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6-05 13:45
[한국사] 밑에 링크해주신 역사글을 보다... 하고싶은말
 글쓴이 : Marauder
조회 : 348  

미화시킨다고 해서 우리의 역사가 위대해질 수도 없고 없었던 사실을 조작한다고 해서 우리 민족이 위대해지지도 않는다.
우리는 미약했고 중국을 떠받들며 살다가 일본에게 찬탈당하고
이젠 미국의 종속국 처럼 눈치를 보며 살아가고 있다.
이것이 현실이다. 그것은 당신들의 조상이 별 볼일 없는 비천한 신분이었다는 사실이 부끄럽지않듯이 우리의 엯사도 결코 부끄럽지않다

------------------------------------
개인적으로 요즘 사람들의 인식인듯 해서 퍼왔습니다. 사실 요즘 이런글들이 자주보이더군요.
우리 나라에서 가장 심한욕이 무엇일까? 바로 부모욕입니다.
부모의 부모는 할아버지고 그 위가 바로 조상이고요.
우리가 제일 심각하게 받아들이는것은 패드립인데
정작 조상욕하는게부끄럽지 않다는건 뭡니까? 둘중 하나는 거짓말입니다.

물론 그것이 사실이라면 받아들여야하는건 맞습니다. 그리고 어쩔수 없이 그런 말을 해야할 때도 있습니다.

그런데 요즘들어 팩트폭력이라는 단어가 유행을 타고있어 사람들이 구분하지를 못하는데
그렇게 꺼내는것 자체가 이미 대부분은 모욕인것입니다. 그런데 요즘 사람들은 팩트폭력과 모욕을 구분 못합니다. 꺼내야할 상황과 말아야할 상황도 몰라요. (물론 학술적으로 꺼내는것은 구분을 해야겠죠)

우리나라가 약하지 않을때도 약하다고 하는게 모욕이지 다른게 모욕입니까?
우리나라 요즘 보면 꼭 자학하면서 중진국이다 강소국이다 있지도 않는 말 만들어내면서 자학하는데 이게 바로 모욕입니다. 세계에는 강대국과 약소국이 있고 선진국 개발도상국, 후진국 이란말이있는데
강소국 중진국이란 말은 생전 처음듣습니다. 왜 일부러 깎아내릴려고 하죠?
우리가 과거에 약했던게 부끄럽지 않다고 하는데
그렇다면 일제가 과거 역사를 조작한 이유가무엇일까?
일차적으로는 명분을 획득하려는 거지만 자국에게 자랑스러운 역사를 강조하고 타국에게 부끄러운 역사를 강조함으로써 상대방의 기운을 누르고 자신의 기운을 북돋는것이죠.
 
다시 내용으로 들어와서 위와 같은 내용은 우리나라가 약했다강했다 위대했다 이런 말을 떠나서 사실과 의견을 구분을 못하는 행위입니다.

 거꾸로 이야기하면 영국의 역사를 폄하시킨다고 해서 위대했던 역사가 사라지는것도 아니고 미국이 약하다고해서 강한나라가 약해지는건아닙니다.
역지사지 했을때 상대방에게 역으로 공박당할 논리는 그냥... 꺼내지 않는게좋습니다.

저분의 논리 그대로 식민사학자 옹호해볼까요?

우리나라에 약하디 약한 가야가 일본에게 지배당했다고해서 고구려가 일본보다 약했던것도 아니고 없었던 사실을 조작한다고 해서 우리나라가 약소민족이 되는것도 아니다.
우리나라는 고대에 일본보다 잘살았고 문화를 전파해주었다. 이제는 세계 경제대국으로 발돋움했다. 이게 현실이다. 우리나라가 잘났다고 해서 아무렇지도않다. 임나일본부설을 받아들이자
크흠? 

근데 이건 그 팩트가 절대적 사실이거나 거짓인걸 알때 이야기 하는것이고
고대사부분은 우리가 잘 알지 못하는 부분이 많으며 심각하게 왜곡되있는 부분이 많습니다.
의도적 왜곡이아니라 나름 합리적으로 풀어나갔어도 내가 몰라서 부지불식간에 왜곡할 수도 있습니다.
(마한이 온조왕떄 망한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5 6세기까지 건재? 그럼 둘중하나죠. 마한이 망한게 왜곡이거나 5 6세기까지 건재했던 그 왕조가 마왕이라는게 왜곡이죠.)

그런데 마지막으로 제가 너무 자주꺼내는것 같습니다만 저런 말도안되는 생각 때문에 실제 강단사학에서 인정하는 내용까지 왜곡하는 사람이 굉장히 많다는겁니다 ㅋㅋ

이건 고대사부분은 아닌데 eo987 님의 글을 보면 조선시대 생산성과 인구에 대해 나옵니다.
그냥 요약하자면
"우리가 아는것보다 조선은 강대국이다. 학계에서 보는 조선의 인구는 계속해서 늘어나고있다."

근데 반대쪽 사람들이 주장하는 논리는 지금 일본이 많으니까 인구비례하면 과거에도 적었을것이다 뭐 말도안되는 소리를 자꾸 써내려가더군요. 마치 기존의 절대적 신의 말씀을 두고 신이 없다고 증명하지 못하면 신이 있다고 믿는 광신도같습니다.
 환단고기와 전혀없는데도 환뽕소리 듣습니다.
왜냐면 우리나라는 약해야하는데 강할리가 없으니까...

목적과 수단이 도치되는 괴리감...
우리나라가 갑자기 땅이 1.5배 늘어난다고 그당시 있었던 역사인식이 바뀌는것도 아니고...
쪼그라든다고해서 살수대첩이 없던일이 되는것도 아닙니다...
(물론 우리나라를 자랑스럽게 하고싶어서 그렇게 주장하는사람도 물론있겠죠. 제가 그래서 종교단체는 거릅니다)

근데 이렇게 조선시대 자신이 알던 상식이 부정당하자 상대방을 공격하던사람들이 갑자기 고대사 부문 나오

"조선시대는 확실히 약하니까 조선을 강하다고 말하는사람들은 환뽕으로 몰겠지만
 고대사는 객관적이고 냉정하게 평가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럴까요? 분명 아니란말이죠. 조선이 좀 강하단 이야기했다고 환뽕소리 듣는게 요즘세상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61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 [기타] 글을 쓰며 마음을 평안히 하고 싶은데... (3) history2 03-07 497
173 [한국사] 백제 동성왕의 요서공략설과 최근 가설의 흐름 2(강… (4) history2 03-01 497
172 [기타] 2100년 세계 인구예측보고서 요약 (4) 투후 07-02 496
171 [기타] 고죽국, 낙랑 관련 - 삼국유사, 한단고기, 관자, 대명… (1) 관심병자 04-20 496
170 [중국] [ 기록 관점으로 보는 위치 ]과 [ 현재 중화 관점으로 … 현조 07-21 495
169 [기타] 제대로된 학문의 첫걸음은 상대방의 말을 인정하는… Marauder 12-24 495
168 [한국사] 유사역사학자들이 언급하는 러시아학자 유 엠 뿌진… (1) 고이왕 03-01 495
167 [한국사] 게시판이 세분화돼 있으면 좋겠다 싶네요 (2) 감방친구 04-13 495
166 [기타] 오우야 꿈에도 나올것 같은 명언이네요. 남북통일 02-23 494
165 [한국사] 과거의 365 일이란? (1) 스파게티 07-29 494
164 [기타] 오랫만에 다시 잡설 나열 관심병자 02-26 493
163 [한국사] 고구려 초기 도읍지(삼국사기) 남북통일 04-20 493
162 [북한] 악의신.이오시프 스탈린. 독재의 최고봉.18편.. (1) 돌통 12-10 493
161 [중국] 기록 관점으로 보는 소관(蕭關)의 위치.. 현조 07-29 492
160 [한국사] 한단고기에 대해서 (1) 감방친구 02-17 492
159 [한국사] 환빠로 몰리다 (2) 마누시아 06-05 489
158 [세계사] [펌]우리가 고대사에 대해서 아무것도 모른다는 증거… 소유자™ 01-19 488
157 [한국사] 고구려 장안성의 위치에 대한 기록이 너무 미약하네… 남북통일 02-27 487
156 [한국사] 한단고기를. 역사서라고 해서보면 (10) 바토 02-17 486
155 [북한] 북한의 김경희는 예수?? (2) 돌통 01-26 486
154 [한국사] 초기 한국고고학계와 낙랑군 이야기 (4) 고이왕 06-11 483
153 [기타] 어떠한 분의 논리 (1) 남북통일 02-23 482
152 [한국사] 이참에 강단식민빠들 제대로 조사나 해봤으면 좋겠… 카노 06-07 482
151 [한국사] 고려사 지리지 서문 (4) 남북통일 04-14 480
150 [중국] 환단고기와 유사역사학 비판 (3) 고이왕 06-09 479
149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낙랑(樂浪) 및 고조선(古朝鮮)의 … 현조 07-29 479
148 [한국사] 동호 (1) history2 02-05 477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