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특정 회원에 대한 반말,욕설 글(운영원칙 2,3항) 3회 위반시 접근 차단 조치 됩니다.(원인제공과 관계없이 조치)
하오니, 절대 유념해 주시기 바랍니다.

선거법 위반 및 정치관계법 위반행위 신고는 아래 중앙선거관리 위원회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 위원회 http://www.nec.go.kr
HOME > 커뮤니티 > 정치 게시판
 
작성일 : 19-11-15 19:21
美고위 인사들 갈수록 노골적 압박
 글쓴이 : 초록바다
조회 : 651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0&oid=003&aid=0009560138



박대로 이혜원 기자 = 미국 국방부의 최고위급 인사들이 15일 정경두 국방장관 등 우리 측 국방 담당자들을 노골적으로 압박하면서 일각에서는 정도가 지나치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특히 마크 에스퍼(Mark Esper) 장관, 마크 밀리(Mark A. Milley) 미 합참의장, 마크 내퍼(Marc Knapper) 미 국무부 부차관보(한국·일본 담당) 등 3명의 '마크'가 한자리에 모여 미국과 일본의 입장만을 강조하면서 요구 사항을 제시했다.
에스퍼 장관은 이날 오후 국방부에서 우리 측 정경두 국방장관 등과 51차 한미안보협의회의(SCM, Security Consultative Meeting)를 가진 뒤 양국 국방장관 공동 기자회견에서 "한미동맹은 매우 강한 동맹이며 대한민국은 부유한 국가이기 때문에 조금 더 부담을 할 수 있는 여유도 있고 조금 더 부담을 해야만 한다"고 방위비 분담금을 더 내라고 우리 측을 압박했다.
에스퍼 장관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과 관련해서도 "지소미아의 만기나 한일 관계의 계속된 갈등, 경색으로부터 득을 보는 곳은 중국과 북한"이라며 "이런 공통의 위협이나 도전 과제에 같이 대응할 수 있도록 다시 저희의 관계를 정상궤도로 올리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한다"고 우리 정부의 지소미아 종료 입장을 대놓고 무시했다.
에스퍼 장관의 이 같은 발언은 어느정도 예고되긴 했지만 표현 수위가 예상보다 직설적이었다는 평가다. 그는 방한길 비행기 안에서 미국 측 기자들에게 "(한국 측) 장관들에게 이 이슈를 넘어가서 어떻게 북한의 나쁜 행동을 단념시키고 장기적으로 중국에 대처할지에 초점을 맞추자고 촉구할 것"이라며 우리 측을 압박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친 바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칼까마귀 19-11-15 19:23
   
여당 야당은 미국에 대해서 도를 넘었다고
성명을 발표 했지만 매국당과 박쥐당은 침묵
ItZiMoTal 19-11-15 19:24
   
한민족을 중국의 개로 만들 생각이 없다면
현정권처럼 동맹국 미국에 전쟁부담을 증가시키는 외교를 해서는 안되는 겁니다.

지금 우리의 생존을 위협하고 있는 것은 북한만이 아니라,
중국과 러시아가 함께하고 있다는 사실을 무시해서는 안되는데,
현정권과 좌파들은 모르는 척하며 국민들이 현실을 인식하지 못하게 장난질치고 있죠.
특히 일본에 대한 악감정을 이용해 '미국VS중국, 북한, 러시아'구도를 만들어
동북아정세를 중국, 북한, 러시아에 유리하고 미국은 수많은 부담을 짊어지게 만들며
전쟁위기를 고조시키고 있는게 현정권입니다.

지금처럼 중국, 북한, 러시아가 우리의 생존을 위협하는 상황에서는
감정은 최대한 자제하고 만일에 있을 전쟁을 대비해 일본을 지원세력으로 만들어야
중국, 북한, 러시아에 의한 전쟁가능성을 최소화 할 수 있는데,
현정권과 좌파들은 반대로 가고 있죠.

이런 현정권에 대해 경고하는 것은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하면 자동개입해야 하는 미국으로서는
최소한의 권리입니다.
왜? 현정권이 전쟁위기를 고조시키고 있으니까.

현정권의 이런 매국적 외교때문에 중국과 러시아가 맘대로
우리 영공을 휘젖고 다닐 수 있는 것이고...
     
쿤신햄돌 19-11-15 19:38
   
우리 안보 못 믿겠다고 나가리친 나라가 느그뽕인데욘?
느그 왜좀 새.끼들은 현실파악이 그렇게 안 되나
          
ItZiMoTal 19-11-15 19:38
   
짖지 말고 반박을 하세요.
               
쿤신햄돌 19-11-15 19:40
   
그니까 느그뽕이 먼저 나가리 쳤다고 빙.시야 ㅋㅋ
우리 안보를 못 믿겠다는데 무슨 지원세력으로 만들어 병,시나 상대방이 싫다는데 ㅋㅋㅋㅋ
                    
ItZiMoTal 19-11-15 19:44
   
개사료를 줄 수도 없고...ㅋ
                         
플레임레드 19-11-15 20:32
   
ㅋㅋㅋㅋ
개사료니 뭐니
헛소리말고
당신이 좋아하는 위 댓글에 대한 반박을 하시오....
               
사바나 19-11-15 20:16
   
왜구새퀴 마이 발전했네 ㅋㅋㅋ
     
할게없음 19-11-15 19:51
   
아 미국 동맹도 아니고 미군도 없는 동남아는 벌써 중국에 먹혔겠죠?
          
ItZiMoTal 19-11-15 20:57
   
남중국해를 먹고 있잖습니까?

중국에게 한반도만큼 전략적 가치를 품고 있는 곳은 없습니다.
한반도를 먹으면 황해는 중국의 내해가 되고
동해까지 확보하며 북극노선과 도련선을 실현할 확실한 전진기지를 얻게 되는 겁니다.
그와 동시에 도련선을 도울 러시아와 일본과 함께 할 파티의 제물로 한반도를 공유할 수 있죠.

티벳과 위그루에서 벌어지는 일보다 더한 일이
한반도에서 벌어지는 것은 시간문제가 됩니다.
현정권과 좌파가 바라는대로 중국의 발가락에 매달리면...
     
마칸더브이 19-11-15 20:14
   
댓글도 아깝다 ㅋㅋ
째이스 19-11-15 19:25
   
일본한테 뒷돈 받아쳐묵고 저러는거겠지..ㄷㄷㄷㄷㄷㄷㄷㄷㄷ
카밀 19-11-15 19:30
   
옥수수 값인가..
2019사역자 19-11-15 19:55
   
일본에게 얼마나 로비를 받았을까요 ㅋ
 
 
Total 200,38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25623
공지 재난재해 조롱성 게시자 강력조치 가생이 04-05 62107
공지 정게 운영원칙 Ver.2018.03.27 (1) 객님 12-03 619740
200280 국민의힘 공부모임 '금시쪼문' (13) 아발란세 11-24 488
200279 윤석열 장모 불구속 기소........ (8) 강탱구리 11-24 734
200278 강용석 도도맘 결말 (1) 삼촌왔따 11-24 1325
200277 조국 전 장관과 북한 '내통' 주장, 탈북단체 대표 … (7) 강탱구리 11-24 780
200276 "호텔전세가 좋으면 고위공직자가 꼭 살아라" 청와대 청… (3) 강탱구리 11-24 458
200275 野 "집값 올려놓고 종부세 폭탄…서울시민 최대피해" (21) 실제상황 11-24 415
200274 [단독] 4.15총선 연령별 득표율 공개 ㅎㄷㄷㄷ (3) 월하정인 11-24 702
200273 국민의짐 토왜들은 일상생활도 불가능하면서 왠 전세드… (1) 냐웅이앞발 11-24 154
200272 대갈빡 처돈 토왜들이 논리드립 칠때 욱겨 디지겠음 ㅋ… 냐웅이앞발 11-24 106
200271 與 4년 째 이어지는 부동안 망언에...국민들 "제발 그만" … (15) 실제상황 11-24 274
200270 국민의힘, '종부세 폭탄' 개선 강구…"1가구 1주택… (3) 실제상황 11-24 254
200269 토착왜구들의 마지막 발악(펌글) (3) 우주신비 11-24 415
200268 연평도 포격도발 10주기 (7) 반박불가 11-24 181
200267 어제자 개소리 (7) 별명11 11-24 641
200266 얌마 월성원전은 (17) 나루터기 11-24 457
200265 검사들이 과거에 강압수사 했다고 하시는데 지금도 합니… (9) 상식이통 11-23 627
200264 야 '공수처법 개정' 총력저지… 국회 보이콧 검토 (15) 고구려거련 11-23 956
200263 금태섭 애비가 검사출신 변호사 였나요?? (1) 독거노총각 11-23 521
200262 이해찬에게 'X' 받으며 정부 비판한 강창일, 새 주… (1) ssak 11-23 679
200261 윤석열은 옵티머스 '공범' 이규철 변호사와 집무… (9) 강탱구리 11-23 808
200260 서울시장 여론조사 공표 금지 판정...... (1) 강탱구리 11-23 583
200259 금태섭 아버지 자세한 내막 / 김두일 페북 (9) 강탱구리 11-23 746
200258 윤 ㅅ ㅇ 의 갓본푸드....... (1) 강탱구리 11-23 866
200257 주일대사에 '일본통' 강창일 전 민주당 의원 ssak 11-23 292
200256 코스피 사상 최고치 돌파에 정부 욕할 얘들 대기중........ (26) 강탱구리 11-23 63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