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5-07-13 09:58
[기타] 한국왕조 갑옷들
 글쓴이 : 두부국
조회 : 13,414  

 고구려









 
 
 
백제





 
 
 
신라










 
고려






 
 
 
 
발해







 
 
조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왜나라호빗 15-07-13 10:29
   
엑박이요
     
두부국 15-07-13 11:53
   
모니터회원 15-07-13 12:24
   
링크따라 가봤더니 고증이 개판...
가뜩이나 고정무시하고 판타지로 만드는 드라마보고 비슷하게 그려놓으니...
중국꺼와 일본꺼가 짬뽕된 느낌입니다.
     
햄돌 15-07-13 12:25
   
뭘 보고 고증이 개판이라는 거임?
          
모니터회원 15-07-13 12:39
   
저시대에 갑옷 금속을 도색해서 사용하나요? 노란색은 금이라고 쳐도 붉은색은?
망토처리도 묶는방식이 어떤게 맞는건가요? 로마시대 양식에 중국처럼 묶는방식까지...
환두대도는 속에 왜 이상한게 들어가 있나요?
풀어헤친 헤어스타일은 너무 현대적이지 않나요?
고구려 투구 얼굴부분에 날개장식 단 스타일은 중국 투구 스타일입니다.
어깨보호대에 귀면상의 쇳덩어리 들어가는 스타일은 어디껀가요?
(드라마 무인시대 부터 들어가기 시작한 이상한 양식들)
고려시대 양식처럼 갑옷위에 장포같은 옷을 더 입는 방식은 일본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것도 무인시대에 나왔다가 까인 기억이 있음)
     
비좀와라 15-07-13 12:37
   
고증은 잘된것 같은데요? 중국꺼와 일본꺼가 짬봉이라고 하는데 동아시아 역사상 처움 갑주의 기록은 치우때 기록이고요 중국이 북방민족과 싸우거나 정복당하거나 해서 중국의 갑주는 북방민족의 영향이 짙습니다.

일본은 뭐 말할 필요 없지만 굳이 언급 하자면 저기 나오는 갑주는 일반병사의 갑주가 아니라 지배층의 갑주입니다. 일본초기 지배층은 한반도 도래인이니 당연히 한족韓族의 갑주형태를 띠었을 개연성이 큽니다.

참고로 링크 된 곳의 댓글에 교역품으로 왔다는 구절이 있는데 그건 갑주의 몰이해 입니다. 전장에서 피아皮我식별을 위해서 각 종족은 서로 다른 양식의 갑주를 입습니다. 그리고 갑주는 당시의 밀리 하이테크의 결정체로 함부로 교역도 안합니다. 동맹국이나 혈연관계가 있는 사이에만 거래하나 이 경우도 드믈지요.
          
모니터회원 15-07-13 13:00
   
부분적으로는 어느정도 고증이 된듯합니다.
하지만 망토등 악세서리로 치부되는 부분들은 꼭 로마장교를 보는 느낌입니다.
또 고구려의 지배층 도검은 환두대도입니다. 그런데 환두대도 안쪽에 전부 새머리나 발톱같은 양식이 들어있어요. 저건 환두대도가 아니죠.
백제의 갑옷과 어깨보호대를 연결하는 저 장식물은 뭔가요? 꼭 현대의 버클처첨 생겼네요?
               
비좀와라 15-07-13 14:22
   
자세히 정말 그러네요 저는 대충 외형의 큰 골격만 봤습니다.
망토 등의 엑세사리등은 사실 고증이 힘들지 않을까 그래서 아마도 추론으로 그린것 같습니다. 로마 액세사리등이 세계제국이라는 로마의 특성상 로마 고유의 형식이라 보기 힘들고 당시 유라시아 대륙의 일반적인 형태 아닌가 싶습니다. 사실 로마의 갑주도 서아시아의 영향을 받았고 서아시아는 동아시아의 영향을 받았거든요.
환두대도의 문양은 당시 정규 물품이 있었던건 아니니 꼭 문양이 이래야만 한다는 규정이 없습니다. 보니 삼족오를 표현해서 집어 놓은 것 같은데 이건 집어 넣어도 되고 안넣어도 되는 장식이지 정답은 없는 것 같습니다.
버클처럼 장식은 저도 모르겠네요 정말 어떤 고증이 있어서 만든 걸 까요? 아님 상상속의 산물?
                    
모니터회원 15-07-13 15:40
   
망토의 경우 외국의 영향을 받았다가고 가정하면 중국일텐데 중국은 보편적으로 묶는 형상입니다. 또는 갑옷안에 고정하여 밖에 저런 장식물이 보이질 않죠.

환두대도는 말 그대로 칼의 손잡이 끝부분에 둥근 고리(환두)가 있는 큰칼(대도)이라는 뜻입니다. 발굴된 유물들도 둥근고리 안쪽에 장식이 없어요.
오투비 15-07-13 14:20
   
뭐야... 진짜 유물인줄 알았는데 고작 그림이었어..
Windrider 15-07-13 15:54
   
엑박 360
칼리 15-07-13 23:29
   
에휴 진심 한심하다.
 
 
Total 17,5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540 [중국] 중국 송나라와 고려와의 관계 (25) 오랜습성 11-25 14698
17539 [일본] 임진왜란 당시 일본군 전사자 수 ( 추정 ) (6) 국산아몬드 02-21 14631
17538 [중국] 오늘의 대륙! 대륙의 흔한 아파트. (2) 휘투라총통 04-23 14624
17537 중생들이여! 대륙의 기상을 맛보십시오! (6) 휘투라 총… 02-25 14503
17536 [기타] 화랑의혼인가 신립장군의 임전무퇴 열두대 이야기 skeinlove 04-09 14327
17535 [기타] 과연 아시아 최고의 무장은 누구일까요 ? (28) 연아는전설 11-27 14275
17534 [기타] 中학계 "한자는 동이족 문자...한국만 몰라" (39) gagengi 11-17 14268
17533 중국 남녀 혼탕 (13) 일어나자 09-29 14213
17532 [베트남] 베트남 부동산과 베트남 여자 때문에 인생 망친 한국… (10) 슈퍼파리약 08-13 13982
17531 [기타] 배달 민족 역사상 사기케릭에 가까운 장군은 누구누… (35) 007네번다이 08-01 13961
17530 [일본] 닛뽄인들의 마지막 자존심. 세계속의 made in jap (40) 굿잡스 12-19 13878
17529 [기타] 황인 백인의 자손이 백인이 되는이유 (7) gagengi 09-14 13867
17528 [기타] 레알뻘짓블로그 '만쭈리' 라는 사람의 역사블… (7) 크크로 10-03 13837
17527 [베트남] 베트남 사람. 정말 문제 많네요 ... (24) 정상인임 10-13 13700
17526 [다문화] 이자스민, 남편죽고 2년 후 필리핀에서 혼인신고 (4) 그럼그렇지 05-30 13576
17525 [일본] 日 성씨 순위 (19) 한시우 12-27 13485
17524 [기타] 조선군 복장에 대해서.. (6) Centurion 04-01 13480
17523 [대만] 대만 1위 기업 TSMC의 반도체기술력이 궁금하군요..(질… (49) 박견유 10-26 13453
17522 모택동은 미소녀를 좋아해. (6) 서탈린 대… 02-06 13422
17521 [기타] 한국왕조 갑옷들 (12) 두부국 07-13 13415
17520 [기타] 조선의 근대화 사진 (12) zkflzkfl 09-11 13395
17519 중국 한족 의 실체 (6) asga3 09-15 13149
17518 [기타] 한중일 사극 전쟁씬 몇가지 비교. (16) Centurion 04-30 13044
17517 [통일] 6.25 터키군 무차별 강간, 미 의원의 증언 (28) 내셔널헬쓰 03-09 12974
17516 [다문화] "한국인육이 더 맛있고 정력에 좋다" (24) 내셔널헬쓰 08-31 12932
17515 [중국] 북쪽중국인들이 그렇게 키가큰가요?? (31) 김시누크 12-12 12900
17514 [기타] 일본의 역사왜곡과 이중성은 날로 발달하고 현재 진… (2) 읽어보세요 04-14 128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