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8-31 18:16
[한국사] 조선시대 궁중 복식 질문
 글쓴이 : BTSv
조회 : 692  

http://koreanheritage.kr/resource/issue/49/article/141/img3.jpg

https://i.pinimg.com/736x/56/2c/2d/562c2d1b9f31165e54c77906826e347d--korean.jpg




구한말 궁녀들의 복식을 보면 첩지머리는 평상복(일반 저고리)에 착용하고, 예복(당의)을 입을 때에는 족두리를 착용한 것을 알 수 있는데, 사극을 보면 죄다 당의에 첩지머리가 기본인데 사극이 틀린 건가요 아니면 구한말에 정한 새로운 규칙인가요?

https://cloudfront-ap-northeast-1.images.arcpublishing.com/chosun/JV3YW6ZUYGNDXW6TS5RS3Z3XOI.jpg

http://img.imbc.com/adams/Content/201010/129312847087668333.jpg

https://jmagazine.joins.com/_data/photo/2018/08/3731660748_ichxUY5D_1.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행복찾기 21-08-31 19:25
   
조선 말 또는 대한제국 시절에 쪽두리와 첨두쪽머리는 공식적인 행사와 일반적인 경우에 사용합니다.

당의는 평상복이었기에 첨두머리가 맞습니다.

그런데,,
조선말, 또는 대한제국 시절에 쪽두리를 당의를 입은 체로도 흔히 입었습니다.
격식이 많이 바뀐겁니다.

어떤 옷을 또는 어떤 장식을 이런 옷을 입었는데 왜 아니냐는 생각보다는
일종의 유행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행복찾기 21-08-31 19:27
   
한가지 덧붙인다면,,
당의는 일반인들은 예복이지만,,
궁중에서는 일반복입니다.

위 사극에서 중전이 첨두머리를 한 것은 너무나 당연한 겁니다.

그리고 하나더,,,
사실 쪽두리와 첨두머리에 대한 기준은 없습니다...
평시에는 불편하지 않게,, 예를 갖출 때는 그것에 맞게..
중전이 제대로된 행사 .. 예혼이나 그럴 경우 머리에 읻는 것을 생각하며 될 겁니다.
     
BTSv 21-08-31 19:56
   
답변 감사합니다.
자세히 검색해본 결과 순조때에 이르러 궁중에서 족두리 사용이 늘어났다고 하네요.
 
 
Total 5,0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014 [한국사] 보물 향원정 완전 복원 성공 BTSv 11-06 479
5013
5012 [한국사] 명에 대한 종속도, 일제의 식민지 조선도 (2) Lopaet 11-02 663
5011 [한국사] 송막기문의 역사적 가치 (8) 사랑하며 11-01 597
5010 [한국사] 송나라는 금나라를 신라로 불렀다?? 밑져야본전 10-30 941
5009 [한국사] 런던이 세곳, 평양도 여러곳, 지명의 놀라운 비밀 수구리 10-29 791
5008 [한국사] 근대에 평안도사람은 왜 요녕성으로 많이 이주했을… 삼한 10-28 717
5007 [한국사] 일본 정창원에 엄청난 유물이 남아 있을까요 (2) 흐흫흫 10-25 1618
5006 [한국사] 일제시대에 전라도사람이 강제이주를 면제받은 이유… (6) 삼한 10-24 1805
5005 [한국사] 포상팔국이 왜 라면.. (2) 밑져야본전 10-23 876
5004 [한국사] 히라가나와 영어알파벳의 기원 betterbatter 10-23 759
5003 [한국사] 이승만이 말했던 대한민국은 한성정부죠 (2) 삼한 10-23 757
5002 [한국사] 일제시대에 충청도사람도 만만찮게 강제이주 당했죠 삼한 10-22 682
5001 [한국사] 전남서남부는 오리지널 마한으로 유명하죠 (2) 삼한 10-21 1013
5000 [한국사] 조선 세종시대에 누가 함경도로 갔을까요? 삼한 10-20 777
4999 [한국사] 하나라 우왕 전설에서 언급된 이(夷)족들 (5) 나기 10-06 1370
4998 [한국사] 이병도와 그의 제자들 (7) 만법귀일 10-04 1073
4997 [한국사] 제우스가 치우천황이다 만법귀일 10-04 697
4996 [한국사] 신라가 세계의 중심이다 (3) 만법귀일 10-04 916
4995 [한국사] 수경주 백랑수 상류 2 창려군 광흥현의 구성 삼바 10-04 312
4994 [한국사] 왜(倭) 연구 요약 (4) 감방친구 10-04 857
4993 [한국사] 비극을 불러온 세종대왕의 가장 큰 실수 폭커 10-03 799
4992 [한국사] 삼바님께 질의와 요청을 올립니다 (8) 감방친구 10-03 451
4991 [한국사] 1900년 대한제국 1인당 GDP 815달러, 아시아 2위, 서유럽 … 국산아몬드 10-03 603
4990 [한국사] 수경주 백랑수 상류 껍데기 1 (6) 삼바 10-01 437
4989 [한국사] 수경주 백랑수 하류-낙랑 대방 영구 요동 현도 교치… 삼바 09-30 387
4988 [한국사] 수경주 백랑수 하류 삼바 09-26 51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