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9-03 10:41
[기타] 만약 imf가 안왔더라면
 글쓴이 : 따도남81
조회 : 4,240  

한국은 선진국이 됬겠지요 수출기업 삼성 LG 대우 현대 쌍용 기아 stx 이름만 들어도 벅차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ㅇㅇㅇ 11-09-03 11:23
   
한국과 일본의 결정적이고, 거의 유일한 차이는
한국기업과 일본기업의 차이입니다.

일본기업은 한국기업보다
1) 기술개발에 힘썼고
(일본은 고도성장기에 계속 무역흑자를 본 반면
한국은 고도성장기에 계속 무역적자를 봐, 이것이 누적돼 외환위기를 맞음)

2) 자국민을 더 많이 고용하면서, 최저임금을 2배 이상 많이 줬고,
(자영업자 비율 - 한국 30퍼센트, 일본 15퍼센트)

3) 세금을 많이 냈습니다.
(법인세율 - 한국 24퍼센트, 일본 40퍼센트)

90년대 중반까지 한국은 일본식 경제발전 모델을 충실히 따라,
기업들이 이익을 거의 남기지 않고, 이익을 보면 모두 재투자해, 고용이 활발했고 임금이 빠르게 올랐지만

(일본이 가장 잘 나간 80년대조차 기업수익률은 미미했던 반면
미국은 "이때다!"하고 "일본과 경쟁"을 명목으로 정리해고를 막 해, 해마다 사상최고 이익을 기록했는데
미국 제조업은 망했습니다.
즉 기업이 이익을 많이 남기면 주주는 좋지만, 그 외의 국민들은 안 좋고,
기업이 이익을 재투자해야 대다수 국민에게 좋습니다.
그렇기에 "삼성이 일본 9대 전자기업보다 이익 많다" "한국기업이 사상최대 이익을 올렸다."는 뉴스가 좋은 게 아닙니다. 이런 뉴스 나온 뒤 한국국민에게 떡고물 떨어진 것도 없고)

IMF 이후 한국은
기업들이 이익을 많이 남기고, 이익을 보면 쌓아두기만하고, 고용이 늘지 않고 외국인노동자까지 수입하면서 임금을 억제했습니다.

이것이 IMF 이후 대다수 국민이 전보다 살기 어렵다고 느끼는 원인의 거의 전부입니다.

1985년경 대우그룹이 직원수가 20만 정도인데 지금 삼성그룹 직원수가 15만 정도입니다.
90년대 말 재벌의 3분의 1이 망했는데, 살아남은 재벌들이 전보다 2배, 3배 이상 고용했어야
한국이 지금쯤 1인당 지디피가 4만, 5만 달러 했죠.

지난 15년간 신자유주의 뻘짓거리로 한국이 허송세월 보냈고
이제 베이비붐세대 은퇴와 생산인구감소를 코앞에 두고 있는지라,
한국이 선진국과 격차를 빠르게 좁힐 기회가 거의 사라지고 있습니다.

늦었지만 지금부터라도 의료/육아/노인 복지를 대폭 확충해, 정부가 육아/노인부양을 책임지고
여성취업률과 고용률을 높여,
저출산 고령화 저성장 시대에 대비해야 합니다.

이제 한국은 통일을 하지 않는 이상 경제대국이 될 기회가 없을 뿐더러,
IMF 이전처럼 선진국과 격차를 빠르게 좁히는 것도 힘듭니다.
(만약 90년대 초에 통일하고 IMF 맞지 않고 고도성장했으면 지금쯤 한국 지디피는 5위 언저리,
IMF 맞지 않고 계속 고도성장했으면 지금쯤 한국 지디피는 8, 9위 정도 했을텐데 다 일장춘몽)
현실적으로 최선은,
최대한 쇠퇴를 늦추면서 조금씩, 꾸준하게 선진국과 격차를 좁히는 겁니다.

그나마 이런 선택이라도 할 수 있는 시간은 향후 5, 6년밖에 없습니다. 2017년에 생산인구가 정점을 찍기에 지금 즉시 저출산 고령화 저성장 시대를 대비하기 시작해야 합니다. 그렇기에 다음 정권의 역할이 매우 중대합니다. 신기루 같은 한류에 헤롱헤롱하지 말고 국민이 정신차리고 현명하게 선택해야 할 때입니다.
     
ㅎㅎ 11-09-03 19:34
   
ㅇㅇㅇ/조선족 아직도 여기서 노냐 너희 사이트 가서 놀라니까 근거를 제시하고 얘기를 하던가 그냥 일기쓰듯이 적어놨네 그럼 누구든 글을 못쓰겠냐 자세히 알지도 못하면서 어디서 주워들은것은 많아서는 멍청한 조선족ㅋㅋㅋㅋ
불편한진실 11-09-03 12:18
   
대기업밑에 중간 기업 소기업 피라미드, 동물 생태계 먹이사슬과 같이 건강한 모습이 아니기때문에

앞으로도 위험성 있습니다. 안심할 수없습니다. 왔다갔다하는 정책과 대책없는 다문화로인해

건강한 경제는 이루어지지않습니다. 불편한 진실이죠!!!!!!!!!!!!!!!!!!!! 너무많다!
ㅁㄴㅇ 11-09-03 13:01
   
선진국 들었는데 뭔 소리?
오히려 아직도 개발도상국 운운하게 다니는 게 오히려 정치인들한테 놀아나는 꼴이란 걸 모름?
맨위에분 11-09-03 14:59
   
데이터를 제대로 제시하세요. 자영업 비율과 법인세는 imf이전의 수치가 아니라 이후의 수치입니다.
그리고 신자유주의를 까는 것은 이해하는데 뻘짓이라 ㅋㅋㅋㅋㅋㅋ 장난하세요? 수출로 먹고 사는
나라가 국제 질서를 역행해서 가자는 건가요? 당시는 영미가 주도하는 신자유주의 체제가 전세계 질서
였어요. 일본이야 경제규모가 워낙 크고 또한 모든 산업기반이 선진국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던 중이였으
니 신자유주의 하에서도 자신의 경제정책으로 지금까지 버텨온겁니다. 님이 말한 정책 정부에서 몰라서
안할까요? 좀더 공부하시고 폭넓은 생각을 하세요.
ㅇㅇ 11-09-03 15:41
   
imf하니까 전설의 지지율 김영삼이 생각나네...말년에 전두환하고 노태우가 싼 똥에 뒤통수 맞고 지지율 바닥...
000 11-09-03 16:09
   
IMF 터지기전 우리나라의 무역수지를 한번 훑어보세요. 어떤꼴이었나 ㅎ

IMF가 안왔더라면 여전 만성적인 무역적자와 기업들의 회계부정으로 시달리고 있었겠죠.

기업들은 IMF이후 외자유치로 인해서 외국인 주주들 비율이 높아지면서

점차 심각한 회계부정에서 벗어나게 됬습니다.

지금도 회계부정이 없다고 말할순없지만 당시 스티브마빈이 지적했던 수준에서는 벗어났다고 할수잇습니다.

게다가 당시에는 대기업들은 부채비율이 1000%가 넘는 기업들도 있었죠.
수익률 따위는 신경쓰지 않던 시기였습니다.

부채비율을 250%로 낮추라는 정부의 지시가 불가능하게 비춰질정도로 높았습니다.

그 결과, 대우그룹이 지시를 이행하지않고 버티다가 정부가 해체시킨거고요.
000 11-09-03 16:17
   
지금 미국시장 점유율 10%대를 눈앞에 두고있는 현대는 당시 시장점유율이 2%였으며..

삼성은 해외에서 덤핑판매나 해대는 무명의 가전기업이엇을뿐입니다.

우리나라는 지금같은 무역흑자는 꿈도 못꾸는 나라였을뿐이고요 ㅎ

만약 IMF가 안왔더라면...? ㅎㅎ

IMF이전에 우리나라가 무역흑자국이었는지, 무역적자국이었는지 정도라도 한번 검색 좀 해보세요.

이정도는 경제지식이 아니라 한글만 읽을줄 알아도 이해할수 있을겁니다.
야하수리 11-09-03 17:42
   
IMF가 왜 왔는지를 모르니 본글, 댓글 삼천리로 향하지

그 잘난 대기업들이 은행에서 대출을 무제한으로 받아 쓰다가 결국 국가 부도가 난 것이여

IMF가 생각보다 빨리 터졌기 때문에 정말 팔 다리 자르고 끝난거지

IMF가 늦게 터지거나 안 터졌으면 대기업들이 국가의 암적인 존재가 되어 나라가 망했을 꺼다.

대기업이 대출 받아 쓴 돈들은 국민이 은행에 예금한 국민의 돈이다.

국민의 돈을 대기업이 무제한 받아 쓰는 특혜가 없어졌기에 지금의 대기업들이 부실이 적은 탄탄한 기업으로 발 돋음하게 되었다.

IMF가 안 터졌더라면이 아니라 군사정권에서 이어져온 대기업의 로비관행이 없었더라면이 올바른 가정이다.
쿠르르 11-09-03 19:20
   
IMF가 어떻게 보면 약이 된건 있습니다.

물론 그 이전에 OECD가입으로 인해 준비도 안된체 자본시장을 열어 지금 까지도 자본시장이 외국인의 손에 놀아나는 문제는 있지만..

한국 대기업들의 체질개선이란 측면에선 IMF가 약이 되었죠...

언제터져도 터질 문제였습니다.
000 11-09-03 19:23
   
하이닉스 문제라던지,, 깨끗하게 처리하지 못햇다는 말들도 나오지만
어쨋거나 김대중 대통령께서 국난을 훌륭하게 극복하셨죠.
000 11-09-03 19:24
   
IMF가 왜 터졌냐를 따진다면 얘기가 달라집니다.

IMF사태는 만성적인 무역적자에 외환보유고가 바닥인 상황에서 금융자유화를 추진했기때문입니다

기업차원의 부채비율이 IMF의 직접적인 원인은 아닙니다.

오히려 이후에 IMF측에서 기업구조조정을 포함한 한국에대한 IMF의 요구가 가혹했다고
시인하고 나섰는걸요

군사정권 운운하는건 좀 뜬금없다는.
zop 11-09-04 00:09
   
>000
당신이 말하는 것은 모두 올바른
그러나 한국은 우민 정책이 요원으로 서민은 무능
결과적으로 한국은 침몰
사랑투 11-09-04 23:19
   
어느정도는 공감합니다. 아주 틀린 말은 아니네요.
ㅁㄴㅇ 11-09-08 23:29
   
ㅇㅇㅇ/슨상님 까지말랑꼐...
 
 
Total 18,94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9624
1961 [기타] 외국인 노동자문제 근본적인 원인에 대한 생각입니… (5) 번역보러 10-29 3906
1960 [기타] 진짜 역사는 똑같이 반복된다 (26) 백약 10-29 4611
1959 [기타] 다문화정책에 대해서......이건 가생이에서 토론 입니… (4) 곰돌이 10-29 4102
1958 [기타] 다문화에 대한토론글 입니다.....진정해님 보세요 (3) 곰돌이 10-29 3472
1957 [통일] 한국의 입장에서 다문화란 (15) 진정해 10-29 4221
1956 [중국] 中 "백제, 신라도 중국사" - 덩남아 유전자는 우리 역… (14) 슈퍼파리약 10-28 5282
1955 [일본] 아래 한시우님이 쓰신 오키나와같은 대학살은 제주… (2) 이눔아 10-28 3456
1954 [일본] 도쿄 교원노조 “독도 일본땅이라 말할 수 없다” 삼촌왔따 10-28 4307
1953 [중국] 대륙의 효자. 아버지계 큰 선물을 (13) 휘투라총통 10-28 8892
1952 [기타]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라는게 있죠. (6) 백약 10-28 3757
1951 [기타] 한국인들은 아랍에서 심지어 동물에 가까운 취급을 … (24) 슈퍼파리약 10-27 6499
1950 [중국] 오랑캐의 탄생 (4) 한시우 10-27 4607
1949 [중국] 중국 최초의 미녀 첩보원 서시(西施) (2) 한시우 10-27 5258
1948 [중국] 진시황 이래의 중국의 인구변천 한시우 10-27 4932
1947 [중국] 중국은 티베트를 어떻게 "역사 살해" 했나? (1) 한시우 10-27 4260
1946 [중국] 중국역사가 화려하다? 사실 식민지역사 한시우 10-27 3473
1945 [일본] 사무라이는 어디서 왔는가? 한시우 10-27 3797
1944 [일본] 일본에서는 가르치지 않는 오키나와 대학살 (4) 한시우 10-27 3940
1943 [일본] 일본인들은 어디서 왔는가? (3) 한시우 10-27 6146
1942 [일본] 역대 왜왕 연포 (2) 한시우 10-27 4815
1941 [일본] 류큐왕국의 비밀! (1) 한시우 10-27 12131
1940 [북한] 리비아 북한 교민 귀국 금지 지시 받아 (2) 요플레 10-27 3081
1939 [북한] 탈북자의 남한 내 종북 세력 규탄 " 내 인생의 전부를… (10) 정상인임 10-27 3704
1938 [중국] 양심적 홍콩인이 쓴 책 <다시는 중국인으로 태어나… (9) 정상인임 10-26 5003
1937 [일본] 근로 정신대 할머니, 되려 일본 직원에게 6시간 감금… (6) 정상인임 10-26 3718
1936 [중국] 중국어와 동남아어 아프리카어의 공통점 - 성조어, … (13) 슈퍼파리약 10-26 6577
1935 [기타] 외노자들의 도가니(성폭력)은 왜 보도안하나 (14) 인디고 10-26 6013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