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6-30 09:59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6)
 글쓴이 : mymiky
조회 : 689  

1.《 왕족들은 경제 개념이 없었다》

무당 진령군 이야기를 빠뜨려서.. 잠시 쓰겠음..

사실. 조선이 유학의 나라고.. 무속을 금기시 했으나.. 실상은 위에서 아래까지
불교제례나 무속은 일상생활 속에 깊이 항상 있어왔음..

장희빈도 유명하고.. 인조의 조소용이나
숙종의 모친.. 명성왕후도 무당 불러 굿한 기록은 많음.
사도세자는 무당을 궁궐까지 불러.. ..영화 사도에서 잘 나오니까 패스..

왕족들도 뭔가 답답함이 있으면.. 비밀스럽게 무당 불러서 굿도 하고.. 점도 쳤음..

명성황후나 고종이나..  진령군에 한동안 빠져 있었던건 맞음..
그걸 이용해.  진령군이 재물을 두둑히 한몫 챙겼음..

고종 부부는 경제개념이 없었던게 확실한데..

왕족들은 타고난 금수저라.. 현실감각이 많이 딸림..
본인들이 장사를 해봤길 하나? 시장에서 신발 하나 사 신어 봤겠음?

밑에 하인들이 다 처리해주고.. 어릴때부터 구중궁궐에서 평생 산 사람들이라..

돈에 대한 개념이 딸렸던거임..

미숙한 경제 개념을 두 부부가 무능력 하다 욕먹을수 있으나..

당시.. 근대 경제학 개념이 생소한 때라는걸 감안해야함

물론...백성들은 힘들게 사는데
상류층들이 돈을 물쓰듯 쓰는것이 좋아보이진 않는건 맞음

2.《청군의 개입》

청군의 개입은.. 조선에서 파병요청을 했다는 것임.. 이게 흔히 알려진 통설.
다만.. 오늘날까지 가설과 논란이 있음..

민비가 불러들였다는 주장을 하면서 까는 경우와..
민씨정권의 무능을 욕하는 경우가 많은데..

청나라가.. 왕도 아니고.. 조선 왕비가 부른다고..
 아무때나 곧이 곧대로 오긴 어렵고.

청의 실록이나
조선 국왕의 공식적인 문서같은게
 중국에 문서보관소에 남아 있다면 더 자세히 알수 있겠지..

혹자는.. 원세개가 청을 끌여들이고..

 조선왕실에 통보했다는
그런 주장을 하는 사람도 있다..

아직 그 과정이 정확하게 밝혀진 부분은 없어서 가설만 분분..

미스터 션샤인 갤러리에서도
청군 개입이 민비가 시킨게 맞는지?  의견은 분분했지만..

결론은 딱히 없다. ㅡ 알수가 없다는게 맞는거겠지..
더 연구나 딱 부러지는 증거가 속히 발견되길 바란다.

당시.. 조선의 누가 명령을 내렸듯..

최종 결정을 내리는.. 고종의 책임이 아닐순 없으며..
우리 흑역사인건 변함이 없을테고ㅡ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12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884 [북한] 한반도는왜 분할됐나?원폭이한반도의 공산화를막았… 돌통 05-17 432
17883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17 249
17882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17 218
17881 [북한] 구소련 비밀문서에서 밝혀진 팩트.한국전쟁의 배경.0… (7) 돌통 05-16 1257
17880 [한국사] 고대 한반도 국가들은 중국의 속국이었다고 힘주어 … (13) 소유자™ 05-15 1805
17879 [한국사] 일본 극우의 역사 부정 속에 탄생한 반일종족주의란 … mymiky 05-15 557
17878 [한국사] 이집트에서 20개가 넘는 관짝이 발굴됨.jpg (1) 소유자™ 05-15 1110
17877 [한국사] 1597년 당시 이순신 장군님의 상황 (3) 고구려거련 05-14 1203
17876 [북한] 구소련 비밀문서에서 확실히 밝혀진 사실들.재미있… 돌통 05-14 1117
17875 [북한] 김정은이 받은 선물 목록을 보니...금술잔,비단,낙타… (1) 돌통 05-14 719
17874 [북한] (하얼빈 특종) 조선족 이민 여사의 증언..12편.(마지막… 돌통 05-14 432
17873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2편 돌통 05-14 220
17872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1편 돌통 05-12 467
17871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역… 돌통 05-12 235
17870 [북한] 이한영의 김정일의 로열패밀리..연구,분석 01편 돌통 05-12 388
17869 [한국사] 여말선초 요동정벌에 대한 개인적 생각 (10) 감방친구 05-11 1111
17868 [한국사] 연개소문이 지혜'와 덕'을 갖췄더라면? (2) 냉각수 05-11 648
17867 [북한] 실제로 1960~70년도~더 나가서 80년대 중반까지 북한 살… (4) 돌통 05-10 1194
17866 [한국사] 조선과 요동이 어쩌고 맨 반복되는 이야기 (25) 감방친구 05-09 1350
17865 [북한] 요즘 탈북자 비난글들이 무척 많아진것 같네요.. (2) 돌통 05-09 976
17864 [한국사] 조선이 고려만큼 자주성이 확립된 나라였으면.. (60) 고구려거련 05-09 1206
17863 [한국사] 진한과 예왕, 그리고 진왕으로 본 민족 이동 감방친구 05-08 805
17862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7 352
17861 [한국사] 관동대학살 조선인 학살 피해자 2만3천58명이었다 (1) mymiky 05-07 723
17860 [한국사] 고구려는 연개소문 때문에 망했다? (3) 고구려거련 05-07 1028
17859 [세계사] 고구려 초기 현 요동반도는 어느나라의 땅이었을까… (9) 고구려거련 05-06 1102
17858 [한국사] 고조선의 수도는 과연 어디에 있을까? (1) 고구려거련 05-06 60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