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04 12:00
[한국사] 유튜브에는 이상한사람들이 참 많은거 같습니다;;;;
 글쓴이 : Attender
조회 : 1,166  

안녕하세요 저는 가생이 회원 Attender라고 합니다.

제가 이렇게 글을 올리는 이유는 남초사이트 이외에도 유튜브가 같은곳에서 이상한 사람들이 판치고 있는것을 목격했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제가 한번 감방친구님께서 올려주신, "김용운의 역습" 이라는 영상에서 김용운이라는 유튜버 분께서 관서지방은 여성적인 성격이 강하며 관동지방에는 남성적인 성향이 강하다 라는 식으로 일본문화를 이분법으로 줄긋기를 하시길래, 저는 하도 이상하다 싶어서 이런 글을 올렸죠.


1101.png

무사의 발생에서도 일본의 착취당하는 농민들이 무기를 들고 일어선것이 사무라이의 기원이라고 배웠는데, 너무 우리나라와 관련시켜서 지나치게 확대해석한게 아닌가 해서 리플을 달아봤는데요,

어떤 미친사람이 이런 댓글을 다는거예요

fuck.png


링크 : https://www.youtube.com/watch?v=1JyHwWbQLGU&lc=z23czhozfqb2ydyeuacdp43aizryyn4texj52oennu1w03c010c.1556936606354264&feature=em-comments


뭐?

신라가 짱깨왕조라? 뭐 이런 헛소리를 하길래, 저는 곧바로 글에다가 반박글을 올렸습니다,

부여,고구려,백제,신라 모두 다 어차피 고조선에서 나온 고조선의 국민들이며, 신라는 고조선의 유민, 즉 토착세력이 세운나라인데 이게 뭔 헛소리냐 이런식으로 말이예요


참나....정말 너는 스키타이, 너는 흉노, 너는 짱깨 이런식으로 문화에 선을 긋는 "선긋기" 방식은 정말로 잘못되었다고 봅니다, 참나,....ㅡㅡ;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야요이 19-05-04 12:52
   
신라는 진한에서 독자적으로 나온거

고구려는 광개토대왕비에 나옵니다

고구려 조상은 부여-백제

그러나 신라는 독자적으로 진국 - 진한에서 나왔다라고 나옵니다

신라는 부여 계통이랑 다릅니다..

백제 또한 만주에서 내려와 백제를 세움

첫 국가 이름인 십제였음

그리고 삼국시대게 되서

서로 접촉을 많이 했기 때문이 몇백년 동안 같이 했으니

서로 언어가 비스므루하게 통했을뿐

실제로 달랐음.
     
아비요 19-05-08 11:27
   
진은 원래 삼한을 진이라고 했어요. 그러니 별 의미없는 헛소립니다. 무슨 중국의 진나라에서 온줄 아는 사람들이 많은거 같네..

그리고 신라가 부여계통은 아니지만 삼한지역에 있었던 토착세력이고 고조선이랑 연관이 있습니다. 근데 부여도 고조선과 연관이 있기에 실제로 그 둘은 그리 혈연적으로 먼 관계가 아니죠.
야요이 19-05-04 12:54
   
고조선 영토 안에 고구려 옥저가 있었던것 뿐이지..
반대로 한나라 영토안에 고구려가 나온겁니다.  같은 이치

언어족으로 부여어와 삼한어는 다릅니다
이미 다르다고 나옵니다.

그러나 삼국시대 같은 지붕에 살았기 때문에
서로 싸우고 접촉도 했으니 비슷해질수도 있죠
삼국시대 이전에는 완전히 별개 였음

진한 변만 마한은 통했지만.
부여어족은  고구려 백제어는 삼한어와 통하지 않았음
고조선어는 마한어아 유사했고요
     
아비요 19-05-08 11:33
   
언어가 통하지 않았다는 말은 없습니다. 외국과 언어가 통하지 않았다는 말은 있어도 지들끼리 말안통한다는 말이 아예 없어요. 그리고 한나라 영토안에 고구려가 나왓다는데 말도 안되는게 한4군 설치 얼마 안되서 토착세력이 들고 일어나서 밀어냅니다. 시기상 중국인들이 이주해서 집단을 이루기는 무리죠. 그게 고구려고 동예나 옥저입니다. 그나마 남아서 오래도록 유지된게 낙랑이죠. 그것도 중간중간 혼란기때 토착세력 반란으로 독립국이 되었다가 다시 복속되기도 하는 변동이 있었지요.

역사서 어디를 봐도 삼한과 고구려 부여등이 서로 말이 안통했다는 말이 없어요. 근데 웃기게도 외국 특히 중국과 말이 안통했다는 말은 있답니다.
해충퇴치 19-05-04 13:23
   
위 댓글이 개소리인 이유는 만다린이나 광동어같은 중국 지방언어들이 전혀 비슷하지도 않고 뜻도 통하지 않으며 언어학적으로 별개의 언어라는데서 드러나죠.

몇천년동안 계속 접촉을 해오고 같은 문자를 사용하는 중국어들은 왜 전혀 비슷해지지 않았는지?

심지어 뿌리가 같고 계속 접촉해온 프랑스어, 독일어는 왜 다른지?

개소리는 길게 적어도 개소리죠.
     
Attender 19-05-04 13:25
   
걍 무시해요, 워낙에 지 망상에 사로잡혀서 살아가는 왜구새끼이니만큼, 그러려니 합니다
왜구라는 족속이 말로해서 되는 족속들이 아니잖습니까?

걍 무시하렵니다 ㅉㅉㅉㅉㅉ
 
 
Total 18,13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733 [한국사] 모나리자처럼 우리도 죽어도 빌려줄수없는 국보 보… (2) 러키가이 03-24 1624
17732 [중국] [6.25전쟁] 전지적 "중국인"시점의 한국전쟁 (2) 파리여행자 03-24 1150
17731 [한국사] 실제 한석봉 글씨.jpg (13) 소유자™ 03-20 6624
17730 [기타] 한국에는 늑대만이 아닌 조선 승냥이가 있었습니다 (2) 관심병자 03-20 3127
17729 [한국사] 한국의 민족주의는 식민사관과 좌파진보의 리버럴리… (6) 상식4 03-18 1628
17728 [기타] 한국은 동아시아 국가들로부터 왜 미움(시기, 질투)… (3) 상식4 03-18 2463
17727 [한국사] 외국사람들이 기록한 조선인 만화....jpg (3) 소유자™ 03-17 3135
17726 [북한] [이재*의 법정증언] 김일성의 실체, 역사적 사실로 바… (1) 돌통 03-13 966
17725 [북한] 국회프락치사건 관련자들의 말로(末路) 돌통 03-13 639
17724 [북한] 박*순 "이승만이 조작"..북한 "아니다,우리가" 돌통 03-13 1012
17723 [북한] 김구김일성 만남, 몰랐던 이야기들 03편. 마지막편 (1) 돌통 03-13 700
17722 [북한] 김구김일성 만남, 몰랐던 이야기들 02편 돌통 03-13 431
17721 [북한] 김구김일성 만남, 몰랐던 이야기들 01편 돌통 03-13 445
17720 [북한] 김학규 1900.11.24~1967.09.20 "백파" 돌통 03-13 328
17719 [북한] 최승희의 1950년대 소련 공연 사진자료 발굴 (7) mymiky 03-11 1340
17718 [한국사] 기자조선 이야기 찾아보니 조선에서 왜 기자조선 좋… (12) 아비요 03-11 1448
17717 [한국사] 조선일보의 자화자찬? 반쪽짜리 백년사 mymiky 03-10 730
17716 [북한] 김일성이가중국한테 백두산 절반을팔아 먹었다는건 … (4) 돌통 03-10 1427
17715 [북한] 03편.."안창호의 시국대강연[김일성]"마지막편. 돌통 03-10 376
17714 [북한] "안창호의 시국대강연[김일성] 02편.. 돌통 03-10 353
17713 [북한] " 안창호의 시국대강연[김일성] 01편. 돌통 03-10 345
17712 [북한] "김일성대 학생들 발랄"..독일인들, 북 이미지와 달라 돌통 03-10 423
17711 [한국사] 조선/동아일보ㅡ 일제부역의 정체를 알리는 다큐영… (1) mymiky 03-10 580
17710 [한국사] 한국학 1세대 마르티나 교수ㅡ 한국은 옛 것을 너무 … mymiky 03-10 876
17709 [한국사] 조선의 고유한 감성이 담긴 그림, 『책가도』 (3) 소유자™ 03-08 1146
17708 [한국사] <일제종족주의> 쓴 황태연 교수 “역사학자들, … (1) 초록바다 03-08 932
17707 [북한] 대한민국의 건국 과정 역사.. 진실을 얼마나~알고있… (2) 돌통 03-06 1150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