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08-19 18:43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4/6)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492  

# 사진을 클릭하여 열린 창에서 원본 크기로 보세요













ⓒ 무쿠리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21-08-19 23:39
   
이 논고의 본문에는 포함시키지 않았는데
중국의 영역이 확대됨에 따라서 오복의 범주 역시 확장되었으며 중국 중심의 세계질서에 속한 조선의 지식인은 다음과 같은, 세계인식을 보여주는 발언을 하고 있다

ㅡㅡㅡ

신이 삼가 상고하건대, 순임금 때와 하나라의 제도는 천하를 오복으로 나누어 전복•후복•수복•요복•황복이라 하고, 지방의 원근에 따라 납부의 경중이 있었는데, 이제 본도는 중국의 요복, 황복에 해당합니다. 풍기가 중토와 같지 않고 인심이 근지와 같지 않은 데다가 부역에 고달파서 고생하며 즐거움이 없으니, 어루만져 편안하게 하여야 할 바입니다. ; 臣謹按虞夏之制 分天下爲五服曰 甸侯綏要荒 隨地之遠近 而納賦有輕重 今本道 卽中國之要荒也 風氣不類中土 人心不似近地 加以困於力役 憔悴無聊 所當綏撫而安輯之也 [성종실록 권제196, 5장 뒤쪽, 성종 17년 10월 8일(기묘)]

ㅡㅡㅡ

조선 지식인 스스로 만이의 영역으로서 중국 천자의 성교를 받는 요복과 황복 지역에 조선이 자리하고 있다고 인식하고 있는 것이다

실로 유쾌한 문장이 아님은 분명하다

https://terms.naver.com/entry.naver?docId=103423&cid=41826&categoryId=41826
이강인 21-08-20 01:00
   
어렵........흑
비알레띠 21-08-20 01:01
   
좋은 글이군요..ㄷㄷ
뱃살마왕 21-08-20 01:05
   
아웅 눙깔아포
 
 
Total 4,99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72 [한국사] (수정본)내가 배우고 정리한 조선 후기의 예송논쟁과… 폭커 09-03 673
4971 [한국사] 조선 초기 압록강은 현재의 혼강(渾江) -긴글버전- (19) 보리스진 09-01 1200
4970 [한국사] 조선시대 궁중 복식 질문 (3) BTSv 08-31 588
4969 [한국사] 섬서성 韓侯에서 시작됐다는 한韓의 이상한 기원설.. (2) 수구리 08-31 873
4968 [한국사] 구한말 궁녀 사진 (9) BTSv 08-30 2897
4967 [한국사] 고구려는 연개소문 때문에 망했다? (6) 고구려거련 08-30 1139
4966 [한국사] 여인 머리를 올리다 - 여인의 상징, 욕망의 꽃 가체 BTSv 08-29 737
4965 [한국사] 역사학자들의 무지와 무식이 삼국사기 초기기록 불… (3) 수구리 08-28 601
4964 [한국사] 난제 하나만 요청 받음 (14) Player 08-28 413
4963 [한국사] BC 1세기의 고구려 부여 등 고조선 열국(列國) 지도 (1) 수구리 08-27 881
4962 [한국사] 단군왕검....그리고 수메르 (18) 나기 08-26 1067
4961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별도첨부 자료 2 감방친구 08-26 375
4960 [한국사] 한국사 시대구분 (4) 흥무대왕 08-25 454
4959 [한국사] 기자조선箕子朝鮮은 중산국中山國이다(사기와 삼국… (5) 수구리 08-25 574
4958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 별도첨부 자료 1 (3) 감방친구 08-24 540
4957 [한국사] 패수의 위치에 대한 각종 학설 (16) 흥무대왕 08-23 773
4956 [한국사] 단군조선 문화유적 및 유물(백악산 아사달과 장단경) (2) 수구리 08-23 532
4955 [한국사] 고조선의 사회성격2 (10) 울티마툴레 08-22 615
4954 [한국사] 古朝鮮(고조선)의 社會性格(사회성격) 1 (1) 울티마툴레 08-22 410
4953 [한국사] 갠적으로 보는 한국사 체계 정리작업 울티마툴레 08-22 327
4952 [한국사] 여기는 역사 고수님들 있는곳 (8) 프란치스 08-22 522
4951 [한국사] 재업:현 평양에서 출토된 낙랑유적유물에 대한 비판… (7) 울티마툴레 08-21 543
4950 [한국사] 로또님은 거의 주말마다 뵙게되는데요 (4) 울티마툴레 08-21 326
4949 [한국사] 고조선 영토변화(춘추전국 시대 하북성은 고조선 영… (17) 수구리 08-21 564
4948 [한국사] 수구리님의 주장, 그리고 여러분께 (15) 감방친구 08-21 479
4947 [한국사] 수구리님께 (3) 울티마툴레 08-21 281
4946 [한국사] 수구리님. 제가 수구리님에게 요청드린.사항을 다시 … (7) 울티마툴레 08-21 29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