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5-10 13:14
[한국사] 영주와 연군성, 여라성의 위치 추적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041  

북연의 화룡성이 지금의 조양시가 아닐 것이고,
598 영양왕이 선제 타격한 수나라 요서가 역시 지금의 조양시가 아닐 것이다ㅡ하는 심증을 지난 해 낙랑군 및 평양 소처 문제를 탐구하며 품었고

다행히 도배시러님과 공조가 되어
우리 두 사람이 영주의 위치를 공조추적하여 왔습니다
이후 저는 여말선초와 고려 전기로 빠지고
도배시러님은 백제와 삼한, 신미 등으로 빠졌습니다

저는 고려 전기를 탐구하는 과정에서 가탐 도리기를 탐구하기에 이르렀고 또 다시 영주 문제가 걸렸습니다

당나라 8세기는 현 요서지역에 당나라가 제대로 된 지배력을 행사치 못 했으므로 영주 역시 조양이 될 수 없다는 생각이었고
또한 연군은 북위에서 설치한 것으로 현 북경 동북과 난하 서북 일대에 있었으므로 연군성 또한 이 지역일 것이라는 생각이었습니다

가탐 도리기 1도 고찰을 중지하고 2도 항로 고찰을 완료한 후 이어서 거란과 고려 접경지를 시각화 하기로 하면서 다시 영주와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3주 전에 영주가 실제로는 북경 인근에 있었을 것이다하는 가정을 입증하고자 사서를 뒤지고 헤집었으나 결국 현 조양시 쪽이 당 영주라는 것을 잠정 수긍하기로 하여 그것을 지도에 표기해 게시하였습니다

아래 자료는 당시 정리한 영주ㅡ연군성ㅡ여라성 고찰 근거 기록입니다

수나라 요서군은 요서현, 회원현, 로하현 이 3개 현이 실질 구역으로 현 진황도 북쪽에 위치했습니다

당연한 얘기지만 598 고구려 타격지역은 현 조양시가 아니라 이 지역입니다

그런데 수나라는 실제로는 지배하지 않은 요서지역, 즉 진/한의 요서군(한은 진 요서군 지역을 나누어 요동군을 설치했습니다) 지역을 행정지역으로만 편제해 놓고 있었는데 수나라에 귀부한 일부 속말말갈 세력이 현 조양시 인근에 내려와 살며 수의 기미 통치를(다른 말로 내통) 받고 있었습니다

당 건국 초에 이 요서군을 확대 편제하여 연주로 삼았슷니다

또 이 지역은 모용선비, 그 가운데 특히 북연이 자리한 곳으로, 또 7세기 말, 8세기 초의 거란, 그 이후의 안녹산이 영주와 연주를 차지하거나 위협하면서

이 일대에 연군, 연군성, 연군수착성이라는 명칭의 내력을 형성한 것으로 저는 파악했습니다

핵심만 말하자면
영주는 현 조양시, 또는 조양시 서남쪽 인근,
연군성은 현 의현,
여라성은 현 의현에서 동쪽으로 대릉하를 건넌, 의현에서 20 리 떨어진 곳

영주ㅡ연군성 180리
영주ㅡ여라수착 200리
연군성ㅡ여라수착 20리


0. 가탐 황화사달기(가탐 도리기 원전 추정)

營州東北八十里,凡九遞至燕郡城,自燕郡東經汝羅守捉,渡遼州十七驛,至安東都護府,約五百里。


1. 신당서 지리지 가탐 도리기

(營州入安東道)
營州西北百里曰松陘嶺,其西奚,其東契丹。距營州北四百里至湟水。營州東百八十里至燕郡城。又經汝羅守捉,渡遼水至安東都護府五百里。府,故漢襄平城也。東南至平壤城八百里;西南至都里海口六百里;西至建安城三百里,故中郭縣也;南至鴨淥江北泊汋城七百里,故安平縣也。自都護府東北經古蓋牟、新城,又經渤海長嶺府,千五百里至渤海王城,城臨忽汗海,其西南三十里有古肅慎城,其北經德理鎮,至南黑水靺鞨千里。



2. 신당서 지리지

營州柳城郡,上都督府。本遼西郡,萬歲通天元年為契丹所陷,聖歷二年僑治漁陽,開元五年又還治柳城,天寶元年更名。土貢:人、麝香、豹尾、皮骨。戶九百九十七,口三千七百八十九。縣一:有平盧軍,開元初置;東有鎮安軍,本燕郡守捉城,貞元二年為軍城;西四百八十里有渝關守捉城;又有汝羅、懷遠、巫閭、襄平四守捉城。柳城。中。西北接奚,北接契丹。有東北鎮醫巫閭山祠,又東有碣石山。


3. 통전

歸徳郡(東至密雲郡八十里南至范陽郡九十里西至范陽郡昌平縣五十里北至山五里東南到後魏廢易京城四十里西南到芹城五里西北到乾河山五里東北到宋城鎮二十五里去西京二千一百六十三里去東京一千八百七十六里戶二千二百四十六口一萬一千五百九十一)

燕州秦上谷郡地歴代土地與范陽郡同隋文帝時栗末靺鞨有厥稽部渠長率數千人舉部落內附處之柳城燕郡之北煬帝為置遼西郡以取秦漢遼西之名也統遼西懐遠壚河三縣大唐為燕州或為歸徳郡領縣一 遼西


4. 태평환우기

幽都縣。十二鄉。縣舊即薊縣地,今邑理薊西界,按《郡國縣道記》云:「建中二年,於羅城內廢燕州廨置。」在府北一里。其燕州,本國因粟末靺羯首領突地稽當隋開皇中領部落歸化,處之於營州界。煬帝八年,為置遼西郡,以突地稽為太守,理營州東二百里汝羅故城。後遭邊寇侵掠,又寄治於營州城內。唐武德二年,改遼西郡為燕州,仍置總管;六年,自營州徙居幽州城內,累代襲燕州刺史。建中初,為朱滔所破滅。尋州廢,立此縣於故城。

遼西縣。四鄉。隋大業八年置,屬遼西郡,與郡同在汝羅故城之間 ;十一年,寄理柳城。唐武德元年,郡為燕州,縣屬不改;六年,燕州寄理幽州縣,亦遷於今所置。



5. 무경총요

興中府,營州地,漢末烏桓鮮卑所居,唐平盧軍節度使泊所,今號興中府。
東至遼河三百里,西至中京三百里,西南至建州六十里,北至湟水四百里(舊契丹界),西北至松陘嶺百里,東南至安東都護府二百七十里,號平壤城,東北至白川州七十里。

宜州,按《皇華四達記》:營州東北八十里,凡九遞至燕郡城,自燕郡東經汝羅守捉,渡遼州十七驛,至安東都護府,約五百里。今以契丹地圖校,至東京五百二十里。
東京,即安東都護治所,州城即古之燕郡城是也。本遼之西地,漢魏間烏桓鮮卑所據,在營州之東,契丹置崇儀軍節度。舊有江南水軍,號通吳軍,置營居之。東至醫巫閭山,西至霸州二百里,南至錦州九十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18-05-10 13:27
   
나중에 다시 고찰하겠지만 연군성이 북표현 쪽일 가능성도 있습니다
도배시러 18-05-10 17:50
   
。柳城。中。西北接奚,北接契丹
西北接奚 해의 위치는 보셧나요 ? 신당서에 설명되어 있습니다

신당서에서 奚의 위치를 여러곳에 설명했고, 영주 설명에도 奚의 위치가 나옵니다.
다른 사서에서 奚의 위치를 찾지말고 신당서 안에서 해결하는 방향으로...
도배시러 18-05-14 04:40
   
東北至白川州七十里.......=>
白川州,築城在遼澤之中,東距醫巫閭山,西至營州地。宜桑柘,民知織葱之利,歲奉中國幣帛,
多書白川州稅戶所輸雲。
東至黔州七十裏,西至中京四百三十裏,東南至宜州百里,西南至霸州七十裏。
백천주白川州는 의무려산 서쪽에 있는 지명이고... 백천의 서남쪽에 영주가 있었다는 내용이네요. - 무경총요
     
감방친구 18-05-17 05:57
   
백천주는 현 조양과 부신 사이에 있었습니다
하기 지도상의 12가 백천주입니다



http://www.gasengi.com/m/bbs/board.php?bo_table=EastAsia&wr_id=170842&sca=&sfl=mb_id%2C1&stx=cellmate&spt=0&page=2
 
 
Total 19,3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37318
2117 [기타] 티베트 곡 [자동재생 주의] (2) 위구르 01-01 1068
2116 [한국사] 역사학을 전공해야 할까? (1) 감방친구 04-24 1068
2115 [한국사] 관동대학살 조선인 학살 피해자 2만3천58명이었다 (1) mymiky 05-07 1068
2114 [기타] 요동 공손씨 정권(나무위키) 관심병자 12-24 1067
2113 [기타] 대륙 조선 삼국 고려 그리고 환국이 사실이라면... (3) 고이왕 06-10 1066
2112 [북한] 김정은이 받은 선물 목록을 보니...금술잔,비단,낙타… (1) 돌통 05-14 1066
2111 [한국사] 저도 환빠는 정말 싫지만 기존 사학계도 편견 선입견… (4) 잠깐만요 02-14 1065
2110 [한국사] 아,창원에서 과거 가야의전성기유적이 발굴됨.news 곧은옷깃 09-28 1065
2109 [기타] 땜남님의 글을에 대해서... (4) 철부지 06-04 1064
2108 [기타] 1950년도 칼라사진 영상 관심병자 08-08 1064
2107 [한국사] 청의 대조선 정책 변화에 대한 고찰(펌) (1) 고이왕 05-15 1064
2106 [기타] 두음 법칙을 거부하는 이유 (11) 위구르 03-25 1064
2105 [기타] 역사는 자신만 알아서 다가 아닙니다. (11) Marauder 04-20 1063
2104 [기타] 현대의 주류 한국 고대사는 (3) 관심병자 04-29 1063
2103 [한국사] 영조임금과 나무꾼 (2) 레스토랑스 09-24 1063
2102 [기타] 역사에 만약은 없는데 정말 이러면 어찌 되었을까요? (4) 아돌프 05-15 1063
2101 [북한] 김일성은 '가짜'도, '원흉'도 아니다.? (2) 돌통 06-22 1063
2100 [북한] 김일성의 항일투쟁중 올기강 전투.. 돌통 06-23 1063
2099 [한국사] 요동에서 철령까지 70참은 무엇인가? (3부) , (8) 보리스진 09-14 1063
2098 [한국사] (재업) 고조선의 고고학적 검토를 위한 연습 (5) 감방친구 05-29 1063
2097 [기타] 기자조선과 동북공정 두부국 07-07 1062
2096 [한국사] 강단사학계의 정설이 틀릴 수 밖에 없는 근본적인 이… 현조 09-17 1062
2095 [한국사] (4) 당 수군 침공로와 가탐 도리기 경로 고찰 (24) 감방친구 03-17 1062
2094 [한국사] 임나의 위치를 찾아서(1) 任那の位置について一つの… (3) 보리스진 08-06 1062
2093 [일본] 일본 비단벌레 장식 마구 첫 출토…신라 연관성 주목 ssak 11-14 1062
2092 [중국] 요서는 연나라 땅 연나라 장성으로 본 고고학적 증거… (4) 고이왕 06-11 1061
2091 [한국사] 물속에..우리 역사가.. (2) 백전백패 03-27 1061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