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0-03-27 11:16
영장 없는 압수수색에 '불러주는 대로 써라' 강요까지...검찰의 '조국 수사법'
 글쓴이 : 삼촌왔따
조회 : 216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재판에서 검찰이 주요 증거물을 모두 상실할 위기에 처했다. 영장 없이 압수수색을 했고, 문제 될 것을 우려해 '임의제출했다'는 허위 진술서를 사실상 강제로 받아냈다는 증언이 나왔기 때문이다.

문제는 지난해 9월 동양대 강사휴게실에 있던 컴퓨터를 검찰이 압수하는 순간부터 시작됐다.  당시 검찰은 정 교수의 연구실 등을 대상으로 하는 영장을 가지고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었다. 

하지만 검찰은 대학 건물 전체를 샅샅이 뒤졌고 결국 영장에 없는 동양대 강사휴게실 컴퓨터에서 '조국'이라는 폴더를 발견했다. 그 컴퓨터는 과거 정경심 교수가 쓰던 것으로 새 컴퓨터를 지급받자 강사연구실로 옮겨 둔 것이었다.

정상적이라면 새로 압수수색을 청구하거나 정 교수에게 임의제출을 요구해야 할 상황. 하지만 검찰은 바로 옆에 있던 김모 조교에게 '임의제출 진술서'를 작성하라고 강요했다. 김 조교는 '쓰면 안될 것 같다'고 버텼지만 '써주라'는 학교 관계자의 강압 때문에 결국 '진술서'를 쓰고 말았다.


사실상 김씨와 행정지원 차장 두 사람 다 임의제출을 동의할 수 있는 위치가 아니라는 취지다. 또 변호인은 “학교 비품 스티커가 부착돼 정식으로 관리되는 컴퓨터가 아니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후 변호인은 "검찰로부터 압수된 컴퓨터 2대에 든 정보저장매체 이미징 파일이나 전자정보매체가 아닌 컴퓨터 자체를 임의제출 형태로 압수한 이유에 대해서 들은 적이 없냐"고 묻자 "중간에 얘가 뻑이 나가 확인해줄 수가 없으니 가져가야 한다고만 들었다"고 설명했다.

정 교수 측 김칠준 변호사는 재판이 끝난 뒤 취재진과 만나 “조국 폴더가 나왔으면 (검찰은) 이 컴퓨터가 정 교수와 관련된 컴퓨터라는 것을 알았을 것”이라며 “그 순간부터라도 형사소송법의 가장 일반적인 절차인 압수수색을 정식으로 밟든지, 정 교수에게 정식으로 동의를 얻어서 (임의제출을) 진행했어야 한다”고 했다.

법조계에서도 절차상 문제를 두고 다툴 여지가 있다고 보는 것이 중론이다. 특히 임의제출 형태로 받았다 할지라도 이는 사실상 영장주의를 교묘히 빠져나가는 하나의 방법으로 악용될 수 있다는 것.

승재현 형사정책연구원 박사는 "적어도 임의제출물이라는 형태를 빌려서 압수물을 잠탈하는 수사의 관행은 지양되어야 할 부분이다"라고 강조했다.



양아치네? 하는짓거리보니...조폭도못되는 그냥 동네양아치..수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핏파이어 20-03-27 11:17
   
헐~
째이스 20-03-27 11:18
   
지금 시대에 저런 일을 저지르고도 뻔뻔한 윤짜장과 떡검들.ㄷㄷㄷㄷㄷㄷㄷㄷㄷ

나중에 다 엄벌하길....
fox4608 20-03-27 11:20
   
불법증거수집이 인정되믄
검찰은 재판진행 근거가 사라질 위기..
갓라이크 20-03-27 11:20
   
황악사 20-03-27 13:55
   
조작 검사 옷 벗어야 될듯.
 
 
Total 187,40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협조요청 공문에 의한 공지 (5) 가생이 02-17 25388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29319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562916
187399 인천촌구석이 뭐야,,, 아이고 통닭당 인천은 끝났… (1) 진구와삼숙 19:46 34
187398 [개ㅅㅋ들]그들의 유구한 전통 (3) 대팔이 19:32 56
187397 정말 토착왜구와 n번방과 연관이 있나봐여????? (3) 굳민베자 19:18 126
187396 '학자적 양심에 따라...'....최성해..... (6) 강탱구리 19:17 126
187395 [여론조사]광주 서구을-양향자 62.9%, 천정배 18.5% 초록바다 19:12 126
187394 [여론조사]평택을-통합당 유의동 45.5% vs 민주당 김현정 38… (5) 초록바다 19:08 144
187393 [여론조사]평택갑-통합당 공재광 40.7% vs 민주당 홍기원 37… (2) 초록바다 19:06 123
187392 [여론조사]김포갑-민주당 김주영 35.4%, 통합당 박진호 26.8 (4) 초록바다 19:02 112
187391 [여론조사]김포을-민주당 박상혁 43.2%, 통합당 홍철호 31.6 (1) 초록바다 18:59 105
187390 음.....선거가 얼마 안남았구나......... (12) 강탱구리 18:47 122
187389 영국 총리의 반중국 발언의 파장은 어디까지 미칠까? (2) Anarchist 18:39 232
187388 권노갑·정대철 등 정치원로, 민주당 지지선언..이낙연 … 너를나를 18:36 142
187387 김종인 "1950년대부터 맞췄다, 통합당 이긴다" (5) 너를나를 18:32 181
187386 [여론조사]홍천횡성영월평창-민주당 원경환 32.6%, 미통당… (3) 초록바다 18:18 216
187385 [여론조사]춘천을-민주당 정만호 41.9%, 미통당 한기호 39.3… 초록바다 18:16 148
187384 [여론조사]원주갑-민주당 이광재 48.1%, 미통당 박정하 27,6 초록바다 18:14 122
187383 [여론조사]강릉-민주당 김경수 30.7%, 권성동 26.1% 접전 초록바다 18:12 142
187382 [여론조사]춘천 갑-민주당 허영 48.3%, 김진태 35.7% (1) 초록바다 18:10 154
187381 [여론조사]안산단원을-김남국 49%·박순자 35.8% (2) 초록바다 17:59 200
187380 [여론조사]서울 동대문구을-장경태·이혜훈 경합 초록바다 17:56 200
187379 "인천 촌구석".. 정승연 통합당 연수갑 후보 발언 논란 (1) 너를나를 17:47 187
187378 "비례로 총선 승부 갈린다" 민주, 더불어더불어 마케팅 … 초록바다 17:39 165
187377 [여론조사]고양갑-심상정·문명순 박빙 (2) 초록바다 17:37 250
187376 재난지원금에 대한 생각 (2) 민주시민 17:19 81
187375 부산 남구을, 박재호 vs 이언주 (3) 보미왔니 17:09 36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