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9-09 22:17
[한국사] 부여 화지산 유적서 목탄으로 보강한 구조물이 확인됨...jpg
 글쓴이 : 소유자™
조회 : 2,884  

1.png

'백십팔'(百十八) 명문 기와·각종 토기 출토

2.png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백제 사비도읍기(538∼660) 이궁(離宮) 터로 거론되는 화지산 유적(사적 제425호)에서 목탄으로 보강한 백제시대 구조물이 발견됐다.

부여군과 백제고도문화재단(원장 박종배)은 부여 궁남지 동쪽에 있는 화지산 유적을 발굴조사한 결과, 기와가 무너져 내린 백제시대 건물터 외곽 배수구에서 건물 내부 시설과 기단, 적심(積心·주춧돌 위에 쌓는 돌무더기), 각종 토기를 찾아냈다고 9일 밝혔다.

벽체 혹은 지붕 아래에 설치한 구조물의 심벽(心壁·골조를 도드라지게 만든 벽)으로 추정되는 목탄은 비교적 굵은 목재를 다듬어 가로 72㎝·세로 36㎝ 사각 틀을 만들고, 안쪽에 싸리나무 종류의 얇은 나무로 세로 13줄, 가로 1줄을 엮었다.

심상육 백제고도문화재단 책임연구원은 "콘크리트에 철근을 쓰는 것처럼 심벽으로 건물을 튼튼히 했을 것"이라며 "구조물이 지붕에서 떨어졌는지, 벽에서 무너졌는지 아직 알 수 없고, 추후 연구를 통해 수종과 백제 건축기법을 분석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배수구에서는 물을 이용한 의례 시설로 짐작되는 유구(遺構·건물의 자취)가 드러났다.

3.png

출토 유물은 기와류가 많았다. 그중에는 '백십팔'(百十八)이라는 글자를 새긴 암키와도 있었다.

심 연구원은 "기와가마에서 물건을 납품할 때 수량을 세기 위해 표시한 것으로 보인다"며 "기와에 수량을 쓴 문자 자료가 많지는 않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연화문 수막새, 소형 사발인 완(碗), 물건을 저장하는 질그릇인 대부완, 뚜껑, 기대(器臺·그릇받침) 조각, 등잔, 연가(煙家·연통에 비나 눈이 들어오지 않도록 막는 도구) 조각, 중국제 녹유자기 등이 나왔다.

연가 조각은 화지산 유적에서 확인되지 않은 온돌이나 아궁이가 존재했을 가능성을 알려주는 유물이어서 주목을 받았다.

앞서 재단은 지난 7월 길이가 대략 가로 8m, 세로 5.3m인 건물터를 포함해 백제 초석 건물터 3동을 새롭게 찾았다고 발표했다. 화지산 유적 발굴은 내년에도 진행된다.

4.png


-----------------------------------------------------------------------------------------------


오오 이것또한 좋은 발견이로군요....!!!!


백제기와가 어떻게 생겼는지, 어떻게 만들어졌는지 중요한 단서가 될지도 모르니까요..!!!!


여태까지 우리 한국사람들이 자신들의 조상인 백제역사와 유물에대해서 자료가 없어서 잘 모르는게 많았는데, 이걸로 백제의 모습에 조금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단서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1071604?lfrom=blo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4,34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44 [한국사] <추가>임나의 위치를 찾아서(2-2) 류조지 龍造寺… (2) 보리스진 07:50 261
4343 [한국사] 중국 남부에 사는 묘족이 한국인 하고 관련이 있습니… (3) 예왕지인 02:51 478
4342 [한국사] 임나의 위치를 찾아서(2) 류조지 龍造寺と任那 (5) 보리스진 01:06 174
4341 [한국사] 승전국 몽골은 왜 항복한 고려에게 공주를 보냈을까 (8) 예왕지인 08-08 600
4340 [한국사] 공자와 숙신 / 국어 로어 하편 검토 (1) 감방친구 08-07 335
4339 [한국사] 임나의 위치를 찾아서(1) 任那の位置について一つの… (3) 보리스진 08-06 425
4338 [한국사] 서울대 한영우교수님이 출간한 환단고기속의 단군세… 스리랑 08-06 388
4337 [한국사] 숙신과 불함산 관련 주요 고대사서 일람 (1) 감방친구 08-05 394
4336 [한국사] 장백산과 압록수 연구의 도입(導入) (3) 감방친구 08-04 389
4335 [한국사] 고구려는 중국사 라고 우기는 중국인들 (15) 예왕지인 08-04 895
4334 [한국사] 소설가 이문영씨가 환단고기를 부정하기 위한 글에 … (9) 스리랑 08-01 1218
4333 [한국사] 효종의 사인을 밝혀낸 현대 이비인후과 의사의 분석 (2) mymiky 07-31 1333
4332 [한국사] 동서양 미술 비교- 복원본 보리스진 07-30 546
4331 [한국사] 19세기말 프랑스 대통령이 조선 고종에게 보낸 도자… mymiky 07-28 349
4330 [한국사] 일제강점기 등사본 환단고기 발견 (마지막에 원문 일… (5) 보리스진 07-28 635
4329 [한국사] 고려의 국경선 (복기대 교수님 강의) (4) 에롱이 07-28 559
4328 [한국사] 누가 가야를 철의 왕국이라 했나. 철의 나라는 신라… (5) 밑져야본전 07-28 838
4327 [한국사] 조선 세종 재위 15년인 1433년에 기록을 보면 고대 한… (1) 뉴딩턴 07-26 1366
4326 [한국사] 조선을 모르는데 한복을 그렸다고? 루벤스의 문제작 … (4) BTSv 07-24 1803
4325 [한국사] 고구려 수도 및 강역 (이덕일 역사 tv) 에롱이 07-24 729
4324 [한국사] 177년 된, 태안의 한 폐가의 벽지를 뜯었더니 왠 한시… mymiky 07-24 981
4323 [한국사] 신라말, 고려초 거의 유일한 남자 복식 (2) 보리스진 07-22 1215
4322 [한국사] 任那者去筑紫國二千餘里 北阻海 해석과 임나의 위치 보리스진 07-21 374
4321 [한국사] 臣離兒不例에서 신리(臣離)는 임나(任那)인가? (3) 보리스진 07-20 562
4320 [한국사] 위키백과 사전에 신라관해서 (박혁거세는 중국인?) (29) 예왕지인 07-19 678
4319 [한국사] 알영(閼英)부인은 마고할매인가? (1) 보리스진 07-19 353
4318 [한국사] 김알지가 김일제라는 설의 문제점 - 훈독인가 음독인… (8) 보리스진 07-18 78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