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3-12-04 06:03
[기타] 함경도, 연해주의 청동기시대, 철기시대
 글쓴이 : 푸우님
조회 : 3,182  

연해주의
청동기시대 BC2500년전
철기시대 BC1000년전

그러나 한반도와는 절대로 관련 있으면 안되요!!

BC900년 이전의 함경북도 지역의 안콥스키 철기 문명은
절대로 한민족과 관련 있을리 없어요.

한반도의 철기는 BC 300년에 중국 철기 문명이
뒤늦게 들어와서 초기 국가가 생겨 났어요!!!!

- 한국 국사학계 주류 주장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13-12-04 07:17
   
안곱스키 철기도구 조각이 현재 서른개정도 발견된 것으로 압니다만, 좀 더 정확하게는 그게 과연 그쪽에서 만들어져서 얼마만큼 이용되었느냐?의 문제가 있습니다. 만약, 거푸집이나 그런게 발견되면 더 좋았을거고 확실했을 겁니다.

철기란게, 중동지방에서 최초로 발명되는데 히타이트(서기전 1450∼1200)에서 메소포타미아 지방은 서기전 13세기, 이집트는 서기전 12세기, 이란은 서기전 10세기, 유럽은 이보다 약간 늦은 서기전 9~8세기경에서야 철이 보급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에 영향을 준 루트가 중국쪽으로 그간 알려졌는데, 만약 안곱스키 철기를 생각해본다면
북방 흑해연안에도 야철기술이 전파되어 이 지방 주민들의 기마유목화를 촉진시켜 스키타이문화를 꽃피우는데,  스키타이 유목족에 전파된 철기문화는 동방으로 퍼져서 중앙아시아를 거쳐 중국으로 파급된 것으로 유명하죠. 아마, 이것과 관련되지 않을까? 생각이 드네요.
뭐,, 신라나 가야문화가 흉노족과 관련되었다느니, 스키타이의 문화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느니 말도 있고..
동쪽까지 그들이 왔다고 해도 하등 이상할건 없는 일이죠. 

중국에서 인공철은 춘추전국 시기에 최초 등장하고, 전국시대 말에서 전한(前漢) 초에 걸쳐서 철의 생산이 급진전되지만 여전히 주조(鑄造)로 된 농공구가 주이고, 무기는 청동제를 사용하다가, 전한 말에서 후한(後漢)대에 들어서면서 비로소 강(鋼)이 본격적으로 생산되어 철제 칼와 같은 무기가 등장합니다.

이렇듯, 최초 등장과 그것의 퍼져서, 어느정도 이용을 하느냐?는 시간이 걸리기 마련입니다.
우리나라에 철이 최초로 등장하는게 안곱스키 철기라고 생각하고, 우리 한반도 남부지방까지 퍼져서 본격적으로 생산, 사용된 것은 또 다른 문제거든요.
한반도 북부지역에 유입된 철기류는 중부지역을 거쳐 서남부지역까지 파급되었는데 충청남도 부여 합송리유적, 당진 소소리유적과 전라북도 익산 신동리유적, 완주 갈동·신풍유적, 장수 남양리유적 등지에서 주조철기가 청동기류와 함께 다수 발견되는데, 이 시기의 철기는 주조로 된 농기구류가 주류를 이루고 있고, 세형동검을 표지로 한 청동제 무기와 덧띠토기등이 사용됨, 따라서 역사학계에선 위만조선의 전후에 한반도로 들어온 철기문화의 여파가 남부지역까지 도달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보고 있고,

경주 황성동유적에서는 철을 채취하던 제철유적이 발견되어, 이 시대에 철 생산활동이 활발했다는건 『삼국지』위서 동이전(東夷傳)을 보면 서기 3세기경 영남 일대에서 철이 많이 생산되어 낙랑, 대방, 왜와 철을 교역했다는 기록이 있는데, 뭐,, 비단 서기 3세기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그 이전부터 교역이 있었던 것으로 봐야겠지요?

이와 같이 철기생산의 전국적인 확산은 철기시대 초기의 양상이 어느 정도 밝혀지고 있고, 북부지역에서는 고조선과 위만조선에 뒤이어 부여, 고구려, 낙랑, 옥저,등이 등장하였던 시기이고, 중·남부지역에서는 삼한에 이어 백제, 신라 및 가야 등 고대국가가 형성되었던 시기입니다. 이렇게 이해하심 되겠네요
     
연아는전설 13-12-04 09:15
   
북부지역에서는 고조선과 위만조선에 뒤이어 부여, 고구려, 낙랑, 옥저,등이 등장하였던 시기이고, 중·남부지역에서는 삼한에 이어 백제, 신라 및 가야 등 고대국가가 형성되었던 시기입니다. 이렇게 이해하심 되겠네요
---------------------------------------------------------------------------------------------------------------
ㅎ 어설픈 짱깨 또 설치네 주구장창 중국이 강대국이니 머니 헛소리 하더니 중남부 삼한? 이어 백제 신라 가야등 고대국가 형성? 아 좀 조작질도 적당히 하세요 당신이 그렇게 주장하는 강한 漢족의 옛지도를 올릴테니 어디 설명좀 부탁합시다
          
mymiky 13-12-04 15:20
   
강한 한족 이야기가 여기서 왜 나오는지 의문-.-;;
난, 한족 이야기 한적이 없는데, 왜 혼자 열폭인지 모르겠네요..
 
 
Total 2,1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03 [기타] 글 적습니다 (20) 연아는전설 12-04 5035
1602 [기타] 이제 미국은 세계경제의 소비자가 아닙니다 (15) ㅉㅉㅉㅉ 12-04 3521
1601 [기타] mymiky 설명좀 부탁합시다 (7) 연아는전설 12-04 4466
1600 [기타] 함경도, 연해주의 청동기시대, 철기시대 (3) 푸우님 12-04 3183
1599 [기타] . (1) 커피는발암 12-04 2443
1598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3) gagengi 12-04 3411
1597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2) (1) gagengi 12-04 2969
1596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1) gagengi 12-04 3123
1595 [기타] 여기 게시판오니까 정체성에 혼란이 오네요 (5) Marauder 12-04 1657
1594 [기타] 백두산 (6) 연아는전설 12-04 6886
1593 [기타] 태조이성계의 쌍성 (12) 연아는전설 12-03 7461
1592 [기타] 지리기록으로 보는 조선 (8) 연아는전설 12-02 5437
1591 [기타] 동맹이라지만 한국이 미국을 위해 짊어진 의무는 무… (24) mist21 12-02 4605
1590 [기타] 우리역사의 아쉬운 사건 (13) 연아는전설 12-02 4638
1589 [기타] 김종서의 4군지역 (7) 연아는전설 12-02 7428
1588 [기타] 조선의 정벌전쟁 (7) 연아는전설 12-02 6676
1587 [기타] 말많고 탈많은 옛날 이야기!! (2) 연아는전설 11-30 4018
1586 [기타] tpp협정=인구7억의 USA탄생이죠! (5) mist21 11-30 3024
1585 [기타] gagengi님은 금나라 지도로 이 지도를 사용해주길 바랍… (10) 하얀꽃불 11-30 5777
1584 [기타] 다음달 1일~8일 한중일 삼국을 방문하는 바이든 부통… (1) 필립J프라… 11-30 1459
1583 [기타] 'TPP 실제론 한-일 FTA?'..무역역조 심화 우려 (7) 굿잡스 11-30 2648
1582 [기타] 금청사 한국사복원에 동참을 (13) gagengi 11-30 4253
1581 [기타] 왜 그릇된 역사를 자식들에게 대물림하려하는가(고… (5) 연아는전설 11-30 6723
1580 [기타] 송나라를 무너뜨린 신라김함보의 금나라 (10) gagengi 11-29 5360
1579 [기타] 송나라의 국력은 시기별로 부침이 무척 심했습니다. (7) 실험가 11-28 4333
1578 [기타] 고려는 60만 대군을 가진 군사강국이었다고 합니다. (10) Centurion 11-27 5997
1577 [기타] [웹툰]70년 동안의 악몽. 팜므파탈k 11-27 2868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