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3-07-17 23:58
[중국] .
 글쓴이 : 커피는발암
조회 : 9,257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밍구 13-07-18 00:34
   
잘 읽었습니다. 이 곳 링크를 따라 kbs 역사스페셜에서 관련 영상을 볼 수 있었습니다. 너무 좋아하는 영화 중 하나인 마지막 황제의 주인공 푸이의 황족 후손인 여자분이 자기 성을 김씨라고 하면서 족보를 보여주더군요. 이 외에도 많은 역사적 사실들을 오늘날 한국인 들이 오히려 모른다는 것은 그만큼 한국의 근현대사가 많이 거칠었고 그 여파가 만약 회복 된다하더라도 긴 시간이 필요할 거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크라바트 13-07-18 16:19
   
푸이의 황족 후손이 자기 성을 김씨라고 하면서 족보를 보여줬다는 관련영상 링크 좀 걸어주시겠습니까? 그거라면 저도 믿을 수 있을 것 같아 드리는 말씀입니다. 꼭 보고 싶습니다.
          
mymiky 13-07-18 20:12
   
푸이는 자식이 없었고,,
아마, 제 기억으론 건륭제 후손이라는 여자분이 나와서, 자기 성이 김씨라고 했음.
근데, 아이신교로의 아이신이 황금을 뜻하기 때문에. 청이 망하고, 많은 만주족들이
한족들처럼 단성화할때, 애신각라씨들은 김씨로 개명함.
그 여자분이 자기 입으로 신라후손이란 말은 안했어요.. 걍 김씨라고 한것이 다임.
麻구라 13-07-18 03:27
   
소위 식민빠 사관을 가진 사학자들이 금사를 무시하는 것에 대해서는 그들 스스로 부끄러운줄 알아야 하겠지요. 아이쉰줘러(愛新覺羅)의 경우 금겨례라는 식으로 신라와의 연관성을 부정하곤 하는데 오히려 애신각라를 구성하는 한자의 선택에 더 주목해야겠죠. 굳이 아이쉰(愛新)을 고른 이유가 틀림없이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쭝궈 학자도 인정하듯이 고려와 여진은 밍~쥬꽁통치! 입니다.
麻구라 13-07-18 03:34
   
백제통인 이도학씨가 여진 한국사 편입을 주장한 것이 재미있군요. 좀 소극적 자세를 견지하는 것 같지만요. 사실 만주지역의 역사가 새롭게 정립되면 아마도 그 때 여진족의 역사는 제대로 빛을 보면서 한국사로 다시 태어날 가능성이 있다고 봅니다. 쭝궈나 닛뽕은 만주사를 다루면 안된다고 봅니다. 쓸데없이 버려놓기만 하지요.
g나비 13-11-13 23:44
   
하여간 우리나라는 사대주의자들 그러니깐 자기 밥그릇과 눈앞의 이익만 생각하고 큰나라들에게 기어야하는 성질을 가진 사람들때문에 앞으로 나아갈수없음. 에혀~ 수천년후 후손들이 이시대의 선대들을 뭐라고 비꼬며 흉볼지.. 자식이 자식을 낳아보면 결국 곁가지의 이웃들이 다 자기 핏줄인것을.. 똘똘뭉쳐 미래의 후손들을 생각해서라도 사대적인 생각은 지우고 자주적이어야할텐데.. 에혀~ 가진 역사도 내것이라고 말할수없다니..  이웃나라들은 남의 것도 지것이라 우기기 바쁜데.. 하여간 이놈의 사대주의 언제쯤 뿌리 뽑힐지.. 러시아가 그랬다죠? 왜 한국은 있는 역사도 부정하냐고... 하여간 희안한 나라임..
 
 
Total 18,3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961
18124 [기타] 사진과 함께 보는 고대 일본 건축 진화 역사 shrekandy 12-10 9425
18123 [통일] 2차 고수전쟁 수나라의 300만 대군은 얼척의 과장인가 (17) 굿잡스 05-11 9412
18122 [기타] 조선의 동양 최초+최고의 유량악보: 정간보 (10) shrekandy 02-12 9384
18121 [일본] 조선인의 아이를 임신하면 돈을 지급받던 일본인들 (7) shrekandy 11-25 9374
18120 [통일] 주필산 전투는 고구려의 대패였다?? (63) 굿잡스 09-17 9345
18119 [기타] 고구려의 크리스탈 수정 궁전 (11) shrekandy 09-23 9336
18118 [기타] 한국에서 가장 많이 찾는 사이트 1위가 중국 사이트 (2) hongdugea 07-26 9330
18117 [기타] 흔한 중국 사극속 장면 (6) 두부국 04-14 9328
18116 [기타] 국가별 년간 육류 어류 소비량 (29) 하얀그림자 12-19 9320
18115 [일본] 왜국의 환타지 역사 드라마 '다이카개신" (16) 예맥사냥꾼 07-19 9315
18114 [기타] [펌]삼족을 멸하다에서 삼족의 범위는? (1) 어모장군 10-08 9315
18113 [기타] 명나라 F4 황제들 (16) 두부국 12-30 9310
18112 [몽골] 고려는 거란 80만 대군을 어떻게 물리쳤나 (7) 예맥 04-02 9309
18111 [중국] 오리온 담철곤 회장 빼돌린 돈으로 "포르셰 카이엔" 1… (27) 봉달이 05-15 9308
18110 [다문화] 40대남자와 20대여자가 결혼하는것이 정상인 이유... (15) 대박행운 06-22 9307
18109 [일본] [시론]주눅든 일본의 대중국 공포증 (9) su3218 11-12 9295
18108 [기타] 만약 중국과 일본이 지도에서 지워진다면? (7) 창기병 09-13 9284
18107 중국의 반한 감정 (12) 반한감정 07-28 9267
18106 [기타] 신라김씨는 어디에서 왔는가?? (30) 독수리 05-04 9262
18105 [중국] . (6) 커피는발암 07-17 9258
18104 [기타] 신미양요(1871년)이 일어나기 10년전(1861~1865년) 미군이… (14) Centurion 02-28 9253
18103 [기타] 한민족이 남미 아즈텍문명을 건설 - 손성태교수 (12) 가샣이 05-26 9247
18102 [기타] 조선이 청나라 속국인건 맞습니다 (49) 대은하제국 02-08 9247
18101 [일본] 80~90년대 일본 J-pop과 지금의 일본 한류 (17) Ostmeer 08-29 9247
18100 [일본] 주일미군 (4) 던킨스타 01-18 9217
18099 [통일] 신라어와 발해어가 유사했음을 보여주는 기록 (35) 정신차려 12-31 9210
18098 [일본] 일본인 생활 수준의 현실. (32) 개명사미 06-19 919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