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6-19 17:29
[한국사] 한국 독립의 힘
 글쓴이 : 피닉
조회 : 1,873  

1. 미국의 힘

2. 미국을 움직인 중국의 장개석(모택동이한테 밀려 대만으로 건너간 사람)

3. 장개석을 움직인 김구(임시정부).. 상해 흥커우 공원의 윤봉길의사의 의거, 이봉창 의사 의거로 장개석이가 김구와 임정을 인정하게 만듬


4. 그외 기타 등등이다.


이당시 스탈린은 한국에 관심도 거의 없고, 처칠은 한국에 관심도 없고  좃도 모르면서 한국은 일본의 고유영토이니 전쟁후 돌려줘야한다느니 하는 헛소리 하다가 장개석이한테 욕먹고 그러던 시절이었다.



이때 중요한게 카이로 회담이다.


식민지 조선의 운명을 가름하는 미ㆍ중ㆍ영의 정상회담이 1943년 11월 22일부터 26일까지 카이로에서 열렸다. 회담에는 3국의 정상 루스벨트ㆍ장개석ㆍ처칠이 참석하고, 그들의 보좌관들이 배석하였다. 이 회담에서 3국 정상들은 향후 일본과 전쟁을 어떻게 수행할 것인지 등 대일전쟁의 방법론이 폭넓게 논의되었다. 한국문제가 의제로 올라온 것은 23일 저녁이었다.

이날 저녁 7시 반 장개석은 부인 송미령과 함께 루스벨트 숙소를 찾아가 저녁 만찬을 함께 하였다. 이 자리에는 장개석과 송미령, 루스벨트와 그의 보좌관 홉킨스 등 4명이 참석하였고, 회담은 밤 11시까지 이어졌다. 이때 장개석은 일본이 패망하면 일본이 차지한 만주와 대만ㆍ팽호도는 중국에 귀환되어야 한다는 것을 비롯하여, 전후 한국을 자유 독립국으로 할 것을 제안하였다. 

1. 일본이 차지한 중국의 영토는 중국에 귀환하도록 한다.
2. 태평양상에서 일본이 강점한 도서들은 영구히 박탈한다.
3. 일본이 패망한 후 조선으로 하여금 자유독립을 획득하도록 한다.

이는 왕총혜(장개석 보좌관)가 작성한 카이로선언 일지에 들어있는 것으로, 장개석과 루스벨트의 회담은 원만하게 이루어졌고, 양측이 동의한 내용이라며 기록해 놓은 것이다.

장개석과 루스벨트가 협의한 내용을 기초로 하여 카이로선언의 초안이 작성되었다. 루스벨트의 지시를 받은 그의 보좌관 홉킨스가 작성한 초안에는 한국문제가 다음과 같이 되어 있다. 

"우리는 일본에 의한 반역적인 한국인의 노예화를 잊지 않으면서 일제 패망이 있은 후 한국은 가능한한 가장 빠른 순간에 자유 독립시킬 것을 결의하였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19-06-19 18:09
   
예전엔 장제스의 공을 높게 평가했는데
요즘엔.. 루스벨트도 재평가 되고 있습니다.

미국 문서보관소에 옛 자료들이 발굴되면서..  연구되고 있거든요..

장재스는.. 당시만 해도.. 중국을 모택동이 아닌
자기가 앞으로 통치할꺼라 당연하게 생각하고 있었기에..

독립한 조선에 지도자가 될.. 김구 선생을 잘 대접해서..
옛날 조선ㅡ명,청나라럼 .. 양국의 긴밀한 관계를 계속 유지하고자 했던거죠..

루즈벨트 미국측 자료에 그런거 다 적여있습니다.

그렇다고.. 장제스를 깔건 없구요..그 공은 그거대로 인정하면 되고..

여러모로 우리나라가..
예나 지금이나 강대국들 사이에서..잘 처신해야 하는 면이 있습니다.

우리가 외교와 국방에 소홀히 하지 말아야겠죠..
 
 
Total 4,07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77 [한국사] mb정부 ㅡ 친일 재산 귀속자료 허공에 날려 mymiky 10-23 432
4076 [한국사] 김원봉이 독립 유공자가 아니라고? 한 중국학자의 울… (1) mymiky 10-23 320
4075 [한국사] 서울 석촌동 백제 고분에서 ㅡ 백제 왕실의 화장 장… mymiky 10-23 302
4074 [한국사] 북한, 개성시에서ㅡ 고려 혜종 왕릉 발굴 (1) mymiky 10-22 514
4073 [한국사] 고려거란전쟁(여요전쟁) part4 (유튜브) (2) 무한성장맨 10-20 1195
4072 [한국사] 3세기 내몽골 벽화에 고구려 유적 속 그림이... (3) 소유자™ 10-18 3694
4071 [한국사] 고려거란전쟁(여요전쟁) 총정리 영상 깊이와 재미는 … (4) 무한성장맨 10-15 2337
4070 [한국사] 저열한 머리를 가진 분 오랫만에 와서 똥글 투척하고… (1) 하늘치 10-13 1635
4069 [한국사] 이토 히로부미의 마지막 한마디 "어리석도다!" (12) 멸망의징조 10-13 3037
4068 [한국사] 침미다례 규슈설 (1) 솔로몬축구 10-12 1888
4067 [한국사] [한글날 특집]세종vs집현전 학사들. 이 영상으로 더 … (2) 카라스 10-09 1977
4066 [한국사] 한글날 기념. 신미대사는 과연 한글창제에 관여했을… (4) 멸망의징조 10-09 1941
4065 [한국사] 가야의 5세기 이후의 군사 (2) 발해국 10-08 2381
4064 [한국사] 한국어 백제-고려-현대어 수사 비교 발해국 10-08 1801
4063 [한국사] 2차대전 이후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국가로 승인한 나… (3) 발해국 10-07 2522
4062 [한국사] 강제징용 연구가 정혜경 박사가 보는 반일종족주의 (1) mymiky 10-02 1418
4061 [한국사] 반일 종족주의는 최신 연구 성과를 외면한, 일베류 … mymiky 10-02 1354
4060 [한국사] 충남대 허수열 명예교수 ㅡ 이영훈의 경제 통계는 모… (3) mymiky 09-28 1370
4059 [한국사] 반일 종족주의를 비판하는 일본학자 (1) mymiky 09-28 1281
4058 [한국사] 신라는 고구려의 속국이었다? BTSv 09-28 1505
4057 [한국사] 조선인 강제징용자 1만명 미쓰비시 사보 공개 mymiky 09-23 2145
4056 [한국사] 완장을 찬 청년들이 농민구타... 경찰들은 테러단과 … mymiky 09-23 1775
4055 [한국사] 싱가폴 전 대통령ㅡ 리콴유가 쓴 일제강점기 시절의 … (1) mymiky 09-22 2055
4054 [한국사] 세계가 먼저 알아본 <한국의 서원> 9곳! mymiky 09-22 2114
4053 [한국사] 청나라의 역사적 정통성은 중국이 아니라 신라에 있… (11) 조지아나 09-20 3469
4052 [한국사] (끌고 갈땐 일본인)''' 보상땐 (조선인이라… mymiky 09-19 2003
4051 [한국사] 질문) 이두, 구결, 향찰의 차이가 뭔가요 (5) 쿤신햄돌 09-18 157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