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종교/철학 게시판
 
작성일 : 18-08-10 22:33
또 오랜만에 인사드려 봅니다. ^^;
 글쓴이 : 대도오
조회 : 463  

정확히 언제인지 기억은 안나지만,
몇달전에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라고
글을 적은적이 있었는데,

그 이후로 또 바쁜 일이 생겨서 허덕 거리며 지내다가
어제 다시 아이패드가 제 품에 들어와서

오랜만에 좋아하는 그림을 끄적여 볼까 싶어서
용기를 내어 다시 인사드려 봅니다. ^^;

한동안 못했던 작품(? ㅋㅋ 죄송합니다) 활동 해 볼려구요
기대해 주세요. ^^;



#글만 올리면 살짝 서운하실지도 몰라서
그동안 아이패드 없이 종이에다 끄적거린 작품 몇개 올려 봅니다.

이게 벽에다가-사진에서도 보이시겠지만- 꾸며 놓으면
제법 그럴싸한데.

막상 자세히 하나하나 뜯어 보면 허접합니다.



IMG_0489.jpg
잘 못그리는 풍경화 입니다. 



IMG_0479.jpg
한창 고민이 많을 때 그림입니다. 부끄럽더군요.



IMG_0478.jpg
이건 한창 힘들때 그림입니다. 얼굴은 웃고 있는데.. 제 마음은 저렇게 울부짓는구나'라고 느껴지더군요.



IMG_0481.jpg
이건 그냥 색깔이 좀 이쁜거 같애서... ㅎㅎ


IMG_0482.jpg
이건 우리 가생이 종철겔 님들이라는 느낌이 들어서 따라 그려봤습니다.
다들 끊임없는 호기심에 눈을 두리번 거리는 모습이랄까? ^^;



IMG_0488.jpg
정숙한 여인이죠. 다른 건 없고..



IMG_0491.jpg
허접하네요.




IMG_0492.jpg
여체의 아름다움?
그걸 표현하기에는 제 실력이 부족해서 부끄럽지만....



IMG_0483.jpg
이건 뭘까요? 알아 보시겠어요?
정답을 아시는 분은 댓글로 달아 주세요. ^^;






부족해도 그저 이쁘게 봐 주시길....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헬로가생 18-08-10 23:02
 
우워~
엄청나게 발전하셨네여.
멋집니다!

마지막 그림은 키스...
     
대도오 18-08-10 23:05
 
헐 너무 쉽게 맞추셔서 살짝 화가 나는데요? ㅎㅎ

키스가 아니라 딥키스입니다.

#혀가 안 보이니 '키스'가 정답일수도......ㅎㅎ
발상인 18-08-10 23:09
 
묘사란게 두 종류가 있는 듯 하더군요

하나는 도식적인 묘사인데,
이 게시판에서는 나름들의 질적 이해관계를
언어적으로 묘사하는데 많은 다름이 있고,

또 하나는 내러티브란게 있는데
이것은 '백문이 불여일견'을 가지고 이야기하는게 좋겠습니다

본것을 언어로 묘사할때 그 전환의 과정에서 생략되는
핵심적인 묘사들이 있습니다. 
경험한 표상을 마치 본것처럼 언어로 묘사할때는
어쩔수없이 생략되는 핵심이 포함되거든요

그러나 묘사에 완벽하지 못한 인간의 사정상
생략되기 쉽지만 핵심적인 묘사를 잃지 않도록
노력하는 직관적 핵심의 묘사를 내러티브라고 하는데,
보통 언어로는 서사적인 방식을 채택하게 됩니다

그림이란게 언어로 묘사할 때 필연적으로 생략되는 핵심을
놓치지 않는 부분을 묘사할 때 적합한데 대도오님의 그림엔
그 핵심에 접근하는 듯한 '가늠'이 전달됩니다

그러니 전 대도오님이 귀한 분이라고 생각합니다
     
대도오 18-08-11 12:19
 
인터넷에서 마음에 드는 작품을 저장해 놓았다가
따라 그리는 모사작들이라는 고백을 다시 한번 합니다.

가끔 세번째 그림처럼.. 원본보다 더 마음에 드는 경우가 생기긴 하지만.
창작이 아니라서 발상인님의 평가에 부끄럽기만 합니다.

재미있는 작품(?)들 올려 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라그나돈 18-08-11 10:29
 
그림이 느낌이 있네요

리모트 뷰잉 하시면 정말 잘 하실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잘 보고 갑니다.
     
대도오 18-08-11 12:20
 
리모트 뷰일이 뭔지 모르겠네요. 함 찾아 보겠습니다.

댓글 감사드립니다.
레종프레소 18-08-11 17:07
 
오랜만입니다.
     
대도오 18-08-11 17:36
 
매번 아는 척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담배 끊으신거 맞죠? 축하드립니다.
          
레종프레소 18-08-11 17:40
 
현재 6개월 되어가고 있습니다. ㅋㅋㅋ
제로니모 18-08-12 00:27
 
도오님 방가와유.

예전 종철게 종사자들?ㅋ 분들 캐리컬쳐 그려주셨던게 기억납니다.

항상 건강하시길... 그래야 이런 님만의 재능을 기부해주실수 있겠죠. ㅎ 넘 이기적인건강? ㅎ
     
대도오 18-08-12 16:27
 
반갑습니다. 제로니모님. ^^;

소소한 취미 생활을 즐겨 주시는 거니 감사할 따름입니다. 최대한 빨리 하나 그려 보고 싶은데
아이디어도 시간도 마땅치 않네요. 이삼일 안에 하나 올려 볼 계획입니다. ㅎㅎ
노산 18-08-17 16:13
 
대도오님
저는 그리스도인입니다만 만나서 반갑습니다.
그림에 소질이 많으신 것 같습니다.^^

그림이란 사람의 내면을 비추는 거울과도 같다고 봅니다.
 
 
Total 3,0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종교/철학 게시판 규정 가생이 04-29 10751
3068 하나님 아버지를 믿어면 내집이 구원을 받는다 (6) 그레고리팍 03-18 368
3067 귀신이나 영혼의 존재여부 (34) 빨간병아리 03-17 450
3066 찬반투표, 종철게에 유튜브영상 링크 금지 여부에 관하여 (26) 레종프레소 03-12 789
3065 우리들의 주적 프리메이슨입니다. (6) 베이컨칩 03-12 676
3064 감정 추론중의 하나.. 사랑의 추론 (25) 팔상인 03-09 659
3063 선별,구분,분류의 이유 (4) 피곤해 03-09 396
3062 지옥이 만원이면 자동적으로 천국에 가나? (10) 우주신비 03-09 631
3061 지옥은 실존한다.. (16) 무명검 03-09 702
3060 천국에는 애완동물이 없다. (18) ijkljklmin 03-08 658
3059 신은 누가 창조했나?(펌글) (19) 우주신비 03-06 1021
3058 연기관계 (10) 피곤해 03-05 495
3057 겉으로 보이는게 다가 아닙니다 (18) 피곤해 03-03 692
3056 불경책에 양 변을 잊으라는 말이 있어요..... (12) 태지1 03-02 680
3055 질문글 : 여러분은 논리와 합리에 무슨 차이가 있다고 보시나요? (20) 팔상인 03-01 414
3054 사지가 찢어져서 죽는 방법... (11) 쪽빛여우 03-01 899
3053 모스카또님의 질문에 대한 응답입니다 (3) 팔상인 02-28 321
3052 신종현이 기감을 보면서 더 이상 것도 닭대가리인 내가 더 닭인 … (26) 태지1 02-28 486
3051 지금 티비보는데 교회의 한단면을 보니 씁쓸하네요 (8) 나비싸 02-26 760
3050 물리세계와 이념세계.. 그리고 현실세계 (16) 팔상인 02-25 753
3049 예수님 영화입니다. (8) 베이컨칩 02-24 811
3048 '전지전능' 이란 단어 자체가 모순(제목 수정) (36) 빨간병아리 02-23 952
3047 개인적으로 신은 (19) 나미 02-23 675
3046 하느님을 증명했다고 말한 사람의 증명을 깨보았습니다. (2) hororo 02-21 739
3045 젖과 꿀이 흐르는 땅 - 이스라엘 (27) 프리홈 02-21 1299
3044 종게님들 (17) 피곤해 02-19 59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