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5-08-04 18:22
[잡담] 비디오 테이프 세대들의 추억어린 로봇 만화영화...
 글쓴이 : 경영O근혜
조회 : 6,931  

1. 카루타 (초수기신 단쿠가)
 
 
 
 2. 골든 라이탄 
 
 
3. 바라타크
 
 
4. 고라이온
 
 
5. 철인 28호 
 
 
6. 골디안 
 
 
7. 타이맨 
 
 
8. 고드 마르스 
 
 
9. 머신 로보 바이캄프 
 
 
10. 강철 지그 
 
 
11. 가르 비온 
 
 
12. 마크로스 
 
 
 
요즘 세대 아이들과 달리 80년대만해도 만화영화를 보기 위해선 보통 VTR이나 유선방송으로
접하는게 일반적이었습니다. 물론 TV에서도 해주기는 하는데 로봇 만환 잘 안해주었던것
같습니다. 기껏해봐야 메칸더 V와 고바리안 정도? 
 
그래서 어린시절 기억을 더듬어서 그때 비디오로 빌려보았던 추억의 로봇 만화영화 몇편
소개합니다. 11번 가르 비온은 분명 어려서 비디오로 빌려본 기억이 있는데 한국판 오프닝곡은 아무리 찾아봐도 없어서 일본 원곡으로 올렸습니다. 또 마지막 마크로스의 경우 매주 일요일 아침 AFKN에서 방영했는데 우연히 본후 부모님께 졸라서 뭔말인지 제대로 알아 듣지도 못하는 미국판을 구해주셨던 불효자(?)시절의 기억이 떠올라 올려봤습니다.
80년대 애니 최고 명곡은 역시 카루타(초수기신 단쿠가)가 아닌가 싶습니다. 번안곡이라 동시대 만화영화 주제가 답지 않게 세련된 멜로디와 가사가 아직도 기억에 남습니다. 개인적으로 당시 웬만한 한국 유행가 보다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부산깔치 15-08-04 20:26
   
카루타는 장난감으로 가지고 논 기억은 있는데 만화 자체는 기억이 안나고,
고라이언 장난감 참 가지고 싶었는데 ㅎㅎ 엄마한테 사달라고 졸랐던 기억이 새록새록
철인28호는 극중에 나쁜 놈들 손에 넘어간적이 있었는데 어린 마음에 그때 좀 무서웠음
적의 손에 넘어간 철인28호가 ;;;
고드마르스는 부분 부분 똑 같은 장면을 왜 그리 반복해서 나오던지 아직도 기억나네요
TV에서 방영했던 메칸더 브이도 참 재미있게 보았던 만화였음.
그리고 그랑죠도 빠지면 섭섭 ㅎ
     
경영O근혜 15-08-05 03:18
   
그 시절 친구 집에서 가장 흔하게 볼수 있었던 장난감이라면 고라이언과 골디언 후뢰시맨 로봇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말씀하셨던 카루타는 참 드문 장난감이었죠.
그랑죠는 90년대 초에 나오지 않았나요? 제가 소개한 만화영화는 전부 80년대꺼 ^^
불짬뽕 15-08-04 20:59
   
주산학원에서 토요일마다 보여주던 황금라이탄, 콤파트라브이, 강철지그 멋있었지...

비디오 만화영화 하면 모스피다, 돌북용사(돌바크)를 빼면 안되요 되요 되요..
     
경영O근혜 15-08-05 03:19
   
아... 돌북용사도 있었군요. ㅎ
지미페이지 15-08-04 21:42
   
가난해서 집에 비디오가 없어서 대부분 영상으로는 못보고 책으로만 봤네요.;;
영상으로 본 건 주산학원에서 본 바라타크랑
AFKN에서 로보텍 버전으로 본 마크로스뿐.
그래도 로봇대백과류를 많이 봐서 다른 작품도 다 알긴알지만.
     
경영O근혜 15-08-05 03:21
   
국민학교때 비오면 운동장 나가지 말고 교실에서 TV나 보라고 방송으로 만화영화나 후뢰쉬맨
틀어줬는데... 저도 기억나네요.
쏘리질라 15-08-05 03:17
   
추억 돋네요 ㅎ
안개비 15-08-05 07:15
   
동네에서 태권도장이나 주산학원 다니든 넘들 토욜마다 학원 쫒아 다니면서 열심히 봤던 기억이...;;
명절만 되면 아침부터 특선만화 보려고 눈에 불을 켰었지요...
마왕등극 15-08-05 12:05
   
가르비온? 이것만 못 봤네요. 마크로스 전편이 다 구비되어 있는 비디오 대여점은 참 레어한 대여점이었죠. 대학생 때 친구 아르바이트 하는 곳 가보니 마크로스가 전편 다 있던... 그 때 처음부터 끝까지 다 봤죠...
친구의 정감 넘치는 구박을 다 이겨내고...

'야! 영화 봐, 영화! 나이가 몇 갠데 아직도 만화야!'

ㅋㅋㅋ
하루일과 15-08-20 16:12
   
저 골든 라이탄은 왜 컨셉으로 라이타를 했는지 (그것도 듀퐁라이타로) 아직까지 이해가 가지 않아요
태어나서 처음으로 본 비디오가 골든라이탄 이었죠
 
 
Total 3,97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8) 가생이 04-08 140050
3705 [일본애니] 한국 성우 vs 일본 성우 한국 애니 더빙을 처음본 … (8) 카라스 11-05 6969
3704 [기타] (짱 팬픽)용산 대명의 나충기 (2) 주말엔야구 07-10 6964
3703 [잡담] 원펀맨 2기 망한듯. (10) 하기기 03-27 6958
3702 [일본애니] 22년간 기다려온 애니.. (3) 개개미 01-14 6955
3701 [잡담] 성공한 오덕 심형탁 (4) 태니하트 08-02 6949
3700 [미국애니] 워해머 팬 1명이 만든 영상의 위엄 (19) 니에루 06-22 6947
3699 [기타] 中·日갈등 '불똥'이 코난에게도? (28) 블루하와이 04-13 6938
3698 [일본애니] 우익애니? 진격의 거인 OST 음악은 소름 돋네요 (14) 샌디프리즈 09-13 6932
3697 [잡담] 비디오 테이프 세대들의 추억어린 로봇 만화영화… (10) 경영O근혜 08-04 6932
3696 [일본애니] 아빠가 잘못했네... (9) 꿀꾸라 06-20 6918
3695 [미국애니] 스폰지밥이 한국에서 태어나다 (16) 햄돌 02-06 6916
3694 [잡담] 은혼 근황.......... (8) 선괴 11-02 6899
3693 [일본애니] 러브라이브 만화 잔인하네요; (5) 4번타자은… 07-19 6898
3692 [잡담] 드래곤볼 슈퍼가 그렇게 벨붕인가요? (11) sLavE 09-01 6897
3691 [기타] 작화의 발전(1937~2010) (약스압) (13) 태니하트 11-26 6892
3690 [기타] 일본의 광고 클라스 (19) 암코양이 06-08 6884
3689 [잡담] (펌)더러운 인생 야무치 (17) 겨리 12-11 6869
3688 [국산애니] 웹툰 어느 날 잠에서 깨보니 베이글녀가 되어 있… (7) 카라스 10-14 6867
3687 [일본애니] 추천하고 싶은 감성 러브스토리 애니 (4) 샌디프리즈 10-12 6852
3686 [잡담] 악마에게 영혼을 판 그림러 (10) 암코양이 01-15 6848
3685 [추천애니] 요즘 재미있는 만화/애니입니다 (12) 통통통 06-03 6846
3684 [잡담] 이거 무슨 만화 ㅋㅋㅋㅋ (10) 치면튄다 05-23 6842
3683 [기타] [섹드립킹] 세키 토모카즈 (자막) (8) 마느님 08-27 6837
3682 [잡담] . (21) 코코로 09-05 6816
3681 [잡담] 애니화 되면 대박날 것 같은 소설은 뭘까요? (13) 마왕등극 06-02 6809
3680 [일본애니] 기갑창세기 모스피다 (8) 샤크티스 03-08 6787
3679 [일본애니] avi) 전설의 밀어서 잠금해제 (13) 아날로그 02-20 6785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