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9-28 15:13
[한국사] 충남대 허수열 명예교수 ㅡ 이영훈의 경제 통계는 모두 엉터리다.
 글쓴이 : mymiky
조회 : 1,333  

https://news.v.daum.net/v/20190928105111727?f=m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국산아몬드 19-09-28 17:20
   
당시 진보 역사학계를 중심으로 ‘한말·일제침략하 자본주의 근대화론’ 논쟁이 일었다. 허 교수는 “1970~80년대 고도성장의 부작용이 드러나던 시기에 중국 사회주의가 평등사회 모델로 많이 언급됐다”면서 “그러나 1991년 사회주의 환상이 무너지자 운동권이 대거 식민지근대화론으로 옮겨갔다”고 말했다. 이것이 ‘뉴라이트’의 탄생이다.

뉴라이트의 원조가 진보세력이었단 말이네요
이영훈도 운동권학생이었고
     
쉿뜨 19-09-28 19:29
   
안병직 이야기로군요.  ㅆㄹㄱ들...

진보세력이다라기 보다 주사파들이었죠.
김일성이 이름 지우고 전두환 이름 넣으면 바로 색깔만 바꾸면 공식과 이론이 그대로 맞아 떨어지니 굳이 새롭게 정립할것도 없었습니다.

간단하게 산업화 = 위대한 업적
그 산업화를 이룩한 장군님도 위대함. 레토릭이 딱 북한스럽지 않습니까? ㅎㅎㅎ

거기다 그 시기전 전두환 재임기에 역사학계에 자금이 엄청들어왔을 때...

전두환이 한 광복절 축사의 발언을 보면 경악을 금치못하죠.

1981년 8월 15일에 있었던 제36주년 광복절 기념식에서 가진 연설에서 "우리는 나라를 잃은 민족의 치욕을 둘러싸고 일본의 제국주의를 꾸짖어야 하는 것이 아니고, 당시의 정세, 국내적인 단결, 국력의 약함 등 자책하는 자세가 필요하다"라고 주장했다.


실제 발언 ㅋㅋㅋ
국산아몬드 19-09-28 17:23
   
기사에 보면 식민지 근대화론이 득세를 하는 이유가 적혀있네요
"식민지근대화론을 신봉하는 교수 아래서 반대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을 수 있나. 경제사학을 전공해 밥먹고 살려면 서울대 이외에는 힘들다. 충남대의 내 밑에서 경제사학을 전공해 어느 대학 교수로 갈 수 있을까. "

결국은 칼자루를 쥔 놈 때문에 진실이 기를 펴지 못하는 거네요
학계를 이대로 두다간 민족 정기가 다 말살되겠습니다
 
 
Total 4,0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71 [한국사] 고려거란전쟁(여요전쟁) 총정리 영상 깊이와 재미는 … (2) 무한성장맨 10-15 1593
4070 [한국사] 저열한 머리를 가진 분 오랫만에 와서 똥글 투척하고… (1) 하늘치 10-13 1134
4069 [한국사] 이토 히로부미의 마지막 한마디 "어리석도다!" (9) 멸망의징조 10-13 2067
4068 [한국사] 침미다례 규슈설 (1) 솔로몬축구 10-12 1355
4067 [한국사] [한글날 특집]세종vs집현전 학사들. 이 영상으로 더 … (2) 카라스 10-09 1548
4066 [한국사] 한글날 기념. 신미대사는 과연 한글창제에 관여했을… (4) 멸망의징조 10-09 1463
4065 [한국사] 가야의 5세기 이후의 군사 (2) 발해국 10-08 1773
4064 [한국사] 한국어 백제-고려-현대어 수사 비교 발해국 10-08 1300
4063 [한국사] 2차대전 이후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국가로 승인한 나… (3) 발해국 10-07 2028
4062 [한국사] 강제징용 연구가 정혜경 박사가 보는 반일종족주의 (1) mymiky 10-02 1367
4061 [한국사] 반일 종족주의는 최신 연구 성과를 외면한, 일베류 … mymiky 10-02 1303
4060 [한국사] 충남대 허수열 명예교수 ㅡ 이영훈의 경제 통계는 모… (3) mymiky 09-28 1334
4059 [한국사] 반일 종족주의를 비판하는 일본학자 (1) mymiky 09-28 1241
4058 [한국사] 신라는 고구려의 속국이었다? BTSv 09-28 1453
4057 [한국사] 조선인 강제징용자 1만명 미쓰비시 사보 공개 mymiky 09-23 2110
4056 [한국사] 완장을 찬 청년들이 농민구타... 경찰들은 테러단과 … mymiky 09-23 1730
4055 [한국사] 싱가폴 전 대통령ㅡ 리콴유가 쓴 일제강점기 시절의 … (1) mymiky 09-22 2012
4054 [한국사] 세계가 먼저 알아본 <한국의 서원> 9곳! mymiky 09-22 2075
4053 [한국사] 청나라의 역사적 정통성은 중국이 아니라 신라에 있… (11) 조지아나 09-20 3407
4052 [한국사] (끌고 갈땐 일본인)''' 보상땐 (조선인이라… mymiky 09-19 1980
4051 [한국사] 질문) 이두, 구결, 향찰의 차이가 뭔가요 (5) 쿤신햄돌 09-18 1559
4050 [한국사] 고구려 서쪽 강역 고찰의 완료 보고 (10) 감방친구 09-13 3644
4049 [한국사] 조선시대 자동물시계 ‘흠경각옥루’ 580여년 만에 … (1) 소유자™ 09-10 3205
4048 [한국사] 후지코시 근로 정신대, 조선 소녀 1090명이 끌려갔다. (1) mymiky 09-10 2942
4047 [한국사] 부여 화지산 유적서 목탄으로 보강한 구조물이 확인… 소유자™ 09-09 2627
4046 [한국사] 우리가 알고있던 가야역사의 내용이 변할지도 모르… (1) 소유자™ 09-06 2960
4045 [한국사] 광개토대왕릉 유물 (6) 떡국 09-04 536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