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25 03:24
[북한] 놀라운 역사
 글쓴이 : 돌통
조회 : 2,555  

베를린 장벽이 세워지기 전 270만 동독인들이 자유를 찾아 서쪽으로 이동했습니다.


 

1954년 수많은 인파가 구름처럼 서쪽으로 이동하는 가운데, 정 반대인 동쪽으로, 동쪽

으로 떠나가는 한 가족이 있었습니다.

 

 

서독 출신의 호르스트 카스너목사의 가족이었습니다.

 

 

수많은 목회자들이 동독에서 서독으로 넘어왔기 때문에 서독에는 목회자가 넘쳐났지만,

동독은 목회자가 없어서 수많은 영혼들이 방치되고 있었습니다.

 

 

이러한 때 카스너 목사 가족은 피난 행렬을 역행해 동쪽으로 간 것입니다.

 

 

카스너 목사는 서독에서 남부럽지 않은 안정 된 생활을 하고 있었고, 당시 그에게는 함

부르크에서 낳은 겨우 6주가 된 신생아가 있었습니다.

 

 

이 신생아를 데리고 머나 먼 동쪽. 정한 거처도 교회도 없는 곳을 향해 간다는 것은 누가

봐도 어리석고 무리한 일이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 앞에 바른 삶을 고민하던 그는 안락한 생활을 포기하고, 교회도 없는 공

산 치하로 들어가기로 마음먹었습니다.


 

카스너목사는 청지기 인생을 사는 것과 예수님처럼 더 낮은 곳을 향해 가는 것이 하나

님 앞에 합당하다고 여겼기에 죽음을 무릎 쓰고 고난의 길과 십자가의 길을 선택한 것입

니다.


 

그런데 놀라운 역사가 펼쳐졌습니다.

 

 

당시 아버지의 품에 안겨 공산 치하 동독으로 갔던 딸은 아버지의 엄격하고 철저한 신앙

생활로 양육 받으며 자랐습니다.


 

수학과 언어에 뛰어난 능력이 있었던 그녀는 동독에서 물리학자로 활동했고 통일 과정

에서 정치에 참여하기 시작하여 환경부 장관이 되었습니다.


 

2005년 독일 총선에서 총리가 되었고, 2013년 그녀가 이끄는 기독교민주연합당이 승

리를 거두면서 그녀는 3 선에 성공했으며, 20174선에도 성공하였습니다.


 

소박한 시골 교회에서 자란 소녀가 통일 독일의 최고 지도자가 되어 유럽의 경제 위기 극

복과 전 세계 자본주의 체제의 개혁을 이끌고 있는 것입니다.


 

당대의 가치나 풍조에 흔들리지 않고 주님의 뜻대로 살겠노라고 시대를 역행했던 그 목

사님의 딸은 바로 통일 독일을 이끌고 있는 앙겔라 메르켈’ (Angela Merkel) 총리입니다.


 

그녀의 재임기간동안 그리스 경제 위기와 우크라이나 분쟁, 시리아 난민 사태 등 국제적

현안이 제기되었으며 이를 해결하는 과정에서 그녀는 광범위한 영향력을 가지게 되었

,

 

 

2006년부터 2015년까지 2010년을 제외하고, 포브스는 그녀를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1"에 선정하였으며,

 

 

2015'타임'은 그녀를 '자유세계의 총리(Chancellor of the Free World)'이라는 이름

으로 '그해의 인물'에 선정하였습니다.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이요 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 이다.(11:1)


당신을 통해서

 

하나님의 나라


주님의 평화

 

위대한 역사를


이 땅에서 이루시길


기도로 응원 합니다.


샬롬. ~!

 

좋아하는 회원 : 0

좋아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떡국 19-08-26 09:43
   
루터교 목사와 한국의 천박하고 무식한 목사들과는 근본적인 클라스 차이가 엄청나게 있다고 생각됩니다.
사실 한국의 주류 보수 대형교회 목사들은 사탄이나 바알제붑이 세상에 나온 것 같더군요.
 
 
Total 18,5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364
18456 [기타] 인도네시아 찌아찌아족 홀로 가르치고 있는 한글 교… 관심병자 10-22 813
18455 [중국] 명나라 역사 영토 (11) 예왕지인 10-22 1874
18454 [북한] 역사적 사료) 스티코프의 비망록..03편 ~시리즈 돌통 10-21 275
18453 [한국사] 식민사학에 찌든 강단사학과 맞섰던 최재석교수 스리랑 10-21 488
18452 [북한] 북한이 주장하는 6.25전쟁 "북침설 주장하는" 북,자료… 돌통 10-19 869
18451 [한국사] 이을형 전 숭실대 법대교수) 한심한 역사학자들 (1) 스리랑 10-19 730
18450 [북한] 북한 정권 창출의 주인공 스티코프의 일기..02편 돌통 10-19 329
18449 [북한] 역사적 사료) 스티코프의 비망록..02편 돌통 10-19 259
18448 [북한] 북한정권 창출의 주인공 스티코프의 일기..01편 돌통 10-19 326
18447 [기타] 동이족(사고전서) (1) 관심병자 10-19 734
18446 [기타] 지금 동아게에서 어그로 끄는 인간의 블로그 근황.jpg (2) 워해머 10-18 601
18445 [북한] 역사적 사료) 스티코프의 비망록 01편 돌통 10-18 214
18444 [북한] 6.25의 니컬스의 회고록..下(하)편. 돌통 10-18 225
18443 [북한] 6.25의 니컬스의 회고록..上(상)편.. 돌통 10-18 226
18442 [기타] 어그로에게는 아무런 관심을 안 주는 게 상책입니다 (4) 감방친구 10-18 324
18441 [한국사] 내가 지지하는 한사군 요동반도 설 (11) 윈도우폰 10-18 587
18440 [한국사] 북한 남포에서 6세기경 고구려 벽화무덤 발굴 mymiky 10-18 555
18439 [세계사] [폴란드볼] 아시아 역사 영상 (7) 예왕지인 10-18 759
18438 [한국사] 명나라에 국호를 조선으로 확정받은 이성계 (30) 예왕지인 10-18 928
18437 [중국] 송나라는 과대평가된 약소국이라 생각됩니다 (33) 미수이 10-17 956
18436 [한국사] 연세대에서 하였던 역사 강연입니다. (1) 스리랑 10-17 441
18435 [북한] 김정일의 출생지와 관련 여러증언들..02편 돌통 10-17 180
18434 [기타] 소로리 볍씨, 기후, 고조선 (1) 관심병자 10-17 438
18433 [한국사] 고조선 후예 '훈 제국' 세워..유럽 민족 대이… (8) 케이비 10-17 734
18432 [한국사] 김일성과 손정도 목사는 지식인 사회의 일반상식입… (1) 감방친구 10-16 399
18431 [북한] 의외로 북한의 몰랐던 일반 상식들 (4) 돌통 10-15 958
18430 [북한] 김정일의 출생지와 관련 여러 증언들.01편 돌통 10-15 3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