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5-11-06 06:01
[한국사] 신라의 삼국통일론은 독재정권의 지역패권주의와 관련 있다.
 글쓴이 : 독수리
조회 : 1,683  

신라의 삼국통일이 대대적으로 홍보되고 독재정치의 역사적 이데올로기로서
박정희의 반공정책과 함께 대구 경북을 기반으로 하는
그들의 지역역 패권주의와 관련있다.

일제는 신라의 삼국통일론을 철저히 부각 시켜서 한민족의 고대사를 송두리째
부정하고 한반도 그곳도 한강 이남의 역사에 제한 시키는 식민사관의
주목표가 바로 신라의 삼국통일이다.

신라가 삼국통일 한것이 되어야 한민족의 역사는 고조선과 별개의 초라한 역사가 되고
만주의 역사와 아무 관련없는 조그마한 소국의 역사가 된다.

역사는 기술하는 자들의 관점에서 편집 또는 조작 되는것은 어느 나라 시대를
막론하고 존재 했지만 신라의 삼국통일은 일제와 박정희의 독재정치에
그들의 이익에 부합되게 강조된것이 크다.

과연 신라가 대구 경북의 역사 일까?

물론 고구려도 부여에서 나왔지만 별개의 역사로 보는것과 마찬가지로
신라도 가야에서 나왔지만 역시 별개의 역사이다.
그러나 최소한 고구려가 부여에서 나왔음은 기록하고 있지만
신라는 그런것이 없다.
신라는 가야의 식민지 시절 파견된 가야 김씨 후손이 나중에 정권을 잡았고 
신라 경순왕까지 김해 김씨, 경주 김씨 구분은 없었다.
그리고 김수로왕의 후손인것은 경주 김씨 족보에도 나와 있다.

그 뿐인가,, 가야의 패권을 두고 싸웠던 석탈해는 서라벌의 왕이 되었는데
석탈해는 원래 가야 사람이다.

신라시대에 경주가 포함된 행정지역의 대부분은 지금의 경주 지역과 경남의
동남권 해안 지방이지 박정희의 지역 기반인 대구 지역이 아니다.
오히려 대가야의 중심지역인 고령지역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
그리고 경주의 많은부분은 박정희가 경북으로 편입하기 전에 경남의
관할하에 있던 땅이었다.

신라와 가야의 역사는 낙동강을 중심으로 구분되어졌고 신라의 역사도 가야의 역사와
밀접한 관계를 맺었기에 신라를 대구 경북의 역사로만 인식되어 그들의 정치 이데올로기로
이용된다는것은 일제의 식민사관과 무엇이 다르냐?

신라는 가야에서 나와 주 지역 기반도 낙동강 동쪽의 한반도 동남지역의 역사이지
지금의 대구 경북의 역사라니,,,

그리고 신라는 통일을 한적도 없고 해서도 안되는 것인데 통일이라는것은 원래 하나였다가
갈라져 있는것을 다시 하나로 합치는것을 말하는데
그렇게 된다면 신라의 통일은 원래 하나였던 고구려를 이민족 중국에게
팔아 넘긴것이 된다.

그러나 박정희 독재 정권은 부끄럽지도 않은 낯짝으로 신라의 삼국통일을
일제에 이어 정치적 이데올로기로 역사를 이용하고 있는 것이다.

즉 반공으로 점철된 독재정권의 역사적 정당성을 신라의 삼국통일론에서 찾는 것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세끈한펭귄 15-11-06 08:43
   
1. 발해는 어따 팔아드셨어요?
발해는 번성 200년, 멸망 후 200년동안 만주에서 끊임없이 투쟁

2. 고려는 요와의 전쟁에서 승리한 후, 발해 수도 상경용천부 동쪽을 고려의 영토로 삼았죠. 그리고 고려가 공민왕 시절 요동과 동녕부 정벌을 통해서 옛 고구려 땅을 회복했는데 여긴 만주가 아닌가보군요

3. 그 못난 신라는 귀족출신 김함보가 신라 부흥세력을 이끌고, 흑수말갈을 흡수, 거기에 발해의 고구려 유민과 말갈 유민을 흡수해서 중원으로 밀고들어가 금 제국을 세우죠. 금은 100년 넘는 동안 동아시아의 패권국가였습니다. 이건 만주를 잃은건가요?

주장하는 말은 어느정도 일리가 있지만,  그 전에 역사공부부터 제대로 하셔야할 듯 합니다.
식민사관을 비판하면서,  식민사관의 논리를 주장하는 모순으로 밖에 안보이네요
세끈한펭귄 15-11-06 09:03
   
신라를 독재정권의 이데올로기로 악용하는 것은 분명 잘못된 겁니다.
그렇더해서 지나친 비난은 오히려 저들에게 힘을 줍니다.

우리나라의 민족이 어느정도 정립된 시기가 고려시대였죠
이전에 제가 쓴 '삼국통일의 완전한 주역' 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저들이 신라를 악용한다해서 저희가 신라 자체를 비난하는 것은 잘못되었다 생각합니다.
나가라쟈 15-11-06 13:48
   
어쩐지 갈수록 고구려는 한국 손에서 떠나는듯한 느낌...그다음엔 분명히 백제일듯. 백제 역시 한국보단 외려 중국,일본에 걸쳐있는 유물이나 사적들이 많아 비집고 들어올틈이 3국중에 가장 많은 나라라 높은 확률로 작업 들어올 확률이 크다 하겠음.
     
바늘천사 15-11-06 20:08
   
그렇담 우리 고대 영토는 결국 경상도 지역만 남네요. 결국 백제와 고구려는 왜놈과 짱개들의 영역이 되려나? 스스로 영토를 갉아먹는 쥐새끼같은 놈들 때문에 우리도 도매금으로 쥐새끼같은 민족이 되는군요. 에휴~
꿈꾸는자 15-11-06 21:13
   
발제자의 의견에 동의 합니다...
김팟팟 15-11-12 21:10
   
자기부정 현실도피 ㅄ 글
난 백제도 사랑하고 고구려도 좋아
 
 
Total 4,61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38 [한국사] 서재필 서생에 대한 질문 (6) 하날두 07-05 1844
537 [한국사] (해외 반응) 한국 역사에 대해 얘기해보자 인천쌍둥이 07-05 2353
536 [한국사] (해외 반응) 한국인이 된다는 것 인천쌍둥이 07-05 1671
535 [한국사] (해외 반응) 한국은 선진적이고 멋진 이미지인가? 인천쌍둥이 07-05 1891
534 [한국사] 그 원리와 구조를 알 수 없는 세종시대의 흠경각루 (1) shrekandy 07-05 2543
533 [한국사] 밀이 우리나라에서 재배됐나요? (7) 아스카라스 07-05 2227
532 [한국사] 홍산문화와 우리민족의 연관성 아스카라스 07-05 1397
531 [한국사] 조선왕조실록의 의문점 (48) 꼬마러브 07-04 4043
530 [한국사] 1907~1910년 정미의병 당시 의병과 일본군 무기의 차이 (15) Centurion 07-04 3101
529 [한국사] 창씨 개명은 단순한 식민지 통치 정책이 아니라 플러… (10) 풍림화산투 07-02 3081
528 [한국사] 대한제국 군대해산과 박승환 (40) 꼬꼬동아리 07-02 2901
527 [한국사] 우리 나라에 고인돌이 많은 이유가 (14) 스포메니아 07-02 6269
526 [한국사] 미국의 하버드, 예일, 펜실베니아, 프린스톤, 스텐포… (17) 스리랑 07-01 4711
525 [한국사] 과거제도는 당대 최고로 선진적인 제도입니다. (5) 으라랏차 07-01 2231
524 [한국사] 조선시대 문맹률에 대해 (2) 으라랏차 07-01 2112
523 [한국사] 세계 최장의 고구려 목조다리 (2) shrekandy 07-01 4019
522 [한국사] 조선시대 문맹률!!! (9) shrekandy 07-01 4599
521 [한국사] 경국술치 이전 일본과 전쟁했다면 (56) 꼬꼬동아리 07-01 3599
520 [한국사] 단군조선 연대기?? (1) 스리랑 06-30 2953
519 [한국사] 단군조선 연대기 (8) 고구려50원 06-29 2765
518 [한국사] 일본인이 저한테 질문을 했네요 (12) 엄빠주의 06-29 3192
517 [한국사] 강단사학자들 패수는 한반도에 없었다. (2) 스리랑 06-29 1838
516 [한국사] (질문)'우리역사문화연구모임' 식빠 놀이터입… (5) 목련존자 06-29 1319
515 [한국사] 재밌는 조선시대 재조명 글 (조선까 저격?) (10) shrekandy 06-29 2212
514 [한국사] 조선시대 노비들의 ‘한글 계문서’ 첫 확인 (9) 왜나라호빗 06-29 2099
513 [한국사] 강단학계 여러분께 축하인사 드립니다!! (18) 목련존자 06-28 1453
512 [한국사] 이쯤에서 다시보는 각궁제각과 쇠뇌(크로스보우) 역… (6) 파마산 06-28 1826
 <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