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3-12-04 19:40
[기타] 이제 미국은 세계경제의 소비자가 아닙니다
 글쓴이 : ㅉㅉㅉㅉ
조회 : 3,521  

뉴스를 보시면 알겠지만  gdp 비중도 세계31%였는데 22%로 줄었고 중국은 12%로 급증했습니다.또한 미국이 1%성장하면 0.3%가 성장했는데 이제는0.4%줄었습니다.이제 미국이 세계경제 엔진인건 지나간것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사량 13-12-04 19:49
   
뉴옥이 세계경제의 중심지 였다면 이제는 상하이라고 하더군요
덕배 13-12-04 20:11
   
반쪽 자본주의 중국 국영기업들은 결국 부패와 혁신부재로 지속적인 성장이 힘들 수밖에 없다고 생각해유.
아직도 중국 GDP 유발의 대부분은 하청기업들의 조립공장이지 혁신을 주도하는 기업들은 전무하다고 봐야지유.
국영기업들이 얼마나 혁신과 효율성을 가질 수 있을지 의문.
자원배분의 효율성(efficiency)과 분배의 형평성(equity) 모두 엉망이고 지니계수조차 발표 못하는 중국이 앞으로 얼마나 더 지속성장을 할 수 있을까유?
전쟁망치 13-12-04 20:17
   
과연 중국이 미국이 했던 만큼의 반만큼이라도 기술혁신과 세계 경제에 + 되는 역활을 해줄수 있을까요?

글쎄요.. 아직까지는 멀었다라고 생각합니다.
Marauder 13-12-04 20:28
   
그래도 여전히 중국의 2배인데요... 물론 계속 줄긴 하겠지만 중국은 적이 많아서
진실게임 13-12-04 20:31
   
미국이 곡물값만 올려도 중국은 GG죠.

기본적인 식량과 자원에서도 미국은 자급을 넘는 생산자, 중국은 자급이 안되는 소비자입니다.
mymiky 13-12-04 20:33
   
-양보단 질-이 좋아야 한다는 말의 의미를 생각해보시길..ㅋㅋㅋ
열병 13-12-04 20:58
   
그래도 여전히 소비재 최대 소비국입니다.
달러가 먹히는 이유가 먼가요?  무역을 하면 은행과 은행사이에 거래를 하게 됩니다.
그런데, 이걸 무기로 미국은 전세계 금융 기준의 표준이 되는 겁니다.
니들 은행 자기자본 비율 8%유지해  안그럼 금융거래 못하게 할꺼야 
이렇게 되면, 그나라 금융과 무역은 망합니다.  우리나라 외환 위기때 미국이 이걸 일본에 요구 했습니다.
그땜에 자금을 회수해 간것이고요  우린 외환위기를 당한겁니다.
왕발이꼬 13-12-04 21:23
   
세계의 기업들이 자국으로 빠져 나가면, 중공군 공산당만 남게 되져.....^^
현시창 13-12-04 21:39
   
그건 당신 망상이고요.
이번에 발표된 부가가치 기준 무역수지를 보면 한국은 미국에 직접 수출하는 물량보다. 중국을 우회기지로 하는 우회수출흑자액이 약 3.5배 많다고 집계되었습니다. 한국은 연간 대중 수출액의 절반이상이 중간재로 미국시장으로의 우회수출을 위한 중간가공품을 수출하는 거고.

중국공장에서 조립해서 미국으로 수출하는 것이 통계에 잡히는 것이죠.
특히 중국은 여전히 최혜국대우로 미국 시장에 물건을 팔아먹는다는 좋은 조건을 감안한 것입니다. 간단히 말씀드려 우리의 대중국 경제의존률은 생각보다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낮고, 대미국 경제의존률은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높은 겁니다.

통계는 좀 똑바로 보고 삽시다.
중국은 미국이란 성장엔진이 식으면, 아예 엔진이 얼어붙는 국가입니다.
미국시장이 식으면, 또 미중간의 경제전쟁이 날 경우 중국이란 매개체를 통할 이유가 없으니까요.
현시창 13-12-04 21:46
   
당장 대미수출이 줄어들면서 중국이 GDP성장을 위해 택한 방법이 공구리질입니다.
사방천지에 공구리질을 하는 건데. 이 비율이 공구리로 망한 스페인의 비율을 아득하게 뛰어넘은지 오래입니다. 전세계 콘크리트의 7할을 소모하는 게 정상으로 보이세요?

허수에 헐떡거리지 말고.
실제 소비를 보시길. 미국은 여전히 세계최대의 소비시장입니다.
연간무역규모가 3.8조 달러에 달하지요. 물론 중국의 무역규모는 이것보다 더 크지만, 사실 중국의 무역은 중간재를 수입해 최종재를 수출하는 방식인지라. 거품이 많습니다.

가장 좋은 예로 아이폰이 있지요.
아이폰의 부품 수출, 수입, 아이폰 자체의 수출액은 중국통계에 포함되지만, 실질적인 부가가치는 90%이상 미국에 남습니다. 무역통계만 중국이 허울이 좋을뿐 실제적인 부가가치는 미국이 거의 다 가져가는 것이죠. 이런 체인에서 한국도 마찬가집니다.

중국으로 수출한 AP나 디스플레이, 배터리, 통신칩등이 중국으로의 수출통계로 잡히지만.
실제적으로 이러한 부품들의 총합인 최종소비재 아이폰은 미국으로 수출되어 부가가치를 창출하죠.
간단히 말해 무역통계만 보면 우리가 중국때문에 먹고 사는지 착각할 수 있지만, 사실상은 미국때문에 먹고 사는 것이죠.

이러한 이유때문에.
부가가치 기준 무역수지 통계가 새로나온 겁니다.
즉, 우회수출이나 중간재 가공등을 통해 남는 부가가치를 기준으로 해 무역수지를 구하는 거죠.
그리고 이러한 신통계로 따진 중국의 무역수지는 미국, 일본, 유럽에 비하면 조족지혈입니다. 중국이 보이는 통 크이는 씀씀이는 저질스런 부가가치로 모은 국부를 국민이 아닌, 국가가 마음대로 독점해 펑펑 써대기 때문입니다.
현시창 13-12-04 21:49
   
미국민간인의 자본 20여조 달러가 마음대로 전세계를 돌아다니지만, 중국인의 민간자본은 그 100분의 1조차 되지 않습니다. 간신히 모은 국부는 중국정부가 마음대로 펑펑 써제끼고 있죠. 이런데도 중국이 세계경제의 새로운 엔진이니 뭐니 지껄이는 건 뭘 모르는 소리밖에 안되는 겁니다.

당장 중국상품을 누가 제일 많이 사주는지.
그리고 그러한 중국상품이 진짜 중국상품인지부터 헤아려 보길 바랍니다.
애플의 아이폰은 통계상 중국상품이지만, 사실은 미국상품이며, 중국의 가공품보단 한국과 일본의 가공품이 더 많이 들어간 물건이지요. 그러나 통계로는 중국의 GDP에 기여하며, 무역수지에 기여합니다.

그러나 과연 아이폰 부품을 중국에 수출한 한국과 일본이 중국시장에 기댄 것도 아니고, 그 돈을 중국에게서 받는 것도 아니죠. 제발 착각에서 좀 깹시다.

언제까지 허수에서 허우적 거릴 겁니까?
GDP나 경제성장률따위 통계의 장난일 뿐이라는 거, 이미 여러분의 지갑사정, 직장사정, 생활사정에 빤히 드러나지 않습니까? 중국이 세계경제 어쩌구 저쩌구는 중국의 GDP성장률이 실질적으로 세계경제에 기여하나 안 하나를 보면 됩니다.  그리고 결과는 중국의 연이은 폭발적인 GDP성장은 세계경제에 어떠한 긍정적 영향도 주지 않았습니다.

근린궁핍화로 인해 오히려 신흥국의 GDP성장률이 떨어지는 꼴만 보여주고 있죠.
적어도 미국이 잘 나갈 적엔 그렇지 않았습니다. 왜 미국이 지금의 절대적 영향력을 얻었는지 까먹은 건 아니겠죠?
     
로엔그람 13-12-04 23:14
   
세계 무역의 80%가 기껏 25개국에 의해 이뤄졌다. 그것도 3분의1 이상이 다국적 기업 내의 거래였다. 국경이 존재하지 않는 다국적 기업은 조세와 임금 비용 면에서 어떤 지역이 비교우위에 있다면 곧바로 생산시설을 이전했다. 그것이 그들이 말하는 자유무역의 실체였다." 그래픽은 좀 더 명확한 진실을 드러낸다. 국제 무역의 이름표를 단 일본의 50%, 유럽의 42%, 북아메리카의 40%가 다국적 기업의 내부 거래였다. 자유무역은 한낱 '위선'이었다.>
 
<오늘날 자본주의의 특징은 세계주식회사와 금융의 세계화다. 기업(매출액)과 국가(GDP)를 막론하고 세계 100대 경제주체 중 51개가 다국적 기업이다. 엑슨모빌 같은 석유회사는 가난한 나라 120개국과 맞먹는 매출액을 자랑한다. 세계 6대 다국적 기업(각각)의 연간 매출액을 능가하는 국내총생산(GDP)규모를 가진 나라는 오직 21개 뿐이다.
 오늘날 무역거래는 포장만 국가간 무역일 뿐 내용적으로는 절반이 다국적 기업간 내부거래다. 다국적 기업은 전 세계에 생산기지를 두고 생산하고 판매한다. 예를 들어 미국 자동차 회사 GM이 한국에서 부품을 만들어 미국으로 보내 완성차를 만들어 이를 한국에 수출하는 경우를 보자. 한국은 부품을 미국에 수출하고 미국은 자동차를 한국에 수출한다. 형식적으로 양국의 무역규모는 늘어난다. 그러나 내용적으로는 다국적 기업 GM의 기업간 거래일뿐이다.
한국과 미국노동자들을 구조조정하고 임금을 삭감하면서 다국적 기업 GM은 이윤을 발생시킨다. >
 아직도 국가개념으로 경제를 이해하나요 미국이나 중국이나 의미없어요 그냥 숙주일 뿐이죠
          
굿잡스 13-12-05 14:14
   
로엔님은 뭔가 좀 착각하군요 ㅋ

다국적 기업이 덩치가 커서 그 국가의 사회적 영향력 나아가 정치적 입김까지 좌지하면

서 명암이 존재하지만 다국적 기업 어쩌고 한다고 해서 그기업들이 그 국가의 정체성을

마냥 벗어나 무슨 코스모폴리탄급 세계시민?? 어쩌고 이런 식의 시각은 지나친 환타지

뻘이죠 ㅋ

도리어 이런 다국적 기업은 자국의 경제력과 정치력 나아가 군사력까지 등에 업고

석유패권부터 세계 곳곳의 자유무역의 확대와 시장 개방 압력을 통해 성장하고

덩치를 굴러 왔다는 점을 명심해야 할 것임.(전후 관계를 혼돈하지 말기 바람)

쉬운 예로 삼성이 세계 곳곳에 공장과 지점을 두고 외국인들을 고용한다고 해서

그 핵심 브레인들과 정체성이 마냥 무슨 코스모폴리탄급이니 하는 식으로 보이심??ㅋ

(이건희도 그렇고 그 아래 자식들도 다 한국 문화와 정체성하에 그 핵심 브레인과

기획자들이 다 한국인들이고 단지 현지화전략 차원에서 각 현지별로 그들이 거부감

없은 문화 장벽을 느끼지 않게 하는 마케팅 전략을 이해 못하면..)
뻥치지마라 13-12-04 22:39
   
아직 중국이 멀었지만

미국도 애매한 위치가 되어버린 것을 부인하기 힘들지.
     
굿잡스 13-12-04 23:42
   
20세기가 구소련 붕괴 이후 미국 중심의 초강대국 일극 체재에서

현재는 유럽의 경제 통합을 넘어 정치적 통합으로의 진일보와 더불어

신흥 세력들에 의해 다극화되는 중간 단계로 봐야겠죠. 그렇다고 미국의 영향력이나 입지

가 쇠퇴한다는 의미가 아님. 기존의 낮아 있던 주변국들이 성장이 높아지면서 어느 정도

궤도위에 안착화, 각 지역별로 균형점을 잡아가고 있다는 표현이 맞는)
 
 
Total 2,1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03 [기타] 글 적습니다 (20) 연아는전설 12-04 5035
1602 [기타] 이제 미국은 세계경제의 소비자가 아닙니다 (15) ㅉㅉㅉㅉ 12-04 3522
1601 [기타] mymiky 설명좀 부탁합시다 (7) 연아는전설 12-04 4468
1600 [기타] 함경도, 연해주의 청동기시대, 철기시대 (3) 푸우님 12-04 3183
1599 [기타] . (1) 커피는발암 12-04 2443
1598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3) gagengi 12-04 3411
1597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2) (1) gagengi 12-04 2970
1596 [기타] 우리민족 만주족의 역사 (1) gagengi 12-04 3125
1595 [기타] 여기 게시판오니까 정체성에 혼란이 오네요 (5) Marauder 12-04 1657
1594 [기타] 백두산 (6) 연아는전설 12-04 6891
1593 [기타] 태조이성계의 쌍성 (12) 연아는전설 12-03 7468
1592 [기타] 지리기록으로 보는 조선 (8) 연아는전설 12-02 5440
1591 [기타] 동맹이라지만 한국이 미국을 위해 짊어진 의무는 무… (24) mist21 12-02 4609
1590 [기타] 우리역사의 아쉬운 사건 (13) 연아는전설 12-02 4638
1589 [기타] 김종서의 4군지역 (7) 연아는전설 12-02 7432
1588 [기타] 조선의 정벌전쟁 (7) 연아는전설 12-02 6677
1587 [기타] 말많고 탈많은 옛날 이야기!! (2) 연아는전설 11-30 4018
1586 [기타] tpp협정=인구7억의 USA탄생이죠! (5) mist21 11-30 3024
1585 [기타] gagengi님은 금나라 지도로 이 지도를 사용해주길 바랍… (10) 하얀꽃불 11-30 5780
1584 [기타] 다음달 1일~8일 한중일 삼국을 방문하는 바이든 부통… (1) 필립J프라… 11-30 1459
1583 [기타] 'TPP 실제론 한-일 FTA?'..무역역조 심화 우려 (7) 굿잡스 11-30 2649
1582 [기타] 금청사 한국사복원에 동참을 (13) gagengi 11-30 4255
1581 [기타] 왜 그릇된 역사를 자식들에게 대물림하려하는가(고… (5) 연아는전설 11-30 6725
1580 [기타] 송나라를 무너뜨린 신라김함보의 금나라 (10) gagengi 11-29 5363
1579 [기타] 송나라의 국력은 시기별로 부침이 무척 심했습니다. (7) 실험가 11-28 4337
1578 [기타] 고려는 60만 대군을 가진 군사강국이었다고 합니다. (10) Centurion 11-27 5999
1577 [기타] [웹툰]70년 동안의 악몽. 팜므파탈k 11-27 2868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