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1-14 13:42
[한국사] 일본 최고의 쇼군 오우치는 백제인이었다 (백제성왕의 아들 임성태자)|
 글쓴이 : 조지아나
조회 : 1,441  

임성태자 후손의 족보 공개


역사적 관점에서만 보면,  전라도와 일본은 상당히 밀접된 경우인데..
 최근 반일 선동, 정치인들은 역사적 배경을 제대로 알고 있는지 궁금해지더군요.
 특히 옛 백제 지역  정치인들...    한일합방 그시기에만  주안점을 두더군요.


 백제가  신라에 의해 멸망하면서,  다수의백제게 귀족 백성들이  상당수  일본으로  넘어갔지요.
   옛날  신라계 쪽 사람들이  통치수단으로  반일을 이야기 하는것은 이해가는면 있지만..  왜 옛백제계 후손들까지  반일을 이야기 하는지  이해가지않는 면 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hojai 19-11-14 14:29
   
역사적 관점에서 전라도와 일본이 상당히 밀접하다라는 증거는
저게 다인가요?
ㅎㅎㅎ
지리적으로는 부산이 일본하고 가깝죠...ㅎㅎㅎ
무슨, 이딴식으로 지역감정 스러운 얘기를 퍼뜨리시는지?
거참.....1980년대 후반까지, 한일 학계에선 임나일본부설이 주류였고, 그거 극복하려고
한국 사학계가 얼마나 공을 들였는데...
     
조지아나 19-11-14 14:59
   
일본역사속에 백제, 고구려,  신라 도래인 역활이 적지 않다는것은 알고 있지만,

그중에서  백제가  가장 긴밀하였지요.
무영각 19-11-14 14:33
   
생각이 참 모잘라...  베충베충 생각하지 말자    정게에서나 놀아라
     
조지아나 19-11-14 15:07
   
현재의 반일선동 , 구시대적  과거지향적  정치적 목적이 배경이된것 외에
 역사적으로나, 외교적으로 ㅎㅎ 호남정치인들 반일선동 문제있다고  하는데..    설득력이 없나요? 내가 볼땐,  대답을  회피하는것으로만  보여지는군요.
          
Rational 19-12-03 08:58
   
베충이란거에 설득력이 있음
셀틱 19-11-14 15:38
   
댕청한건가... 지금의 행정도로 말하면 백제 주축 세력은 전라도가 아니라 충청도임.
윈도우폰 19-11-14 17:41
   
한일합방? 합방이라니...언제 쩍에 어디서 교육받은 종자인감? 전라도가 백제에 완전히 복속된 기간은 3백년 정도 밖에 안 됨. 6세기 이전은 나름 독립된 소국들...비록 백제에 우호적인 곳이 적대적인 곳보다 좀 많았을 뿐임
흐흫흫 19-11-15 17:26
   
전기백제는 경기도 중심
후기백제는 충청도 중심...
이건 역사 매니아 아니라도 알 수 있는건데...
SpearHead 19-11-19 12:12
   
백제 유민만 건너간계 아니고 신라계 고구려계 가야계 다양했다.

일본 막부 탄생의 계기가된 겐페이 전쟁을 봐도 신라계 겐지와 백제계 헤이케(일왕가)의 패권전쟁 이었고,
여기서 승리한 겐지씨(신라계)가 가마쿠라 막부를 창건한다.

백제계가 반일하는건 이해가 안되고 신라계쪽이 반일하는 건 아는게 없어서 이해가 잘되지?
     
구름위하늘 19-11-20 15:58
   
OO 이게 맞는 이야기 입니다.
한반도에서 세력을 떨치면 일본에서도 영향력이 증대되는 현상이 발생하였죠.

백제계 세력은 멸망전에 이미 일본에서 큰 세력을  가졌고,
사학자에 따라서 백제후기의 왕들 중에 몇명은 일본 출신(?)이라고 주장하시는 분도 있습니다.
노비킴 19-11-23 21:42
   
무지한 사람이 신념을 가지고 주장을 하면 이렇게 무섭습니다.
 
 
Total 4,1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47 [한국사] 거란(遼)과 고려의 접경지 고찰 감방친구 01-28 489
4146 [한국사] 장영실 관련 역사연구에서 우려스러운 점. 하린 01-23 483
4145 [한국사] 중국의 역사 왜곡 중 의외로 안알려진것.jpg (3) 소유자™ 01-23 1148
4144 [한국사] 조선의 마지막 공주ㅡ 덕온 공주의 글씨 공개 (1) mymiky 01-22 1277
4143 [한국사] 범람하는 친일 유튜버 (1) mymiky 01-21 1014
4142 [한국사] 한국은 세계를지배한나라엿습니다 세계사는모두 조… (4) 한민족만세 01-20 808
4141 [한국사] 발해의 십자가 유물ㅡ 개방과 공존의 상징이였다 (7) mymiky 01-17 2391
4140 [한국사] 흔한 조선시대 임금의 역사인식 .JPG (4) 소유자™ 01-15 1543
4139 [한국사] 조선 실학자가 직접 보고 그린 거북선 그림을 찾았다… (2) 소유자™ 01-13 1303
4138 [한국사] 신라와 페르시아(이란)의 놀라운 교류역사.. (5) 正言명령 01-12 1921
4137 [한국사] 고구려의 좌원대첩과 삼국지 (18) 하시바 01-09 1582
4136 [한국사] 일본이 양반을 없앴다?? (1) mymiky 01-08 1387
4135 [한국사] 우연히 들었는데 고려시대 성리학의 대스승인 안향… (7) 아비요 01-08 1311
4134 [한국사] 고려 황릉의 처참한 현황 JPG (1) 소유자™ 01-04 2642
4133 [한국사] 경제성장이 박정희의 공로? 위험한 착각입니다 (1) mymiky 01-04 593
4132 [한국사] 발해의 화폐 - 발해통보 (3) 소유자™ 12-31 1229
4131 [한국사] 조선은 집이 아무리 가난해도 집집마다 책이 있었다.… (1) 소유자™ 12-31 1066
4130 [한국사] (영조의 스승) 박문수는 왜 암행어사의 전설이 됐나 (1) 고구려거련 12-31 610
4129 [한국사] 고려 초기 왕건의 만부교 사건... 열받은 이유를 알듯… (2) KilLoB 12-29 1595
4128 [한국사] 설총의 이두창제설이 꺠진것 같습니다....jpg (5) 소유자™ 12-26 1819
4127 [한국사] 조선이 고려 반이상만 닮았어도.. 소원이.. (16) 고구려거련 12-22 2082
4126 [한국사] 영화 천문 내용중 이해가 안되는 부분 (3) 엑스일 12-22 710
4125 [한국사] 남대문 국보 1호 이유 : 임진왜란때 가토가 지나간 문… (7) 국산아몬드 12-21 1628
4124 [한국사] 식민지 근대화론에 반대하면 전직 장관의 연구도 아… (1) 풍림화산투 12-16 1061
4123 [한국사] 청동기에 새겨진 고조선인은 상투를 틀고 있었다 (2) 소유자™ 12-14 3979
4122 [한국사] 5천년전 밀양 토기서 옻 확인.."국내 최고 사례" (2) 소유자™ 12-14 1757
4121 [한국사] '경계인 최명길’이 400년 뒤 던지는 질문 (1) 초록바다 12-13 139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