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20-02-16 12:19
애국보수 문재인정부
 글쓴이 : 피에조
조회 : 342  

d0ff657299b49d198c50d3bb49b0dc5d.jpg


문재인정부 보훈 성과

 

 

-軍사망사고진상규명위, 13명의 억울한 죽음 진실 풀었다

 

-'단순 xx'이라더니..수십 년 만에 억울함 풀린 김일병

 

-JSA 벙커에서 총상…故 김훈 중위, 19년 만에 순직 인정

 

-故 안병하 치안감 “정의로운 경찰의 표상”40여년만에 명예회복

 

-아덴만 영웅 예우, 6년 지각한 ‘국가의 역할’..석해균 선장 미납 치료비 6년 만에 정부가 지급

 

-다리잃은 김상병 보상금 800만원..이젠 최대 1억 받는다

국가유공자 된 김 상병, 학자금·취업지원까지 받는다

 

-보훈처, 선임병 구타로 사망 윤 일병 국가유공자 등록

 

-제2연평해전 전사자 유가족 1억여원 추가 보상금 받았다

 

-'교전 중 부상' 군인 장애보상금 현재 1700만원에서 최대 1억2천만원까지 인상

 

-간부와 병사의 '전상'과 '특수직무 공상'에 대한 장애보상금 신설

 

-근무 기간에 상관없이 순직한 하사 이상 군인의 유족에 대한 유족연금 지급률을 43%로 일원화

 

-유족 1명당 지급률을 5%씩 최대 20%까지 가산하는 유족 가산제도 신설

 

-국방부, 軍사망사고 유족에 국선변호사 지원

 

-경찰 출동도 '위험직무'.. 공무원 안심하고 일할 기반 다졌다

 

-2022년엔 병장 월급 67만6천원…文정부 기간 46만원 인상

 

-軍복무 기간 모두 국민연금 가입기간 인정

 

-최전방 부대 병사에게 보급됐던 패딩형 동계점퍼는 입대병사 전체로 확대 보급

 

-예비군 보상비 4만2000원으로 33.3% 인상

 

-보훈예산 역대 최대 5조원 시대

 

-생활이 어려운 독립유공자 후손에게 생활지원금 첫 지급('18.1월~)

('18.1월~) 3,007명 -> ('19.10월~) 1만 8,716명으로 총 1,362억원 지원

 

-참전명예수당 인상 ('17년 월 22만원 -> '18년 월 30만원)

 

-독립유공자 포상 대폭 확대 (역대 최대규모)

('17년 194명 -> '18년 355명 -> '19년 647명)

 

-호국의 영웅 귀환 행사 국가보훈처장 최초 주관

 

-국외 안장 독립유공자, 유엔참전용사 등 유해 봉환

 

-국가유공자 사망 시 대통령 명의 근조기 26,934명 전달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146,126명 부착)

 

-참전유공자 진료비 감면 확대 ('18~'19.6월) 90% 감면,

17만 2,341명 913억원 수혜

 

-국립묘지 확충

괴산호국원 개원(2만 447기), 임실호국원 확충(1만 2,240기), 신암선열공원 국립묘지 승격('18. 5월)

제주국립묘지 착공(1만기), 연천현충원 착공예정(5만기)

 

-'2.28민주운동', '3.8민주의거', '학생독립운동기념식'을 정부기념식으로 격상

 

-충칭 한국광복군 총사령부 복원 ('19년 3월)

 

-인천보훈병원 개원 ('18.11월)

 

-심리재활 서비스 신설

 

-중앙보훈병원 치과병원 증축 추진 (~'22년)

 

-강원·전북권 요양원 건립 추진 (~'21년)

 

 

 

문재인정부 국방 정책

 

-미사일 탄두중량 제한 해제.. 독자적인 응징능력 확대

대한민국이 미국으로부터 나이키-허큘리스 미사일을 수입한 이후 

반세기만에 사실상 무제한의 독자적인 탄도미사일 전력을 갖춤

 

-미국과 '고체연료사용 발사체 제한' 막판 조율 중

 

-방위력개선비의 평균증가율 11% 역대최대.. 참여정부 2위

2006년 방위사업청 개청 이래 가장 높은 수준인 33.3%로 증가

지난 이명박-박근혜 정부 9년간의 평균증가율 5.3%의 약 2배

 

-2022년엔 병장 월급 67만6천원…文정부 기간 46만원 인상

예비군 보상비 4만2000원으로 33.3% 인상

 

-핵추진잠수함 추진.. 해군 원자력 추진 잠수함 TF 운용중

차기대형수송함 건조계획.. 해군 중형항모 연구용역

대형장거리 수송기 추가확보 계획

해병대 항공단 21년 창설.. 3개 항공대대로 증편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세상의선비 20-02-16 12:52
   
여기저기 본인들 배채우느라 바빴던 쥐새끼와 닭년을 옹호하던 무뇌충들이 싸질러놓은 똥을 치우느라
문재인 대통령이 너무 고생하고 있다.
이전에 받지 못했던 혜택은 문재인정부에서 해주고 있는데 감사할 줄 모르고 살아가는 것들이 있다면
사람이 아닌게지.
감히 애국을 말하고 보수를 함부로 말하지마라.
국가와 민족 국민을 위해서 애국이 무엇이고 보수가 무엇인지 온 몸으로 보여주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을
보고 느끼기를 바란다.
애초부터 대한민국에는 보수우파라는 것은 없었다. 그들은 우파라는 가면을 쓴 토착왜구들이었을뿐~!
이제 4월 총선을 기점으로 전통보수의 가치를 확산하고 이 땅에서 토착왜구들이 설치고 다니지 못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
임정 20-02-16 16:08
   
본문보다 토왜들이 뭐라고 댓글 달지 궁금해서 왔건만..........과연
토왜는 이런 글에 댓글을 달 수 없구만..........
 
 
Total 218,60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3) 가생이 08-20 94971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79433
218383 내가 닮았다고 자주 듣는 유명인이 (22) 문솔이니 05-26 276
218382 국적법 개정 (3) 미친둘리 05-26 281
218381 문재인은 코로나 기부 왜 안합니까? (12) 문솔이니 05-26 311
218380 12만 조선족 국적 취득........ (13) 강탱구리 05-26 669
218379 개정 국적법 청와대 국민청원 20만 돌파 (3) 가을연가 05-26 302
218378 (뉴스영상) 검사 범죄 안 넘기는 검찰…‘사건 이첩 유보… (4) 나물반찬 05-26 257
218377 국적법 개정 다시 설명...... (2) 강탱구리 05-26 201
218376 극우 데일리안 여론조사 (1) 검군 05-26 445
218375 대구나, 부산은 절대 안변하져?? 곧 죽어도 거기져??? (9) 기타맨 05-26 316
218374 희한하죠 (4) 느끼는대로 05-26 178
218373 (뉴스펌) 바이든 "내가 이래서 문대통령 좋아해" 백신합… (5) 나물반찬 05-26 563
218372 국적법 개정........ (9) 강탱구리 05-26 243
218371 은수미 저년은 그래도.. (23) 아쿠야 05-26 368
218370 이제 백신 스와프로만 물고 늘어지네 ㅋㅋㅋ (2) 강탱구리 05-26 273
218369 국적법 개정 공청회 얘기가 없네요? (3) 미친둘리 05-26 152
218368 박근혜 전승절 짤 올리는 깨문이들이 외면하는 팩트 (26) OO효수 05-26 382
218367 초딩 5학년들이 만든 양성 평등법....... (3) 강탱구리 05-26 198
218366 이게 공정한 나라지.. (2) 아쿠야 05-26 225
218365 문대통령 고맙다..정권교체되도 이보다 잘할순없다 (5) 강탱구리 05-26 373
218364 가세연/ 준스기 학창 시절 비리 제보 방송....... (6) 강탱구리 05-26 313
218363 이준석은 영어 아는척 했다가 쳐맞은 애 아님? (6) 애기강뭉 05-26 346
218362 "국민의힘, 전당대회서 청년·호남 철저히 배제"..터져나… (2) 강탱구리 05-26 297
218361 서울시, 중국 최대 IT기업 텐센트와 관광 협약 포스원11 05-26 168
218360 오세훈, 中대사 만나 "양국 수도 긴밀하게 교류" 포스원11 05-26 168
218359 한미정상회담 선언문에 나온 얘기를 갔다가 애기강뭉 05-26 15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