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1-14 13:42
[한국사] 일본 최고의 쇼군 오우치는 백제인이었다 (백제성왕의 아들 임성태자)|
 글쓴이 : 조지아나
조회 : 1,206  

임성태자 후손의 족보 공개


역사적 관점에서만 보면,  전라도와 일본은 상당히 밀접된 경우인데..
 최근 반일 선동, 정치인들은 역사적 배경을 제대로 알고 있는지 궁금해지더군요.
 특히 옛 백제 지역  정치인들...    한일합방 그시기에만  주안점을 두더군요.


 백제가  신라에 의해 멸망하면서,  다수의백제게 귀족 백성들이  상당수  일본으로  넘어갔지요.
   옛날  신라계 쪽 사람들이  통치수단으로  반일을 이야기 하는것은 이해가는면 있지만..  왜 옛백제계 후손들까지  반일을 이야기 하는지  이해가지않는 면 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hojai 19-11-14 14:29
   
역사적 관점에서 전라도와 일본이 상당히 밀접하다라는 증거는
저게 다인가요?
ㅎㅎㅎ
지리적으로는 부산이 일본하고 가깝죠...ㅎㅎㅎ
무슨, 이딴식으로 지역감정 스러운 얘기를 퍼뜨리시는지?
거참.....1980년대 후반까지, 한일 학계에선 임나일본부설이 주류였고, 그거 극복하려고
한국 사학계가 얼마나 공을 들였는데...
     
조지아나 19-11-14 14:59
   
일본역사속에 백제, 고구려,  신라 도래인 역활이 적지 않다는것은 알고 있지만,

그중에서  백제가  가장 긴밀하였지요.
무영각 19-11-14 14:33
   
생각이 참 모잘라...  베충베충 생각하지 말자    정게에서나 놀아라
     
조지아나 19-11-14 15:07
   
현재의 반일선동 , 구시대적  과거지향적  정치적 목적이 배경이된것 외에
 역사적으로나, 외교적으로 ㅎㅎ 호남정치인들 반일선동 문제있다고  하는데..    설득력이 없나요? 내가 볼땐,  대답을  회피하는것으로만  보여지는군요.
          
Rational 19-12-03 08:58
   
베충이란거에 설득력이 있음
셀틱 19-11-14 15:38
   
댕청한건가... 지금의 행정도로 말하면 백제 주축 세력은 전라도가 아니라 충청도임.
윈도우폰 19-11-14 17:41
   
한일합방? 합방이라니...언제 쩍에 어디서 교육받은 종자인감? 전라도가 백제에 완전히 복속된 기간은 3백년 정도 밖에 안 됨. 6세기 이전은 나름 독립된 소국들...비록 백제에 우호적인 곳이 적대적인 곳보다 좀 많았을 뿐임
흐흫흫 19-11-15 17:26
   
전기백제는 경기도 중심
후기백제는 충청도 중심...
이건 역사 매니아 아니라도 알 수 있는건데...
SpearHead 19-11-19 12:12
   
백제 유민만 건너간계 아니고 신라계 고구려계 가야계 다양했다.

일본 막부 탄생의 계기가된 겐페이 전쟁을 봐도 신라계 겐지와 백제계 헤이케(일왕가)의 패권전쟁 이었고,
여기서 승리한 겐지씨(신라계)가 가마쿠라 막부를 창건한다.

백제계가 반일하는건 이해가 안되고 신라계쪽이 반일하는 건 아는게 없어서 이해가 잘되지?
     
구름위하늘 19-11-20 15:58
   
OO 이게 맞는 이야기 입니다.
한반도에서 세력을 떨치면 일본에서도 영향력이 증대되는 현상이 발생하였죠.

백제계 세력은 멸망전에 이미 일본에서 큰 세력을  가졌고,
사학자에 따라서 백제후기의 왕들 중에 몇명은 일본 출신(?)이라고 주장하시는 분도 있습니다.
노비킴 19-11-23 21:42
   
무지한 사람이 신념을 가지고 주장을 하면 이렇게 무섭습니다.
 
 
Total 4,1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14 [한국사] 고려시대 서경 위치 한국 기록 -생소한 기록들- 보리스진 02:22 75
4113 [한국사] 북으로 간 김원봉, 행정관료로 전락해 입지 상실 mymiky 12-08 385
4112 [한국사] 백제삼서 발견될 확률은 제로일까요 (4) 흐흫흫 12-07 1211
4111 [한국사] 조선,동아일보의 친일논조에는 반민족 100년의 역사… mymiky 12-04 826
4110 [한국사] 일본인은 절대 알 수 없는 일왕가 조상신 천조대신 … (3) 풍림화산투 12-02 2542
4109 [한국사] 중국인이 그린 고구려 중갑기병.jpg (3) 소유자™ 12-01 2005
4108 [한국사] 조선시대 관리들의 관복 색깔...jpg (4) 소유자™ 12-01 1090
4107 [한국사] 석촌동 고분군서 화장된 유골 첫 발견 뉴딩턴 11-30 995
4106 [한국사] 러시아 연해주 향토 박문관에서 만난 발해 (1) mymiky 11-29 1064
4105 [한국사] 헤이그 특사 이위종 증손녀, 율리아 인터뷰 mymiky 11-29 826
4104 [한국사] 1500간 도굴되지 않은 비화가야의 최고권력자 무덤 에롱이 11-28 1257
4103 [한국사] 本의 왕국 가야 열도에서 日本을 수립하다. 풍림화산투 11-27 1211
4102 [한국사] 최근 짓는 우리나라 신세대 한옥에 대해서 불만인점 (10) 홀마홀트 11-25 2873
4101 [한국사] 경복궁 향원정 독특한 온돌발견......? (2) 소유자™ 11-25 1526
4100 [한국사] 40년 논란 중원 고구려비 명문 읽었다 스파게티 11-20 3682
4099 [한국사] “한복인 줄 알았는데..한푸?" 요새 눈에 띄는 이유.jp (15) 소유자™ 11-17 5867
4098 [한국사] 한민족의 역사 : History of korea (2) 소유자™ 11-17 1398
4097 [한국사] 일본 최고의 쇼군 오우치는 백제인이었다 (백제성왕… (11) 조지아나 11-14 1207
4096 [한국사] 10억엔 내고 성노예 아니다 약속 받았으면, 위안부 합… mymiky 11-13 1116
4095 [한국사] 15세기 조선의 흔한 과학력 쿤신햄돌 11-11 1895
4094 [한국사] 스즈키 스미에 상에게서 희망을 보다. mymiky 11-10 639
4093 [한국사] 경대승과 정여립 트렌드 11-09 816
4092 [한국사] 새롭게 밝혀진 백제의 장례문화....news 소유자™ 11-04 1619
4091 [한국사] 독립운동가 이봉창의 추한 진실 (5) 멸망의징조 11-03 2473
4090 [한국사] 왕건이 탔던 군선일까? ㅡ 영산강에서 발견된 고려 … mymiky 10-31 1893
4089 [한국사] 강제동원 기록물ㅡ 조선 총독부, ( 인력 조사 보고서)… mymiky 10-31 558
4088 [한국사] 장수왕이 처음부터 백제 신라와 싸울생각은 아니었… (2) 성길사한 10-31 160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