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4-18 14:24
[기타] 굴욕을 당한 왕 .....2 (기타)
 글쓴이 : 히스토리2
조회 : 772  

로마 

1.발레리아누스 1세 

259, 군세를 몰아 페르시아로 쳐들어 갔던 발레리아누스는 그만 에데사(지금의 샨리우르파)에서 샤푸르 1세에게 패해 포로가 되고 말았다(에데사 전투).

포로가 된 발레리아누스는 비샤푸르로 압송되어, 죽을 때까지 노예 취급을 받으며 사후에도 박제가 되어 신전에 전시되었다고 한다. 이러한 전승에 대해서는 사실 여부가 확실하지 않지만, 황제(임페라토르)가 적국의 포로가 되었다는 사실 자체가 로마에서 전대미문의 사건이었다. 이 사건은 아브리투스 전투(데키우스 전사)와 함께 로마 제국의 국력 저하를 상징하는 사건으로 평가받으며, 이후 로마 세계는 스스로 황제(임페라토르)를 참칭하는 자들의 난립과 영토 분열 등으로 그 혼란이 더욱 심해져 갔다.


574px-HumiliationValerianusHolbein.jpg


중국

1.한나라 헌제

동탁에 의해 꼭두각시 황제로 전락된후.이각과 곽사에의해 또 그렇게됬다. 조조에게 다시 그렇게됬다. 조비에의해 반 강제적으로 양위하고 그 후 산양공이 되었으나. 병사하였다.



2.당나라 태종

고구려와 안시성 전투에서 화살이 눈에 맞았고, 그후 신라 진평왕에게 꽃 그림을 보내었고,김덕만(선덕여왕)이 이것은 꽃이 아닙니다, 꽃에는 나비가 있어야하는데 나비가 없으니 이건 꽃이아닙니다,(대충 이런 구절)라고 하였다. 그러자 이것을 듣게된 당 태종은 자신이 짝이 없음을 선덕여왕이 조롱하는것처럼 생각함.


a0067116_4bff8da26a494.jpg


 

3. 당나라 중종

측전무후에게 폐위를 당하였고, 그후 다시 복위하였으나, 아내 위씨에게 독살됨,

 

4.당나라 현종

처음엔 올바른 정치를 하였으나. 그후 양귀비에게 정신이 팔려,양국충에게 정권을 맡겼으나 안록산이15만의 대군을 이끌고 양국충과 그 일가를 모두 제거하고 장안을 점령하자, 현종은 남쪽으로 피신함


5.명나라 정통제

환관 왕진의 권유로 몽고족 토벌에 나섰으나 오히려 포로가 됨


20180115135028_bbhaosbf.jpg


 

6.명나라 숭정제

이자성이 반란을 일으킨후 믿었던 신하들이 배신하자 궁궐문을 닫고, 황후를 자결케한후 공주들을 직접 칼로 죽인다음. 왕자들은 궁궐을 빠져나가 후일 을 도모하게 한후, 자신은 수황정에서 머리를 푼후 얼굴을 가린다음 스스로 목을 매어 죽었다.


10250004a3a034f39462.jpg


 

7.청나라 선통제이자 만주국 황제인 푸이

일본의 꼭두각시 왕이됨,

 

프랑스


1.샤를 7(카를루스 7)

백년전쟁때 수도 파리를 버리고 도망치게됨.


2.루이16

마리 앙투아네트와 함께 단두대에서 처형당함


독일


1.하인리히4

 교황에게 반항을하다 파문을 받아 왕으로 인정받지못한후 4일간 용서를빌면서 다시 왕으로 인정됨


카노사_1.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위구르 18-04-18 20:40
   
로마 황제 목록에 고트족과 싸우다 전사한 발렌스 황제 추가요~
6시내고환 18-04-18 22:40
   
죽을 때까지 노예 취급을 받으며 사후에도 박제가 되어 신전에 전시되었다고 한다..와 이건 좀 충격적이네요
 
 
Total 18,1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49 [기타] 전국구님 하플로그룹 08-19 790
1148 [기타] 역사는 자신만 알아서 다가 아닙니다. (11) Marauder 04-20 790
1147 [한국사] 고구려가 유주를 점령했던적도 있지않나요? (6) Marauder 06-01 790
1146 [한국사] 한국의 문루(서울, 수원, 개성, 평양, 의주,안주,영변 (2) 히스토리2 05-12 790
1145 [한국사] 초근대사!!! (6) 피의숙청 04-29 790
1144 [기타] 이병도, 이홍직 관심병자 05-29 789
1143 [세계사] 자본주의 황금기와 한국전쟁, 베트남전쟁 옐로우황 06-16 789
1142 [한국사] 동아게에는 두명의 외쿡인이 사나?? (4) 막걸리한잔 09-01 789
1141 [중국] 예맥과 접경하던 상곡군의 위치 (1) 도배시러 11-12 789
1140 [한국사] 삼국시대 관련 질문인데요 (25) 남해 12-13 789
1139 [한국사] 고려 전기 강역 시비 (5) 감방친구 04-26 789
1138 [일본] 아베신조의 역사의식 비판 2 (2) history2 03-31 788
1137 [중국] 요나라 동경의 위치와 지형 특성 (5) 도배시러 04-16 788
1136 [한국사] 요서에 낙랑군과 요동군이 있었나요? (8) 도수류 12-09 788
1135 [기타] 고대 동북아 나라, 종족 이름 중어발음 (1) 관심병자 08-31 787
1134 [한국사] 모본왕 (1) 인류제국 08-31 787
1133 [일본] 일본애들이 웃긴 게 (4) 감방친구 02-23 787
1132 [한국사] 도종환 문체부장관 후보자 음해 반박 성명서 (24) 마누시아 06-03 786
1131 [한국사] 산해경에 나오는 삼한(한안)의 위치 (2) 도배시러 10-27 786
1130 [한국사] 유사역사학? (11) 윈도우폰 06-09 785
1129 [한국사] 연장성 종착점 양평과 요동성 (7) 감방친구 05-29 785
1128 [한국사] 동북아 역사재단은 대체 뭐하는 걸까요? (3) 감방친구 09-14 784
1127 [한국사] 한국의 전방후원분과 임라일본부의 관계에 대한 최… (3) history2 03-09 784
1126 [기타] 현대 한국인과 일본인의 혈통에 대해 (2) tuygrea 03-10 784
1125 [한국사] 재야사학자 一道安士(김상) (1) 지수신 04-10 784
1124 [한국사] 인하대 복기대팀의 고려국경에 대한 신문기사 (아 기… (1) history2 04-15 784
1123 [한국사] 가야나 부여왕의 칭호에 대해아시는분 계신가요? (2) 대한국 05-31 784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