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5-01-02 23:43
[해외연예] 일본의 전설적인 아이돌이자 악녀인 마츠다 세이코
 글쓴이 : 이기적인년
조회 : 26,529  


일본의 80년대를 풍미한 그야말로 전설의 아이돌
시원시원한 가창력과 예쁜 외모에 쩌는 조련으로 현재까지도 회자되는 탑아이돌
조련+음악성+스캔들+마성의 악녀 이미지로 현재도 거물급인 마츠다 세이코







우리나라에서도 유명한 마츠다 세이코의 노래 "푸른 산호초"





이건 레전드로 회자되는..
시상식 때 상을 받았지만 눈물이 나오지 않자 일부러 우는척하려고 애쓰는 세이코ㅋㅋㅋㅋㅋㅋㅋ
이 사건은 정말로 유명해져서 나중에 세이코가 대상을 탔을 때
사회자가 "이번엔 정말로 눈물이 나오려나 봅니다."하고 멘트를 치기도 했음
세이코는 내숭떠는+예쁜 척+착한 척하는 여자를 가리키는 부릿코 이미지의 대표가 됨.

실제로는 털털한 성격이라고 하는데
라디오에서 왜 무대 위에서의 부릿코 컨셉을 고치지 않느냐고 하니까
"아이돌이라는 직업이 대중들에게 꿈을 주는 일이기 때문에 고치지 않는다."라고 대답했다고 함.
마츠다 세이코의 저 부풀린 머리는 세이코컷이라고 해서
저 당시 여아이돌들은 거의 다 저 머리를 하고 나왔다는 전설이..




<유명한 마츠다 세이코 스캔들 사건>

귀엽고 사랑스러운 외모와는 다르게 스캔들이 참 많았다.
그 중에서 고 히로미와는 데뷔 당초부터 결혼을 약속할 만큼 공식 연인이였다.


고 히로미와 마츠다 세이코 전화 통화 도청(애교ㅎㄷㄷ함)

男 : 응
女 : 산타로 와요! (산타:동네이름인듯-추측입니다)
男 : 뭐라구?
女 : 지금 뭐라고 말하는거에요 오이켄이라니 (오이켄:역시동네이름으로추측;)
男 : (내가) 없는 편이 낫잖아?
女 : 싫어 그런 말하는거
男 : 그치만 이렇게 전화해도 너 좋아하지도 않잖아
女 : (전화해줘서) 기쁜걸요
男 : 두번째로 전화해서 분명 너 그랬잖아
女 : 치 뭐.. 이해해줘요
男 : 괜찮아
女 : 아니에요
男 : 괜찮아 너는 너대로 ....하면 되니까 (안들리네요)
女 : 싫어 그런거
男 : 싫어.
女 : 싫어?
男 : 싫어
女 : 왜 싫은데요?
男 : 왜든.
女 : 한마디 해주지 않을꺼에요?
男 : 응
女 : 정말?
男 : 응.
女 : 해주지 않을꺼에요?
男 : 응.
女 : 조금 ...한 사람이 좋아요?



세이코가 단독 기자회견을 열어 고 히로미를 일방적으로 차버렸는데
당시 호텔 방 TV에서 이 장면을 보게 된 고 히로미는 어이가 없어
의자에서 데꿀멍했다고 한다.
여기서 나온 명대사는 "다시 태어나면 꼭 함께 있자고 맹세했습니다".
후에 고 히로미 측은 그런 말 조차 한적이 없다고.
"내가 다시 태어날 때 벌레가 되면 어쩌려고 그런 말을?"이라 하였다.

4개월 후, 배우 칸다 마사키와 결혼했다.
이를 언론에선 세기(聖輝, 世紀)의 결혼으로 칭할 만큼 화제가 되었다.
이 결혼식은 피로연부터 모든 것을 생방송으로 중계하여 34.9%라는 엄청난 시청률을 기록했다.
아이를 낳은 후에는 미국의 호텔에서 마츠다 세이코와 라이벌이였던
나카모리 아키나의 남자친구 콘도 마사히코와 바람을 피우는 모습이 발각되어
이에 충격을 받은 나카모리 아키나는 콘도 집에서 손목을 그어 xx 시도를 하게 됨.


<나카모리 아키나>


콘도 마사히코는 나카모리에게 사과의 의미로 약혼을 제안했고
나카모리는 그 말을 믿고 콘도와 함께 그 해 12월 31일에 약혼 기자회견을 열려 하였으나,
콘도의 소속사 자니즈 사무소의 입장 변화로 기자회견은
xx미수 사건으로 물의를 일으킨 것에 대한 사과 기자회견으로 변질되었다.
이 기자회견은 테레비 아사히로 중계되고 있었는데,
같은 시간에 NHK에선 제40회 홍백가합전이 방송되고 있었다.
그러나 이 기자회견이 동시에 편성되면서 시청층을 분산시켰고,
이 해의 홍백가합전은 처음으로 30%대로 추락하며 역대 최저의 시청률을 기록하였다.




그리고

가장 최근
홍백가합전에 나온 마츠다 세이코와 나카모리 아키나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멜로온 15-01-03 00:15
   
젊었을 때 정말 이쁘네요 ㅎㅎ 아기자기하게 생김
잘봤어요~
얄롱 15-01-03 00:56
   
칸다 마사키란 사람 대단하네요.

톱아이돌이었다는 오카다 유키코도 저 남자 결혼소식에

투신xx했다는 썰이 있는데.. xx시도한 여자가 또 있었다니
머신되자 15-01-03 07:00
   
성량은 시원시원한 건 아니고 그럭저럭인데 음정이 많이 불안하군요. 노래실력으로 쳐주기에는 무리가 많아 보입니다. 얼굴은... 미인이라고 하기엔 많이 부족하지 않은가요? 한국 여배우 중에는 박보영 정도만 옆에 갖다놔도 미모 차이가 날 거 같은데요.
레미 15-01-04 12:26
   
마츠다 세이코하고 나카모리 아키나는 여러면에서 비교대상이 안되요.
히트곡수나 인기도에선 넘사벽 원톱이었던 마츠다 세이코이지만
가창력이나 무대 장악력으로는 나카모리 아키나의 발끝도 못따라오죠.
웃긴게 이런 일본인 같지 않은 가창력때문에 재일이라는 오해(?)를 받고
그런 소문들이 80년대엔 공공연한 것이었음.
 
 
Total 136,9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42543
136941 [기타] sm 아이돌들의 캐스팅 및 입사 비화 (12) 짭짭 11-12 32458
136940 [기타] 왁싱 중 아랫도리 노출 사고난 치어리더 (12) 베르테르 08-10 32368
136939 [걸그룹] 7학년1반 움짤모음(고의인지 판단해보세요) (21) 람다 07-23 31444
136938 [정보] 방탄소년단과 팬들을 '거짓'으로부터 지켜… (29) BTJIMIN 11-20 30728
136937 [보이그룹] 남아이돌 복근짤 모음(재업) (7) 짤방달방 03-16 30265
136936 [해외연예] 팬들이 시노자키 아이에게 바라는 팬서비스 (13) 암코양이 10-17 29903
136935 [해외연예] 日 여배우 '아라가키 유이' 성형전 (13) 멋쟁이타쿠 10-14 29721
136934 [정보] 제시, 성형전 외모 공개 (4) 스쿨즈건0 04-27 28881
136933 [걸그룹] 가장 정리 잘했다는 평가를 받는 제시카 행적글 (5) 불멸1 10-05 28716
136932 [걸그룹] AOA 설현 초아 과거사진 (13) 스쿨즈건0 11-22 28577
136931 [잡담] 배우 이영아 결혼하면 남편은 불쌍할듯... (8) 삽자루1018 09-14 27863
136930 [기타] 설레네요 첫 글이 될까요? (15) qwe 11-29 27638
136929 [기타] 눈동자 색이 특이한 연예인들 (12) 디호디호 01-23 27502
136928 [걸그룹] 블랙핑크 리사 성현전 사진.jyp (37) 발해로가자 08-10 26668
136927 [걸그룹] 티아라 화영 방송사고!! (37) 콜콜콜콜 01-29 26646
136926 [해외연예] 일본의 전설적인 아이돌이자 악녀인 마츠다 세이… (4) 이기적인년 01-02 26530
136925 [걸그룹] 프로듀스 101: 정은우 노출?! (10) 일렉비오 02-23 26526
136924 [걸그룹] 정채연 허벅지에 멍이 왜.. (9) 스쿨즈건0 11-01 26484
136923 [잡담] JYP에서 또 2명 놓친듯하네요. (11) 런데이 05-25 26452
136922 [배우] 이진 은광여고 3대 얼짱시절 (16) 암코양이 04-08 26223
136921 [걸그룹] [BGM]각 걸그룹 바스트 담당. (11) 암코양이 08-11 26197
136920 [MV] 아이유 - 너의 의미(Feat. 김창완) [Music Clip] (11) 오캐럿 05-20 25579
136919 [걸그룹] [트와이스] 맏내 나연 브이앱 1분 노출사고 사진 (27) 천공 08-25 25286
136918 [걸그룹] 트와이스 사나의 성씨 미나토자키에 대해서.. (36) 블루얍비 05-18 25233
136917 [기타] 이희은 새모델 은유화 (10) 베르테르 03-19 249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