는 원래 개원로(開原路)에 속한 것이니, 관하 인민을 그대로 요동에 붙이라.” 하셨는데, 철령의 산은 왕경(王京)과 겨우 3백 리의 거리이며 공험의 진은 변방의 경계로 한정된 것이 한두 해가 아닙니다.
양촌선생문집 제24권홍무(洪武 명 태조(明太祖)의 연호) 21년(1388, 우왕14) 2월
 
쌍성의 지명유래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데 쌍성 개원 철령은 모두 근처에 있다는 것이다. 그리고 철령에서 고려말 수도 개경의 거리는 3백리이다.
http://blog.daum.net/manjumongol/881 철령위의 위치 백하동쪽
1.jpg
지도제공 향고도님 1884년 제작된 청나라고지도(철령이라는 지명이 계주위에 표기되어 있다.)
1.jpg
철령즉 백하동쪽이자 계주근처에서 300리정도면 천진에서 그 남쪽 대성현과 청현정도이다. 실제 고려말 고려궁궐의 위치는 청현에서 조금 북쪽으로 지금 대성현과 천진근처로 추정되었다. 고려는 궁궐을 수도근처로 여러군데에   옮겼다는 기록이 있다.아마도 원나라공주들이 자기본거지인 북경성으로 가기 편하기 위해 궁궐을 처음 개경이던 청현에서 조금 북쪽으로 옮겨 지었을 것으로 본다
 
원은 합라란부(合懶蘭府)를 함흥에, 쌍성총관부(雙城摠管府)를 영흥(永興)에 두었다.
임하필기 제11권
1.jpg
중국학자들이 그린 중국역사지도에도 합라는 난하일대로 나온다. KBS역사스폐셜에서 일본학자가 소장한 조선지도에도 조선의 함흥은 난하근처로 나온다. 즉 태조이성계의 고향 쌍성은 바로 보저현의 쌍성하가 있는 곳이 맞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투우 13-12-03 09:47
   
허참  테헤란로가 서울에 있다니깐.  서울이 이란식민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란의 ㅄ이  서울이 과거 이란 식민지였다고 우기는거랑 뭐가 다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맘마밈아 13-12-03 15:27
   
그럼 중국이 당시 조선과의 외교관계를 고려해 조선지명을 따서 그리 이름을 붙인겁니까?
투우 13-12-03 09:53
   
약좀 찾아 드세요.  그리고  일반인들한테  약팔지 마시고  그 정성을  논문써서 검증받아보세요. 검증논문이  허접해서  욕먹고 나서  괜히  심사위원이 식민친일파라서 그랬다는 개소린 집어치우시고... ㅋ
일반인들한테 괜히 약팔지 마시고  우리국사를 사랑하신다면  한국사능력검증시험이라도 보세요. ㅋ
     
맘마밈아 13-12-03 15:29
   
논문통과되면 그게 확고한 진실이 되던가요. 논문이나 라이센스가 아닌 일반인의 통찰력이 더 뛰어난 경우도 있습니다. 논문을 쓰려면 코스웍 최소4년의 기간과 논문집필기간 3년이 필요합니다. 생업을 하면서 그정도의 시간과 돈을 쓰는건 쉽지 않아요.
          
연아는전설 13-12-03 23:42
   
저런자들의 글에 일일이 신경쓰지마세요 제가 지금 적고 있는 글들은 유명한 분의 블로그에서 가져오는 글입니다 그분역시 블로그를 개방해 놓으셨고 많은 재야학자들이 배우고 참고하는 글들입니다
ipzipz 13-12-03 11:18
   
걍 탈퇴하시길;;
gaevew 13-12-03 11:28
   
Wonderful  good ! 자료 추천합니다.
gaevew 13-12-03 11:30
   
최고의 자료 . 이제야  역사의 비밀이  풀리네요.
gaevew 13-12-03 11:37
   
이것도 약간 참조하면 좋을듯 합니다.
http://totosoro.egloos.com/3290412
     
Stormrage 13-12-03 11:48
   
AH...마광팔.....
아무래도 이 분은 컨셉인거 같아ㅋㅋ
Stormrage 13-12-03 11:58
   
제가 유머게시판에 올린 3013년 환단고기 입니다. 함 보시고 도대체 논리에 무슨 차이점이 있는지 성찰해보시길...
.
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humor02&wr_id=746956&sca=&sfl=wr_subject&stx=%ED%99%98%EB%8B%A8%EA%B3%A0%EA%B8%B0&sop=and
알kelly 13-12-03 20:19
   
탈퇴가 진리 ㅋㅋ
 
 
Total 2,1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03 [기타] 글 적습니다 (20) 연아는전설 12-04 5036
1602 [기타] 이제 미국은 세계경제의 소비자가 아닙니다 (15) ㅉㅉㅉㅉ 12-04 3522
1601 [기타] mymiky 설명좀 부탁합시다 (7) 연아는전설 12-04 4468
1600 [기타] 함경도, 연해주의 청동기시대, 철기시대 (3) 푸우님 12-04 3183
1599 [기타] . (1) 커피는발암 12-04 2443
1598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3) gagengi 12-04 3411
1597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2) (1) gagengi 12-04 2971
1596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1) gagengi 12-04 3126
1595 [기타] 여기 게시판오니까 정체성에 혼란이 오네요 (5) Marauder 12-04 1657
1594 [기타] 백두산 (6) 연아는전설 12-04 6895
1593 [기타] 태조이성계의 쌍성 (12) 연아는전설 12-03 7469
1592 [기타] 지리기록으로 보는 조선 (8) 연아는전설 12-02 5443
1591 [기타] 동맹이라지만 한국이 미국을 위해 짊어진 의무는 무… (24) mist21 12-02 4610
1590 [기타] 우리역사의 아쉬운 사건 (13) 연아는전설 12-02 4638
1589 [기타] 김종서의 4군지역 (7) 연아는전설 12-02 7434
1588 [기타] 조선의 정벌전쟁 (7) 연아는전설 12-02 6677
1587 [기타] 말많고 탈많은 옛날 이야기!! (2) 연아는전설 11-30 4018
1586 [기타] tpp협정=인구7억의 USA탄생이죠! (5) mist21 11-30 3025
1585 [기타] gagengi님은 금나라 지도로 이 지도를 사용해주길 바랍… (10) 하얀꽃불 11-30 5780
1584 [기타] 다음달 1일~8일 한중일 삼국을 방문하는 바이든 부통… (1) 필립J프라… 11-30 1460
1583 [기타] 'TPP 실제론 한-일 FTA?'..무역역조 심화 우려 (7) 굿잡스 11-30 2649
1582 [기타] 금청사 한국사복원에 동참을 (13) gagengi 11-30 4256
1581 [기타] 왜 그릇된 역사를 자식들에게 대물림하려하는가(고… (5) 연아는전설 11-30 6726
1580 [기타] 송나라를 무너뜨린 신라김함보의 금나라 (10) gagengi 11-29 5363
1579 [기타] 송나라의 국력은 시기별로 부침이 무척 심했습니다. (7) 실험가 11-28 4337
1578 [기타] 고려는 60만 대군을 가진 군사강국이었다고 합니다. (10) Centurion 11-27 6000
1577 [기타] [웹툰]70년 동안의 악몽. 팜므파탈k 11-27 2868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