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3-10-07 21:48
[일본] [시사프리즘] 일본이 독도갈등을 높이는 속내 (김미경 히로시마 시립대 평화연구소 부교수)
 글쓴이 : doysglmetp
조회 : 3,525  

 
 
 

[시사프리즘] 일본이 독도갈등을 높이는 속내 /김미경

 

한국의 맹추격에 위기감 동반한   패전의 역사 명예회복 욕구

 

국제신문,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2013-10-06 19:19:13

 
일본 중북부에 위치한 후쿠이현엔 오바마시(小浜市)가 있다. 오바마 시민들은 현직 미국 대통령인 버락 오바마를 열렬히 지지한다.
그 이유는 지명과 성씨의 발음이 같다는 거다. 미국 선거에 지대한 관심을 가진 시민들은 정작 3세대, 4세대를 이어가고 있는 재일한국인들의 지방참정권엔 별로 관심이 없다.
이런 단순 모방논리는 독도와 조어도(釣漁島·센카쿠 열도) 대응에도 그대로 나타난다. 일본 정부는 조어도의 국유화 조치 이후 한국과의 영토분쟁은 있어도 중국과 분쟁은 없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이유는 간단하다. 조어도는 일본이 실효지배를 하고 있고 독도는 한국에 지배권을 뺏기고 있기 때문이다. 역사적 가해자가 마치 피해자인 양 행동하며 순간 유리해 보이는 포인트만을 취사선택하는 상황논리이다.

일본이 전혀 다른 사안을 두고 자국에 편리한 논리를 갖다 붙인 전례는 드물지 않다.
 범죄인들에게만 적용되던 강제지문 날인제도가 외국인 인권침해 사례로 등장하자 1988년 폐지했다. 그러나 9·11테러 이후 미국이 대(對)테러 전쟁을 선포하자 이를 모방해 2007년 공항 외국인 지문날인과 사진촬영 제도를 도입했다.
 1970년 요도호 일본항공기 납치 사건, 1995년 도쿄지하철 사린가스 살인 등 일본 국내 테러사건 대부분이 자국민에 의해 자행된 사실은 덮어둔 채 폐지된 악습을 부활시키기 위해 모방논리를 이용한 경우다.
이런 행위는 한국에 대한 보상금 역(逆)지불요구로까지 나타난다. 1965년 한일국교정상화 과정에서 제대로 정리되지 못한 종군위안부나 히로시마 원폭피해자 보상문제 등에 관한 한국인 피해자들의 입장을 뒤집어 한국 발전의 근간에는 식민지근대화 정책이 있었다며 일본이 한국의 보상을 받아야 한다는 주장까지 나온다.
지난해 한일 정상이 만나 영토 갈등의 수위를 낮추자고 합의한 뒤에도 일본의 공격적 대중 홍보 전략은 잠잠해질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 그 동기를 국내용으로만 보면 오산이다. 좀 더 깊은 속내를 읽어야만 한국이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일본에게 독도는 매우 상징적인 의미를 가진다. 센카쿠 열도나 북방영토와는 달리 독도에서 일본이 얻을 수 있는 경제적 이익은 미미하다. 매장된 천연자원의 양 등을 고려할 때 일본이 그렇게 필사적으로 승부를 내려고 덤빌 만한 가치가 크지 않다. 그렇다면 센카쿠 열도를 둘러싸고 중국과도 전례없는 영토분쟁을 겪고 있는 일본이 독도갈등의 비등점을 높이는 이유는 뭘까? 그 속내는 패전의 역사를 다시 쓰려는 자국의 명예회복에 있다.
1943년 12월 1일 발표된 카이로 선언에서 "폭력과 야욕으로 탈취한 타국의 영토를 반환"하라는 요구가 있은 후 패전한 일본은 대부분 식민지를 포기했다.
 작금 분쟁의 불씨는 동아시아에서 냉전구도가 고착화되고 한국전이 진행 중이던 1951년 샌프란시스코 강화조약에 있다. 구소련의 팽창을 경계하기 위해 일본의 협조가 필요했던 미국이 고의적으로 독도의 영유권을 모호하게 남겨 두었기 때문이다. 이를 배경으로 독도를 자신의 영토라고 우기는 속내에는 일본이 식민지 쟁취를 위해 '폭력과 야욕'을 부린 적이 없다는 것을 역으로 증명하고자 하는 매우 염려스러운 명예회복 의식이 있다.

제2차 대전의 기억이 쓰라린 이유가 패배했기 때문이란 승자독식적 인식은 도덕성의 결여에 바탕을 둔다. 일본이 식민지였던 한국에 거의 모든 면에서 바짝 추격당하고 있다는 현실에 대해 필요 이상의 민감한 반응을 보이는 것도 위기의식을 동반한 비뚤어진 명예회복의 욕구에 있다. 이 때문에 현재의 일본에 독도는 매우 중요하다. 일본정부의 자국민 교육과 홍보는 유리한 기억의 고지, 인식의 영역을 점하려는 전략이다. 현재의 편향적 인식이 미래의 사실로 굳어질 가능성을 결코 배제할 수 없기에 우리는 일본국민 여론의 추이를 주의 깊게 지켜보아야 한다. 국가는 영혼으로 존재하며 그 영혼은 국민의 기억공동체 속에서 살아 숨 쉬고 생명력을 이어간다.
일본을 상대하는 우리는 끝까지 주도면밀해야 하며 국가의 영혼은 도덕성, 정의감을 기초로 그 생명력을 이어간다는 것을 항상 기억해야 한다.
 
히로시마 시립대 평화연구소 부교수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오랜습성 13-10-07 23:00
   
이런건 한국 중심주의적 얘기이고.일본이 강제 점령한 지역이 한반도 말고도.
중국 영토의 3분의 1에 달하는 지역은 15년간 점령했었는데 대련과 같은 일본이 만들어놓고 현재까지도 그 실효를 보고 있는 중국 최대 공업생산지구.이곳에 대규모로 일본인들이 이주했었슴.

인터넷에서 '일본 식민지 중국 대련'이라고 쳐보세요.


다른 나라를 통해서 명예회복을 해도 되는데 일본이 확실히 이길 자신이 없으면
세계 군사력 순위 8위의 우리나라한테 시비건다는 것 자체가 미치지 않고서는 잘못된거임

일본의 흑심은 북방영토는 러시아와 노력하면 반쪽이라도 반환 받을 가능성이 있으니 협상으로 풀고

센카쿠는 지들이 포츠담 선언까지 어기고 패전국 주제에 미국의 속국이 되면서까지 지금 보호하고 차지하고 있고

유일하게 독도만 빼앗긴 상황에서 한국이 틈만 나면 '독도 영유권 과시'한다면서

 한국이 전승국인체 하니까 속으로 열불나 있는거지
오랜습성 13-10-07 23:09
   
한마디로 시사프라임 어쩌고 라고 쓴글보니 패배주의자적 시선에서 쓴 글이네요
애를고어 13-10-08 22:37
   
불행하게도 우리가 어떤 정책과 입장을 취하던 일본의 군국주의 야망을 되돌릴 수 없을것이다.1차세게 대전후의 독일의 예에서 보듯이 과거를 반성하지 않고 자신들이 패전했기 때문에 수모를 받는다고 여기는한 계기만 주어지면 또다시 주변국을 침략한다.독일은 개공황의 여파로 히틀러가 등장하고 다시 2차세계대전을 일으켰다.불행하게도 언제나 역사는 반복한다.지금의 일본의 아베는 히틀러와 다르지만 결국 추구하는 방향은 동일하다.히틀러는 영국과 프랑스에 대한 독일 국민의 적개심과 경제적 욕구를 자극해 군국주의로 나아갔듯이 아베도 중국위협론과 한국에 대한 적대감을 부추기고 있다.일본이 침략야욕을 들어낼 시기가 그리 멀리 있지 않다.혹자는 미국이 있으니 일본의 침략야욕을 통제하리라 보지만 미래의 미국이 지금과 같은 미국일거라 보는가.일본의 정한론 부활과 대동아공영권 부활은 멀지 안은 미래에 현실이 될것이다.
 
 
Total 1,20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34 [일본] 일본계 SSM 국내서 3년만에 2배 성장 지적| (3) doysglmetp 10-11 3036
933 [일본] 일본계 자금, 국내 알짜기업 줄줄이 인수 (6) doysglmetp 10-11 3785
932 [일본] 일본인간들이 .. 방사능 오염된 일본산 쌀, 생선 통조… doysglmetp 10-11 3379
931 [일본] 이중잣대 일본:2011년 부터 프랑스는 준비 ...[펌] (1) doysglmetp 10-11 2641
930 [일본] 러`군용기 日영공 근접 비행..日 대응 출격 doysglmetp 10-11 1719
929 [일본] 일본 교사들, 명성황후 생가 방문 살해사건 반성 (2) doysglmetp 10-10 2834
928 [일본] [단독]어묵·맛살, 일본산 원재료 함유 확인 안돼 불… doysglmetp 10-10 3102
927 [일본] "아베총리, 박대통령앞에서 日식품 안전성 강조" (2) doysglmetp 10-10 1839
926 [일본] 日삿포로 "2026 동계올림픽 유치하겠다" (1) doysglmetp 10-10 1828
925 [일본] 日 후쿠시마 오염수 관리 허술..원전 작업자 실수로 7… (3) 스쿨즈건0 10-10 1450
924 [일본] 후쿠시마 햅쌀 일부서 기준치 넘는 세슘 검출 (2) doysglmetp 10-09 1621
923 [일본] "일본, 1996년 미국에 '위안부 결의 저지' 로비"… doysglmetp 10-09 2401
922 [일본] 추이톈카이 "日, 원자폭탄 때문에 진것 아니다"미국… doysglmetp 10-09 1618
921 [일본] 日 "한국과 '원전오염수' 공동조사" (7) 스쿨즈건0 10-09 1823
920 [일본] 나치의 만행은 서양애들이 잘 아는데 일제의 만행은 … 김승리 10-09 1432
919 [일본] [시사프리즘] 일본이 독도갈등을 높이는 속내 (김미… (3) doysglmetp 10-07 3526
918 [일본] [일본 속의 한글①] 고국 무관심에 두 번 웁니다 (1) doysglmetp 10-07 3023
917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통제?..일본인 76% "그렇지 않다" (2) 스쿨즈건0 10-07 1827
916 [일본] [日 방사능 공포 경제학]일본산? 무조건 No 한국산? Oh … 스쿨즈건0 10-07 2222
915 [일본] 방사능 공포`도 누른 엔저..日 관광객 큰 폭 증가 (1) doysglmetp 10-07 2403
914 [일본] 일본 국립공문서관,'위안부 강제연행' 문서 … 스쿨즈건0 10-07 1386
913 [일본] "日, WTO에 한국의 수산물수입금지 문제제기"(종합) (9) 스쿨즈건0 10-05 3061
912 [일본] 일본 혐한단체 재특회, 도쿄 번화가서 시위 (7) 스쿨즈건0 10-05 2113
911 [일본] 2014 아베 노믹스가 실패하는 날...일본 거지??? (6) mist21 10-05 4164
910 [일본] 독도도발 일본의 시나리오는? (9) 횡설수설 10-05 2820
909 [일본] 돌이켜보면 한-일 관계가 가장 좋았던 때는... (10) 김승리 10-04 2674
908 [일본] 일본으로부터 자주(自主)를 하자!.jpg (18) 대한국만세 10-03 2442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