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기타 스포츠
 
작성일 : 13-10-21 18:37
[빙상] 英해설자 "아사다마오 연기, 카리스마 있나?" 혹평
 글쓴이 : doysglmetp
조회 : 3,542  

 
기사 이미지<iframe width="100" height="100" title="광고" class="ad100" id="viewimg_ad" src="/Etc/AdViewImg" frameborder="0" marginwidth="0" marginheight="0" noresize="noresize" scrolling="no" allowtransparency="allowtransparency"></iframe>
아사다마오
 
 
 
英해설자 "아사다마오 연기, 카리스마 있나?" 혹평
 
 
일본의 피겨스케이팅 간판 아사다 마오(23)가 200점을 넘기며 올 시즌 첫 그랑프리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엉덩방아를 찧는 투혼(?) 속에서도 자신의 역대 최고 점수 205.50(2007년 일본 챔피언십)에 육박하는 높은 점수를 얻자 일각에선 판정이 너무 후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이같은 '의심'은 비단 한국 팬들만의 것이 아나라 경기를 생중계한 해설자도 느끼고 있는 듯했다.

아사다는 21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스케이팅 그랑프리 시리즈 1차 대회 스케이트 아메리카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62.83점, 예술점수(PCS) 69.54점, 감점(Deduction) -1점으로 131.37점을 기록했다.

쇼트프로그램에서 73.18점을 받은 아사다는 최종합계 204.55점으로 정상에 올랐다.

이날 아사다는 피겨스케이터의 전통적인 인기곡인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협주곡 2번'을 배경 음악으로 처음 국제무대에 도전했다.

긴장한 탓인지 첫 점프인 트리플 악셀에서 실패해 엉덩방아를 찧는 실수를 범했다.
이어 두 번째 점프인 트리플 루프+더블 토루프에 성공했지만 트리플 러츠는 롱 에지 판정을 받았다.
 또한 트리플 플립+더블 루프+더블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에서는 회전수 부족으로 언더로테 판정을 받았다.

영국 유로스포츠 해설자는 경기가 끝난 뒤 아사다 마오의 연기에 대해 "정말 잘 모르겠다"고 심드렁한 반응을 나타냈다.


해설자가 지적한 것은 엉덩방아 실수가 아니라 안무와 표현의 예술성이었다. 해설자는 앞서 트리플 악셀 실수에 대해 "좋은 시도"였다면서 격려성 발언을 했다.

해설자가 지적한 것은 엉덩방아 실수가 아니라 안무와 표현의 예술성이었다. 해설자는 앞서 트리플 악셀 실수에 대해 "좋은 시도"였다면서 격려성 발언을 했다.


그는 "저 장면(갈채를 받는 장면)을 보라. 아사다 마오는 뛰어난 자질을 지녔고 스케이트를 잘 탄다"고 전제한 뒤 "하지만 그는 올라갔다 내려갔다 올라갔다 내려갔다만 반복할 뿐 그 사이 확실한 무언가를 보여주지 못했다(She gave us up down up down, with nothing majorly happening inbetween)"고 냉정한 평가를 내렸다.


이어 "그의 스케이팅도 점프, 점프, 점프만 했지, 그의 안무에 다른 카리스마가 있었는가?"라고 반문하며 "정말 확신이 없다"고 못미덥다는 투로 말했다.

짧은 감상이지만 현장 해설자로서는 이례적인 혹평이다.

이어 "그의 스케이팅도 점프, 점프, 점프만 했지, 그의 안무에 다른 카리스마가 있었는가?"라고 반문하며 "정말 확신이 없다"고 못미덥다는 투로 말했다.

짧은 감상이지만 현장 해설자로서는 이례적인 혹평이다.


반면 캐스터는 "아사다 마오가 자신감에 찬 플레이로 환상적인 연기를 펼쳤다"고 멘트를 이어갔다.

아사다 마오가 일본이 아닌 해외에서 200점을 가볍게 넘기면서 김연아(23)로서는 반가운 경쟁상대를 만난 셈이다.

2014년 러시아 소치 동계올림픽을 통해 올림픽 2연패를 우승을 노리는 김연아는 올시즌 2차례 그랑프리 대회에 출전할 예정이었지만 오른쪽 발등 부상으로 포기했다.

김연아의 최고 점수는 2010년 밴쿠버 올림픽에서 세운 228.56이며, 올해 3월 세계선수권 우승 당시엔 218.31을 기록했다.

소치 올림픽은 내년 2월7일 개막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LoveKo 13-10-21 19:19
   
티켓팔아먹고 잔치 벌일준비하네요 라이벌이 있어야 올림픽이 재미지지.. 암..
근데 하필 왜 또 아사다? ㅉㅉ
해설자가 혹평하는거 듣기 쉽지않은데.. ㅋㅋ
한월나인 13-10-21 23:32
   
ISU는 아직도 일본이 장악 중인가?
Zack 13-10-22 00:44
   
잽들이 무슨 꿍꿍이인지.. 늘 예의주시해봐야 합니다.
海東孔子 13-10-22 02:15
   
프리에서 점프 3개를 실수하고도 저 점수면 할말없지 뭐...ㅎㅎ
모래곰 13-10-25 19:13
   
각국의 해설자들도 불만이 엄청 많더군요.
일본이 피겨를 망가뜨리고 있다고요.
하지만 쨉머니가 무서운거죠.
     
질질이 13-11-01 02:54
   
각국이 아니라 영국의 해설자입니다. ㅎㅎ
대배달인 13-10-29 11:58
   
"엉덩방아도 좋은 연기였다, 거기에 추가점을 준다" -쪽바리-
 
 
Total 9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8 [빙상] [영상]'소치를 평정할 여인들' 누구?...메달 전… (2) 오캐럿 11-30 2408
377 [빙상] [영상뉴스] 김연아 '탱고로 승부한다'...프리… (1) 오캐럿 11-29 2372
376 [빙상] 김연아 부상 복귀전 일주일 앞으로…강렬한 탱고 선… (8) IceMan 11-29 1720
375 [빙상] 이상화 36초36 영상... (6) 맙소사 11-19 2948
374 [빙상] 1주일간 세계신 3번 이상화, 적수가 없다 (13) 암코양이 11-18 2398
373 [빙상] [일본방송]김연아선수 점수를 가지고 왈가왈부 . . . (12) Poseidon 11-16 4733
372 [빙상] 안도 미키, 선수생활 말년까지 연아바라기 (10) IceMan 11-16 2831
371 [빙상] 안도미키, 크로아대회 출전 .. 김연아와 대결 (28) IceMan 11-13 3226
370 [빙상] 아사다마오 전코치 타라소바 "김연아는 완벽한본보… (14) 암코양이 11-12 4865
369 [빙상] [빙상] 이상화 500M 신기록..... (7) 너무분해 11-10 1985
368 [빙상] 김연아와 함께 소치 올림픽 메달 기대주 이상화 (2) 사이공 11-10 1895
367 [빙상] 김연아 손편지,"항상 따뜻한 사랑 감사" (6) 암코양이 11-09 1619
366 [빙상] '피겨기계' 일본, 김연아 넋 놓고 보는 이유 (21) 암코양이 11-06 7577
365 [빙상] 지난 시즌 레미제라블이 대단했었나봐요 (13) 雲雀高飛 11-02 3242
364 [빙상] 2014년 소치올림픽 김연아 중국팬 응원 영상.... (2) doysglmetp 11-02 1482
363 [빙상] 김연아 간택 받을 B급대회는 어디? (2) doysglmetp 11-02 1552
362 [빙상] [영상]소치올림픽 100일 앞으로...'피날레' 준… 오캐럿 10-31 1452
361 [빙상] (영상)진선유부상당하던영상 백전백패 10-30 6234
360 [빙상] [영상뉴스] 김연아, "몸 상태 호전, 12월 대회 출전 고… (2) 오캐럿 10-30 1303
359 [빙상] 김연아 "몸 상태 호전..12월 대회 출전 고려" (7) doysglmetp 10-30 1689
358 [빙상] 아사다 마오와 피겨판의 검은손의 전략-그랑프리1차 … (13) doysglmetp 10-28 4837
357 [빙상] 김연아 중국팬들(화치연맹)이 만든 소치 응원영상 (18) piotor 10-23 4916
356 [빙상] 日 언론, '엉덩방아' 아사다 띄우기 "실수에도… (15) 스쿨즈건0 10-23 3901
355 [빙상] 아사다의 놀라운 인터뷰 (14) 예술이야 10-22 5505
354 [빙상] 日 아사다 마오 .. "최고 연기 아니었다" (8) IceMan 10-21 2807
353 [빙상] 英해설자 "아사다마오 연기, 카리스마 있나?" 혹평 (7) doysglmetp 10-21 3543
352 [빙상] 아사다마오 우승 후 日빙상계 "김연아, 안보여서 더 … (14) doysglmetp 10-21 4630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