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1-12 22:57
[중국] 예맥과 접경하던 상곡군의 위치
 글쓴이 : 도배시러
조회 : 792  

20171112_224525.jpg


.
諸左方王將居東方,直上谷以往者,東接穢貉、朝鮮 -사기 흉노열전 (전한 초기 흉노 묵돌) 
모든 (흉노)좌방(左方)의 왕과 장수들은 동쪽에 거주하고 
상곡군(上谷郡)에서부터 (흉노는)동쪽으로 예맥(穢貉), 조선(朝鮮)과 국경을 맞대고 있었다. 

諸左王將居東方,直上谷以東接穢貉、朝鮮 - 한서 흉노전 상

> 예맥의 습성
其西北則胡、、月氏諸衣旃裘引弓之民,爲陰 - 사기 27권 천관서
중국 서북은 호(胡), 맥(貉), 월지(月氏) 등 모피 옷을 입고, 활로 수렵생활을 하는 백성들인데, 
서북은 음(陰)이다. 

********************


동쪽의 산악지대 서쪽편에 상곡이 있습니다.

예맥은 산악 지형을 이용해 생활하는 민족으로 알려져 있었습니다.


초기 맥의 위치는 지도에서 대갈석산 바로 위의 산악지대입니다.

貊國在漢水東北。地近于燕,滅之。산해경 해내북경

연나라에 가까운 황하의 동북 산악지대가 초기 활동지역으로 추정됩니다.

추가로 맥은 예맥, 소수맥, 대수맥, 양맥 등의 이름으로 불려집니다.
"예"족을 구분하기 원하신다면 소수족, 대수족, 양족도 찾아보세요.


※ 위만조선 이전의 기록입니다.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배시러 17-11-12 23:37
   
연나라 장성은 상곡 남부의 조양(규천이 흐르는 지역)에서 요동군 양평까지~
 
 
Total 18,37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989
1387 [북한] 자유당 봉준호 감독 축하 격려 어이가.. 뻔뻔하다 과… (1) 돌통 02-14 820
1386 [기타] 할릴없어 죠몽뇌절 헛소리 상대 (3) 상식4 02-22 820
1385 [기타] 이병도, 이홍직 관심병자 05-29 819
1384 [한국사] 그냥 지우겠습니다... (4) Marauder 06-02 819
1383 [한국사] [역사책 추천]우리시대의 한국 고대사 1,2 (25) mymiky 06-10 819
1382 [한국사] 『한국일보』 조태성? 조선총독부 기레기? (1) 마누시아 07-05 819
1381 [북한] 재미있는, 구소련의 독특한 스탈린에 대해서.. (2) 돌통 12-08 819
1380 [기타] 역사는 자신만 알아서 다가 아닙니다. (11) Marauder 04-20 818
1379 [한국사] 개인적으로 부흥카페에서 봤던 가장 상식없던 댓글 (2) Marauder 07-03 818
1378 [북한] 이만갑, 모란봉 문제점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유튜브 … 돌통 01-03 818
1377 [기타] 어느 동남아인 유전자 결과 (10) 예왕지인 09-23 818
1376 [한국사] 강단 친일파들의 딜레마 (6) 징기스 06-12 817
1375 [한국사] 초록불이 자칭 순교자 코스프레를 하는데 말입니다. (1) 카노 06-24 817
1374 [한국사] 고려 금석문 황제칭호 (1) 인류제국 11-11 817
1373 [한국사] 고구려 영토 추측-지두우의 위치 (3) 남북통일 03-11 817
1372 [한국사] 고려시대에는 백성들도 용과 봉황 무늬를 즐겨 사용… (2) 월하정인 03-03 816
1371 [기타] 만약에 이렇게 되면 어떻게 될까요? (3) 두부국 05-21 815
1370 [기타] 지식인이 집중적인 홍보 대상 해달 09-25 815
1369 [한국사] 유사역사학은 어떻게 대중에게 다가갔는가? (5) 고이왕 06-19 815
1368 [한국사] 모본왕 (1) 인류제국 08-31 815
1367 [세계사] 동양과 서양 문명의 시작 (6) ep220 07-19 815
1366 [한국사] 박창범교수의 동아시아 일식도이야기 (10) 북명 06-09 814
1365 [한국사] 한사군의 영역으로 서로 싸우실 필요 전혀 없습니다 (25) 프로이 06-14 813
1364 [한국사] 누구의 눈으로 역사를 보는가에따라 시야가 달라진… (2) 스리랑 01-10 813
1363 [기타] 현대의 주류 한국 고대사는 (3) 관심병자 04-29 812
1362 [한국사] (춘추전국시대) 연나라에 대해서 질문드립니다. (9) 흑요석 06-13 812
1361 [중국] 좁밥조선과 진개가 철기와 청동기와의 싸움?? (5) 프로이 06-15 812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