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1-05 17:43
[한국사] 고려 전기 서북계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798  

10 세기 말부터 12세기 초까지
특히 요와 고려 관계사를
요사, 고려사에서 관련 내용을 찾아 얼추 정리하니
A4 용지 근 40 쪽을 상회하네요

물론 더 간추리거나 추가해 정리를 해야겠지만

대체
ㅡ 요양 근처의 요나라 지명과 지금의 평안북도 일대로 비정된 고려시대 서북계의 지명이

왜 그렇게 일치하는 게 많은 것인지
아리송하더군요

내가 뭔 학자도 아니고
분량이 많은데다
또 저걸 정리해 글을 쓰려면 분량이 더 길어질 게 뻔해서
일단 손 놓고 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배시러 17-11-05 18:06
   
지리지 정리하는게 정말 힘들어요.
 
 
Total 18,83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5168
1391 [한국사] 삼국시대 관련 질문인데요 (25) 남해 12-13 826
1390 [한국사] 열정과 냉철의 시대를 살다간 서재필, 혹은 필립 제… 히스토리2 05-19 826
1389 [한국사] 이덕일에 대한 정신분열증적 혐오 (13) 감방친구 08-26 826
1388 [기타] 현대 한국인과 일본인의 혈통에 대해 (2) tuygrea 03-10 825
1387 [기타] 한국 1800년대 역사 사진 / 조선 시대 사진 관심병자 11-13 825
1386 [중국] . (5) cordial 01-14 824
1385 [기타] 진국(辰國) 진한 → 마한 잡설 (6) 관심병자 07-28 824
1384 [한국사] Marauder 님 오랜만에 (4) eo987 04-20 823
1383 [한국사] 현 청해성(靑海省) 동남부의 성숙해(星宿海) = 발해(… 현조 07-19 823
1382 [한국사] 개인적으로 고구려의 열도진출이 왜 환빠라는건지 … (11) 남북통일 02-23 822
1381 [한국사] 건안성과 요동성의 비정 감방친구 04-26 822
1380 [한국사] 예전부터 궁금했던게 몽골이랑 동북아 지방 칠해놓… (1) Marauder 10-12 822
1379 [한국사] 북한에 있는 고구려 주몽 무덤은 가짜죠? (10) 예왕지인 11-01 822
1378 [한국사] 우리가 일제가 채워놓은 족쇄를 벗어나지 못하는 이… 스리랑 06-07 821
1377 [한국사] 재야사학자 一道安士(김상) (1) 지수신 04-10 821
1376 [한국사] 신라 문무왕릉비, 나의 조상은 흉노라고 적혀 있다. (6) ssak 09-05 821
1375 [기타] 식민사학계의 반항? (7) 인류제국 06-05 820
1374 [한국사] 학계 통설과 전근대사의 새로운 밑그림들 (1) 감방친구 06-13 820
1373 [기타] 황제와 왕의 용포에 대한 질문드립니다 (18) 쇠고기 03-31 820
1372 [중국] 한국의 노먼베순 "방우용" 1 히스토리2 05-12 820
1371 [한국사] 한국의 근대 건축물(지방) (2) 히스토리2 05-15 820
1370 [북한] 제 2편 (비화발굴).. 항일무장투쟁시기의 김일성 빨치… 돌통 08-15 820
1369 [한국사] 가야에서 발견되는 북방 유물의 주인은 누구인가요? (2) 밑져야본전 09-13 820
1368 [한국사] 강단 독재의 둑이 무너지다 (3) 징기스 06-11 819
1367 [한국사] 진짜 여기는 과대망상 소굴이라 그래서 안들어왔었… (7) 여의도야왕 12-23 819
1366 [기타] 대령숙수 (1) 응룡 05-10 819
1365 [북한] 김구김일성 만남, 몰랐던 이야기들 03편. 마지막편 (1) 돌통 03-13 819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