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Total 4,25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257 [한국사] 고구려 수도 평양의 위치가 661년부터 헷갈린다는 분… 고구려거련 05-24 146
4256 [한국사] 다시 모습을드러내는 국내최대의 고인돌.jpg 소유자™ 05-24 163
4255 [한국사] 심미자 할머니와 무궁화회 (1) mymiky 05-23 302
4254 [한국사] 무시무시한 조선시대 궁병 클래스 러키가이 05-23 523
4253 [한국사] 고 심미자 할머니 인터뷰 기사 mymiky 05-23 126
4252 [한국사] 고 심미자 할머니가 2004년 정대협을 고발글 (1) mymiky 05-23 120
4251 [한국사] 유튜브에서 역사 키보드 배틀뜨는 한국인과 중국인 (… (2) 소유자™ 05-21 715
4250 [한국사] 요서 백제와 대륙 백제는 언제 사라졌나? (3) 고구려거련 05-20 777
4249 [한국사] 고구려~조선시대까지 여성 한복의 변화과정 (2) mymiky 05-19 701
4248 [한국사] 고인돌의나라의 근황....ㅇㅁㅇ...;;;.news (1) 소유자™ 05-19 616
4247 [한국사] [충격]일본인 조상은 한국인! B.C 400년경 한국의 일본 … (3) 조지아나 05-19 967
4246 [한국사] 한국사 내치를 안정시켰던 왕, 밖으로 진출했던 왕 (1) 고구려거련 05-18 348
4245 [한국사] 5.18에 대해 잘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 몇가지ㅡ mymiky 05-18 320
4244 [한국사] 일본은 조선의 속국이었다.txt (5) 소유자™ 05-17 1068
4243 [한국사] 고대 한반도 국가들은 중국의 속국이었다고 힘주어 … (13) 소유자™ 05-15 1509
4242 [한국사] 일본 극우의 역사 부정 속에 탄생한 반일종족주의란 … mymiky 05-15 445
4241 [한국사] 이집트에서 20개가 넘는 관짝이 발굴됨.jpg (1) 소유자™ 05-15 920
4240 [한국사] 1597년 당시 이순신 장군님의 상황 (3) 고구려거련 05-14 1027
4239 [한국사] 여말선초 요동정벌에 대한 개인적 생각 (10) 감방친구 05-11 912
4238 [한국사] 연개소문이 지혜'와 덕'을 갖췄더라면? (2) 냉각수 05-11 493
4237 [한국사] 조선과 요동이 어쩌고 맨 반복되는 이야기 (25) 감방친구 05-09 1165
4236 [한국사] 조선이 고려만큼 자주성이 확립된 나라였으면.. (60) 고구려거련 05-09 1036
4235 [한국사] 진한과 예왕, 그리고 진왕으로 본 민족 이동 감방친구 05-08 665
4234 [한국사] 관동대학살 조선인 학살 피해자 2만3천58명이었다 (1) mymiky 05-07 624
4233 [한국사] 고구려는 연개소문 때문에 망했다? (3) 고구려거련 05-07 881
4232 [한국사] 고조선의 수도는 과연 어디에 있을까? (1) 고구려거련 05-06 493
4231 [한국사] 고구려 광개토대왕 vs 백제 근초고왕 vs 신라 진흥왕 (2) 고구려거련 05-06 48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