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4-09-28 20:18
[기타] 신라 수도 질문 하나만 드릴게요
 글쓴이 : 마우야
조회 : 2,275  

동아시아 게시판에 많이 알고 있는분들이 많은듯해서 하나만 질문 드릴게요

예전부타 궁금했는데 저기 아래에 있는 신라 수도 복원영상처럼 이었을지나

삼국유사에 기록된 17만호라는 기록같은 신뢰도가 높은지가 궁금합니다

단순하게 인구수를 조선시대랑 비교했을때 많이 적을때인걸로 알고 있는데
고려수도 인구 50만 조선수도 인구 20만으로 갈수록 줄어드는 걸로 기록이 돼있는데
수도에 저렇게 몰려서 살았다는게 가능할때인가요??

여기서 하나만 더 질문드리면 만약에 가능할때이면 조선으로 갈수록 전체 인구는 늘어났는데 수도 인구는 계속 줄어드는 이유가 뭘까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나와나 14-09-28 21:15
   
고려의 경우 개경을 제외해도

한때 천년고도였던 동경(경주),

한때 수도가 될 뻔했던 서경(평양), 남경(서울) 등이 있어 

신라에 비해 전국이 고르게 발달했고

조선의 경우는 아예 향촌 질서를 추구하는 사림 세력 때문에

도시화가 이전 왕조들에 비해 훨씬 적었죠

그리고 지금 현대 사회에도

선진국과 개도국 간 도시의 인구밀도가 다른 것을 보면

사실 이것도 당연한 이치라고 볼 수 있죠
밥밥c 14-09-28 23:12
   
당시 인구 백만이 넘는 도시는
 현 하남성 낙양, 섬서성 장안 딱 이 두군데 밖에 없습니다.
 이 두군데를 각각 동경, 서경이라 불렀습니다. 대륙의 중원이라 부르는 곳의 가장 큰 도시만이 백만이 넘 었어요.
 당시 동북아 최대의 무역도시이자 상업도시였던 낙양(동경)이 당시 백만 넘은것으로 추정합니다.
 유라시아 대륙자체가 비단에 미쳐있을때, 이 비단의 최대교역장소가 냑양이였습니다.
 이런 이유로 낙양의 인구가 백만이 넘었던 것입니다. 당시 백만이면 어마어마 한것이죠;;;
     
SRK1059 14-09-29 03:40
   
비잔틴 제국의 수도였던 콘스탄티노플 (현 이스탄불)도 인구 백만의 도시라고 알려졌지요.
일부는 콘스탄티노플, 장안, 서라벌을 7세기 인구 백만의 3대 도시라고 하기도 하더군요.
밥밥c 14-09-28 23:23
   
현 경주라면 아예 사람산 흔적조차 없습니다.
 물론 무역의 중심이니, 상업의 중심이니 하는 것은 생각해볼 가치조차 없어요.
     
나와나 14-09-28 23:38
   
밥밥c 14-09-28 23:47
   
당연한 겁니다. 원래 경주 (동경) 에는 아랍인들이 많이 살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그들은 비단을 거래하기 위해서 동경에 갔다가 , 살기 좋다 싶어서 그곳에서 지냈죠.
 그러면, 당연히 그들의 이동경로에 그들의 삶이 있어야 합니다.
 이제 이슬람사원이 경주, 경주주변에 얼마나 있었는가 확인해 봐야합니다.
 그들이 살기 좋다고 한 이유중 하나가, 그들의 종교를 존중해주어서 이기 때문입니다.
SRK1059 14-09-29 03:41
   
조선의 수도 한양의 인구가 적어진 것은
신분에 따른 거주 제한 정책이 있었기 떄문입니다.
천민 등, 일정 신분 이하의 사람은 4대문 안에 거주하지 못하도록 제한했다고 들었습니다.
mymiky 14-09-29 11:46
   
오늘날, 서울이 조선의 서울과 개념이 다르듯(조선의 서울이란 개념은 사대문 안의 의미하나, 오늘날 서울은 개발된 강남지역까지 모두 합쳐서 서울이라고 하죠..)
똑같습니다.
신라의 서라벌을 현재 경북 경주시와 고대로 대입하기엔 무리수가 있다고 보여집니다.
인구가 늘어가면서, 서라벌의 개념이 점점 커졌거든요.
신라 후기때쯤엔, 거의 지금의 경주 옆 울산 가까이도 모두 서라벌 땅으로 쳤다고 들었습니다.
지금으로치면, 위성도시화 된거죠..
서울 근처 성남. 일산처럼요.
서울 천만, 서울인근 경기도 천만해서 이천만이 살고 있듯, 당시 신라 서라벌도 그런 개념이였을겁니다.
실제로, 신라고분들도 초기왕조땐 경주시내에 고만고만하게 있던게, 점차 중대. 하대로 갈수록 경주 인근 지방까지 넓게 분포되고 있는 것으로 볼때, 수도의 확장 개념도 염두해볼수 있죠.
gaevew 14-09-29 13:29
   
세계사 -> 동양->한반도 이동..
 
 
Total 2,14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43 [기타] 청나라 신라왕에 제사 실록기록 (4) gagengi 09-30 3909
2142 [기타] 중국 자존심 한나라, 고구려 강성함에 무너졌다 (5) 대은하제국 09-29 4272
2141 [기타] 광개토태왕비 日 조작 확실 (9) 설표 09-29 4683
2140 [기타] 조선 vs 명나라 (37) 대은하제국 09-29 5471
2139 [기타] 신라 수도 질문 하나만 드릴게요 (9) 마우야 09-28 2276
2138 [기타] 철대포 (5) 대은하제국 09-28 8212
2137 [기타] 임란때 압도적으로 일본군을 줘 팬 조선군-통계 (7) shrekandy 09-28 3799
2136 [기타] 트로이츠코예 유적에 의한 발해 영토 지도 (17) shrekandy 09-28 10243
2135 [기타] 우리나라에는 기마궁수가 없었나요? (10) 대은하제국 09-27 2690
2134 [기타] 중국 사극 속 대제국 고려(大帝國 高麗) 의 위상 (78) 대은하제국 09-26 9995
2133 [기타] 춘주 전국시대가 고조선 이전의 시대인가요? (14) 대은하제국 09-26 2990
2132 [기타] 후덜덜한 당나라 대명궁 영상 - 그리고 안학궁 (10) shrekandy 09-25 8384
2131 [기타] 아름다운 원조 불국사 3d 재현 사진 (3) shrekandy 09-25 4844
2130 [기타] 신라 수도 서라벌 복원 영상 (레알 영상!!!) (7) shrekandy 09-25 4702
2129 [기타] 조선 사대주의가 이렇게 심한가요? (12) 대은하제국 09-25 3013
2128 [기타] 조선이 망한 이유가 (23) pifed 09-24 3487
2127 [기타] 한국의 콜로세움 - 고려 격구장 (2) shrekandy 09-24 9837
2126 [기타] 한족이 막강하다고 말하는 징기스칸 아버지 (3) 대은하제국 09-24 3026
2125 [기타] 중화의 역사는 허구입니다 (5) 대은하제국 09-24 2758
2124 [기타] 조선의 힘 - 오항녕 (1) shrekandy 09-23 2666
2123 [기타] 고구려의 크리스탈 수정 궁전 (11) shrekandy 09-23 8987
2122 [기타] 청나라 금나라 세운 여진족들 말인데요 (18) 대은하제국 09-22 3800
2121 [기타] 후연은 어떤 나라인가요? (3) 대은하제국 09-22 2609
2120 [기타] 혹시 복지겸이 어떤 인물인지 아시는 분 있나요? (10) 히어로즈강 09-18 2816
2119 [기타] 100년전쟁 규모?? (3) 아라비안 09-18 1767
2118 [기타] 고구려 vs 로마 (33) 대은하제국 09-17 6774
2117 [기타] 아시아인의 기원과 이동경로 (1) gagengi 09-17 51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