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5-14 12:14
[북한] 김정은이 받은 선물 목록을 보니...금술잔,비단,낙타의털등,각종
 글쓴이 : 돌통
조회 : 1,086  

**  노동신문에서 각국 정상들이 김정은에 보낸 선물 소개..

 

 

=  지중해 조개껍데기 모아 만든 김정은 초상화도

 

=  시진핑 부인은 장인 4명이 5개월간 짠 수예작품

 

=  몽골 대통령은 금도금 술잔, 푸틴 대통령은 장검

 

=  러시아 푸틴 대통령이 몇십억짜리 명마 '오를로프종 말 김정은에게 선물.. 매체에서 백두산에 오를때 김정은이 탄 말..등

 

 

참고로   ( 북한 묘향산에 있는 국제친선전람관에는. 김일성·김정일·김정은이 전세계에서 받은 선물들이 가득히 전시돼 있다고 한다. 스탈린부터 시작해서 역사역대 지도자들 선물등, 하물며 과거 우리 대한민국 대통령들 선물도 있다고 한다. )

 

낙타털로 짠 비단, 금 도금 술잔, 지중해의 조개껍데기를 모아 만든 김정은 초상화등….
 


최근 몇 년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해외 정상들로부터 받은 선물들의 목록이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3일 “(묘향산) 국제친선전람관에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동지(김정은)께 세계 여러 나라 당 및 국가수반들과 각 계층 인사들이 드린 수백점의 선물들이 보충전시됐다”며 주요 선물들을 소개했다.


노동신문이 가장 먼저 소개한 선물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보낸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김정은 동지의 반신동상’으로, “중국미술관 관장, 중국미술가협회 부주석이며 중국의 유명한 조각가가 창작한 것”이라고 한다.


시 주석의 부인인 펑리위안(彭麗媛) 여사는 수예 작품을 보냈다. 신문은 “4명의 수예 전문가들이 매우 가는 실로 한뜸한뜸(한땀한땀) 수를 놓아 5개월 동안 형상 완성한 수예 작품은 중국에서 첫손가락에 꼽힐 정도로 유명한 소주(쑤저우·蘇州) 수예”라고 했다.


노동신문은 작년 4월 김정은의 러시아 방문 당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건넨 상봉 기념 금메달, 장검, 찻잔 세트도 전람관에 전시돼 있다고 보도했다. 장검에 대해선 “칼집과 칼날에는 금무늬들이 새겨져 있으며 칼날에는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동지께 삼가 드린다는 글이 조선어로 씌여져 있다”고 했다. 찻잔 세트에도 ‘금속판화 기술로 독특하게 형상한 아름다운 무늬들’이 새겨져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신문은 베트남에서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국가주석이 보낸 찻잔 세트를 보내왔다면서 응우옌 쑤언 푹 총리도 “두 나라 사이의 친선관계를 상징하여 주체사상탑과 하노이 깃발탑을 그려놓은 자기 꽃병과 윁남(베트남) 인민이 예로부터 숭상하는 용을 형상한 자기공예를 선물로 드렸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새로 보충전시된 선물들 가운데는 몽골, 수리아(시리아) 아랍공화국, 팔레스티나(팔레스타인) 국가, 베네수엘라 볼리바르공화국, 모리타니 이슬람공화국, 모잠비크 공화국을 비롯하여 세계 여러 나라 국가수반들이 드린 선물들도 있다”고 했다.


특히 칼트마 바툴가 몽골 대통령이 보낸 금도금 술잔에 대해 신문은 “몽골 역사박물관에 보관돼 있는 돌조각에 형상돼 있는 술잔을 그대로 재현한 것”이라며 “술잔의 겉면 윗부분에 새겨져 있는 띠무늬 장식은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는 조선과 몽골 두 나라 사이의 친선·협조 관계가 매우 굳건하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했다.


신문은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이 보낸 선물에 대해 “지중해의 바닷가에서 진귀한 조가비들을 수집하여 하나하나 선별하고 색깔을 맞추어 경애하는 최고영도자 동지의 영상(모습)을 정중히 형상한 자개박이 공예품”이라고 설명했다.


노동신문은 이밖에도 서아프리카의 모리타니 대통령은 수공업 자 4명이 수개월간 손으로 짠 낙타털 비단을, 시리아 대통령은 장검을 각각 보내왔다며 “위인 칭송의 보물고인 국제친선전람관에 전시된 선물들은 주체조선의 국보로서 만대에 길이 전해질 것”이라고 했다.


1978년 8월 묘향산에 문을 연 국제친선전람관에는 전세계에서 김일성·김정일·김정은에게 보내온 수십만점의 선물들이 대륙별, 국가별, 연도별로 전시돼 있다.
 
 
개인적으로 좀 놀랐다.   나라가 후져서 북한 지도자부를 좀 무시할줄 알았는데..
 
실상은 이렇다니...
 
 
 
이상...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셀틱 20-05-14 20:27
   
선물 준 나라들 특징이 시키면 하는 나라들.
 
 
Total 19,4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0905
2176 [기타] 몽골기병 전술 (1) 관심병자 07-16 1091
2175 [한국사] 중화인민공화국의 관점으로 보는 요서(遼西)의 위치. 현조 09-09 1091
2174 [한국사] 낙랑군 치소와 고려 서경 (6) 감방친구 02-17 1091
2173 [기타] 지금 동아게에서 어그로 끄는 인간의 블로그 근황.jpg (2) 워해머 10-18 1091
2172 [한국사] 임진왜란의 엄청난 은인이였던, 조선덕후 명나라 황… (23) 예왕지인 11-07 1091
2171 [한국사] 고구려가 유주를 점령했던적도 있지않나요? (6) Marauder 06-01 1090
2170 [한국사] 우리가 일제가 채워놓은 족쇄를 벗어나지 못하는 이… 스리랑 06-07 1090
2169 [한국사] 노론·친일파 세상과 박노자, 한겨레 (6) 마누시아 06-25 1090
2168 [기타] 주류 사학에서 내놓았던 무리수 (5) 관심병자 12-24 1090
2167 [한국사] 고건무가 연개소문만 못한 이유 (5) 위구르 03-15 1090
2166 [한국사]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출간금지 조치가 말이 됩니까 (2) 감방친구 09-09 1090
2165 [한국사] 중국 네티즌 "중추절에 웬 송편?" 한국애니메이션에 … (6) 감방친구 03-12 1090
2164 [한국사] 우리나라 고대건축에 대해서 알고싶으시다면.. (1) 월하정인 03-25 1089
2163 [기타] 한고제 어진 (1) 존테러 04-09 1089
2162 [한국사] 대한민국의 정통성이란 (17) 코스모르 04-13 1089
2161 [한국사] 아,창원에서 과거 가야의전성기유적이 발굴됨.news 곧은옷깃 09-28 1089
2160 [한국사] 주몽의 어원 고찰: 추모는 단군과 어원이 같다. (2) 보리스진 12-11 1089
2159 [한국사] 대한은 성상제[HOLLY GOD]의 나라다. 대왕대비, 대비, 왕… (2) 텬도대한 06-13 1088
2158 [기타] 밑에 사진 답공개 고프다 08-19 1088
2157 [한국사] 1000 vs 18000 (3) 레스토랑스 11-04 1088
2156 [한국사] 류큐 (9) history2 02-22 1088
2155 [한국사] 신라는 삼국을 통일했다고 보기 어렵지 않나요? (27) 쇠고기 03-31 1088
2154 [북한] 김일성은 '가짜'도, '원흉'도 아니다.? (2) 돌통 06-22 1088
2153 [한국사] 조선시대 맛 칼럼니스트 설민석 05-26 1087
2152 [한국사] 그냥 지우겠습니다... (4) Marauder 06-02 1087
2151 [기타] 솔직히 예전에는 재야사학=환단고기빠 인줄 알았어… (4) 탈레스 06-21 1087
2150 [한국사] 초록불이 자칭 순교자 코스프레를 하는데 말입니다. (1) 카노 06-24 1087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