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미스터리 게시판
 
작성일 : 18-05-13 21:03
[과학이론] 사후세계는 없다.avi
 글쓴이 : 화산1
조회 : 6,856  

'신과 함께'를 알아보다가 찾은 영상인데

좋은 것 같아서 퍼옴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1lastcry 18-05-14 00:11
 
애초에 우주의 빅뱅 이후에 무기물이 유기물로 변화하는 과정에서 하나의 먼지 같은 영역을 차지하는 게 인간이지요. 그냥 무기물과 유기물의 순환 과정 중에서 생긴 한 순간의 점이 '나'이고, 죽으면 끝이지요. 과거에 이순신이 죽어서 그 원소 중 하나가 흘러서 나한테 왔을 수도 있을 가능성이 1경분의 1도 안되지요. 그런데 무슨 전생이에요. 우리 몸의 세포도 죽고 계속 세로 생겨나는데, 이 때 사용되는 원소들이 외부로부터 끝임없이 보충되는 건데. 영혼이요?  정신이라고 할게요. 그거 그냥 세포의 상호작용으로 생겨나는 고등 지적 능력의 하니일 뿐이고. 그냥 뇌세포의 상호 작용에 의한 판단 과정일 뿐이죠. 지금 영혼을 믿는 다는 건, 에너지 보존법칙이나 질량보존의 법칙을 깡그리 무시하고, 그냥 원시 오스트랄로피테쿠스처럼 행동하는 것과 마찬가지죠.
     
원클 18-05-22 14:50
 
흔한 과학적오만이시네..세계 석학들조차도 사후세계에대해 그존재유무는 반반의의견임..외계고등지능생명체 존재의 유무를 묻는것과 비슷합니다..님이알고있는 과학적 상식이 세상 진실의 전부를 다알고있는거라 생각하세요? 현역학자들조차 아직 과학능력이 인간 정신과 영혼 등에확답할수있는 수준이아니라서 계속연구중인데..겨우 세포이론 하나로 사후섹계가 없다 결론 하시네..그리고 님이 아는 그이론도 완벽한게아님..무슨 그정도로 남을 오스트랄피테쿠스 취급을 ㅋㅋ
민민 18-05-14 00:58
 
인간의 정신작용은 단순한 법칙이 무한에 가깝게 시행착오를 하면서 우연히 복잡성을 얻게된 결과물에 불과함

영혼이나 정신이나 자의식이나 따지고보면 착각에 불과할 수도 있다는 거죠.
영원히같이 18-05-14 12:39
 
과학하고 종교는 절대 친해질수 없는건가
사직동1 18-05-14 13:21
 
초등학교 5학년땐가...꿈에서 저승사자에게 끌려갔던 나를 구해줬던 증조할머니께서 그 꿈을꾼 당일 돌아가신것을 보고 사후세계 믿게 됨. 과학적으로 설명하기 참 어려운얘기
     
1lastcry 18-05-14 14:48
 
존재라는 거 자체가 공간을 필요로 하고, 공간은 물리적인 것이고, 그공간을 차지하는 빛과 소리마저도 물리적인 현상. 사후세계? 원시인도 아니고 그런 걸 믿나요?
     
갑룡이 18-05-15 11:08
 
꿈도 사실은 뇌가 이미지와 자극들을 정리하는 과정중에 나오는겁니다. 저승사자도 문제가 있는게 정확히는 한국 캐릭터도 아닌데다 각종 드라마나 영화에서 만들어낸 이미지인데 그 이미지를 보셨다면 더더욱 사후세계랑 거리가 멀죠 일단 저승사자의 복장부터가 문제입니다 특정 시대의 옷을 입고 있다니 그 이전 시대 사람들은....?
     
문재인 18-05-20 17:49
 
저승사자는 사람이 만들어낸 개념이고 머릿속에 남아있는 이미지도 이야기 속의 한 인물일 뿐이죠.
외계인3 18-05-14 15:19
 
사후세계가 없는데....

7살짜리가
전생의 모든것을 기억하고,

전생에서 살았던
나라의 언어를 완벽하게
구사하고,

전생에서
자신이 서른살때
자신을 죽인 사람을 정확히
지목하고,

결국
경찰이 자백을 받아내는게
가능했을까요??

사후세계가 있다는
것은 분명합니다.

너무나 증거가 많아요.

과학으로 증명되지
않는다..??? 허접한 인간의
과학따위로 증명되지
않는 세계가 너무나 많다는
것을 아셔야죠.
     
갑룡이 18-05-15 11:15
 
전생은 사후세계가 아니라 윤회입니다 사후세계는 새로 태어나는걸로 이어지는게 아니라 죽은 사람들의 세계가 따로 있다는 얘기에요
     
토미에 18-05-18 00:17
 
세상에서 젤 불쌍한 부류.
인지능력과 약간의 통찰력도 없이 살아가는 정말 말 그 대로 멍청한 인종 카테고리 중에 하나.
     
민민 18-05-24 05:36
 
증거라.. 문제는 말씀하신 증거라는게 대부분은 픽션이거나 소문이 돌고돌아 부풀려진것들이고, 나머지는 확인이 안되는 사실들이라는 거죠.

언급하신 전생체험 혹은 전생의 기억을 가진 사람의 실제 사례라는 것들 중에 사실입증이 가능한게 있나요?

전생의 기억을 가진 천재적인 꼬마가 진짜로 있다면 현실 사회에서도 적지 않은 영향을 끼쳤을텐데 막상 사례를 뒤져보면, 어렸을 적엔 전생의 기억을 가진 천재였는데 나중엔 평범해졌더라 라는 건 있어도 전생의 기억을 가진 사람이 성인이 되서 무언가를 했다는 기록은 왜 찾기 힘들까요?

물론 입증이 불가능하다해서 모두 사실이 아니다 할 수는 없지만, 그렇다고 그게 있다는 반증이 되진 않습니다. 전생이던 사후세계던 마찬가지죠.

결론은 둘다 입증된 사례가 없어요, 카더라는 있지만 사실관계를 확인할 수없거나 힘든경우가 대부분이구요. 마치 종교에서 "기적"과 같은 뉘앙스죠.. 체험했다는 사람은 있는데 증거는 없어요 증인들만 있을뿐.
정묘 18-05-15 03:34
 
사후세계가 있죠.

근데 우리가 알고 있는 그런 세계가 아니라, 지금 한순간 한순간의 모든 생각들이 사후세계죠.

생명체는 죽으면 결국 시간의 개념이 없기 때문에 사후세계는 태어나서 내가 죽을 떄까지의 모든나의 관념과

생각, 사소한 모든 정신적활동들이 결국 사후세계가 될겁니다.

내우주에서 에너지보존법칙에 따른 불멸의 사후세계이며, 존재의 개념이 없는 세상입니다.

결론 사후세계 = 뇌파(전자기파)
그레고리팍 18-05-15 05:23
 
사후세계 전생 윤회 천당 지옥 ~~~종교가 밥벌어먹고 사는 이유~~~
설사약 18-05-15 09:14
 
사후세계는 영생을 누리고 싶은 인간의 망상 일수도있겠지만, 세상의 존재는 신이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을
주기엔 충분. 물론 그신이 인간을발톱의 때만큼이라도 생각할지는 미지수.
갑룡이 18-05-15 11:16
 
사후세계가 있든 말든 확실한 것은 증명할 사람이 아무도 없죠 다 죽었으니까 죽어야 보는게 사후세계 아닌가요? 죽었다 살아난 사람도 결국은 죽은게 아니죠 죽어야 그 후를 볼 수 있는건데 그것부터 증명하려면 결국 죽어야 합니다
club4775 18-05-16 00:23
 
정작 본인도 뜬구름  같은 얘기만 하고 있네요.
푸른마나 18-05-16 19:40
 
사후세계든 뭐든 죽으면 어딘가로 떠난다는건 맞는말일듯...... 사람이 죽으면 미세하게 체중이 줄어든다고 하니 그 줄어든 무게가 영혼의 무게라고 하죠..
카놀라유우 18-05-17 04:26
 
있다고 믿고 싶지만 없을 듯
전쟁망치 18-05-17 17:36
 
사후 없어요
니에루 18-05-17 20:14
 
사후가 있던 없던 사후세계에 대한 갈망과 염원이 없었다면 인류는 과학이고 뭐고 제대로된 사회조차 이룰 수 없었을 겁니다.
NightEast 18-05-17 20:14
 
사후세계든 영혼의 영역이든 간에 현재 차원과 물질 과학의 개념으로 설명 못하는 무언가 초월적 영역이 있다는 것은 충분히 고려해 볼만하다고 봄. 아예 단정짓고 배제해버릴 것은 아니라 봅니다
허나 분명한건 지금 우리 종교나 주술 신앙적인 그런것은 절대 아닐거라 봅니다
Misue 18-05-17 20:23
 
내가 나라고 느끼는 순간이 윤회의 순간이라고 생각함.

죽어서 의식이 없어지고. 그 긴.. 엄청난 시간과 차원을 넘어서 눈을 떠보니.
전혀 다른 기억의 나.

물론 인지는 못하겠지만. 사실 알고보면
니가 나고 내가 너다.

이말이 틀린말은 아니라고 생각함.. 이말을 이해하는 사람이 있으려나.
축구중계짱 18-05-17 23:05
 
ㅇㅇ 없음.
죽으면 그대로 끝
다른 말은 그냥 다 인간이 지어낸 헛소리
magnifique 18-05-18 17:36
 
개인적으로 믿진 않지만 죽어봐야 알지

우주의 신비를 조금도 풀지 못했는데 우리가 어찌 다 알까
홍만두 18-05-19 22:24
 
지금 이 현실은 매트릭스 세계 속의 전기적 작용일 뿐
우주는 존재하지 않는다
그렇게 느낄뿐이지
필름이 끊어졌을때 생각해보면
기억하지 못하는 내가 어떤 행동을 했고 어떤 생각을 가졌는지
지나고 보면 전혀 기억이 안나는데
같이 술먹은 사람 얘기론 전혀 티가 나지 않았다고 함
정치 경제 모두 얘기를 하고 토론도 했다는데 나는 기억이 안남
그때가 매트릭스 세계에 잠시 코드가 빠지는 순간임
오질난다 18-05-25 01:47
 
스티븐 호킹 - 죽은 뇌는 고장난 컴퓨터일 뿐이다. 고장난 컴퓨터에게는 지옥도 천국도 없다.
엑스일 18-05-25 13:25
 
사후세계는 없습니다.
이유는 현실성이 없습니다.
사후세계는 곧 현실과 연결되어있는것인데
사후세계의 혼과 현실의 혼이 연결되면 그게 현실이지 어떻게 사후세계가 될 수 있을까요
사후세계가 만일 있다면 지금까지 죽은 사람의 숫자만 수천억명이 될것이고 사람만 있는게 아닌 동식물등 지구촌 전체를 덮어버릴 양인데 그건 어불성설입니다.
줄리엣 18-05-25 14:49
 
있을수도 없을수도 있겠죠.있다면 증명하면 됩니다.종교적인것 보단 과학적으로요. 종교에선 사후나 영혼이나 없다고 그러면 사람을 죽이거나 배척을 하지만 과학에선 있어도 그만 없어도 그만 입니다.
G마크조심 18-05-31 15:24
 
범죄 저지르고 산 놈들은 없다고 우길 것이고, 착하게 산 사람들은 내색은 않겠지만 있다고 믿겠지 뭐.
이것도 저것도 아닌 놈들 의견은  알게 뭐냐. 이것도 저것도 아닌 놈들인데.
fox4608 18-06-04 12:54
 
죽은자만이 알겠지..
 
 
Total 7,87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미스터리 게시판 개설 및 운영원칙 (22) 가생이 12-26 132352
7877 [전설] 조선의 슈퍼맨, 아기장수 송구리 08-19 800
7876 [전설] 산삼의 여신 송구리 08-19 525
7875 [전설] 용왕들의 싸움 송구리 08-19 374
7874 [전설] 바늘을 던져 왜군을 죽인 조선의 병사 (6) 송구리 08-17 2272
7873 [전설] 전염병의 신으로 환생한 친구와 만난 사람 송구리 08-16 949
7872 [전설] 병자호란을 알린 예언 송구리 08-16 868
7871 [전설] 임진왜란을 알린 예언들 송구리 08-16 773
7870 [괴담/공포] [읽어주는 괴담] 가위 눌린 날 리쉬해주라 08-16 322
7869 [괴담/공포] [읽어주는 괴담] 전화벨 소리 리쉬해주라 08-15 362
7868 [괴담/공포] 군대에서 후임에게 들은 이야기 리쉬해주라 08-14 1193
7867 [전설] 모든 소원을 들어주는 김생원 (2) 송구리 08-14 732
7866 [괴물/희귀] 중국의 늑대인간 송구리 08-14 1246
7865 [전설] 동해의 섬에 있다는 신선의 세계 송구리 08-14 930
7864 [전설] 친구의 수명을 늘려준 정북창 (1) 송구리 08-13 1036
7863 [괴담/공포] 저승의 길잡이, 삽살개 송구리 08-13 804
7862 [괴물/희귀] 거인들이 사는 섬나라, 대인국(大人國) (3) 송구리 08-13 950
7861 [괴담/공포] 2006년에 인터넷에서 큰 화제가 되었던 PC방 귀신사진의… 이기리스 08-12 1196
7860 [괴담/공포] 일본에서 촬영된 열차 앞으로 뛰어내리는 여자귀신의 … 이기리스 08-12 1261
7859 [괴물/희귀] 신라 동쪽의 식인종 왕국 (2) 송구리 08-12 1639
7858 [전설] 한국의 아쿠아맨, 설운(雪雲) 장군 (2) 송구리 08-12 952
7857 [전설] 마시면 힘이 강해지는 샘물 송구리 08-12 654
7856 [전설] 모든 소원을 이루어주는 신비한 그림 (1) 송구리 08-11 1205
7855 [전설] 여자들만 사는 동해의 섬나라 송구리 08-11 1326
7854 [초현실] 다른 차원에 다녀온 조선의 선비들 송구리 08-11 1164
7853 [외계] 달 없는 밤 별똥별 쏟아진다...페르세우스 유성우 ~ (2) 별찌 08-11 666
7852 [전설] 투명 인간으로 만들어주는 구슬 송구리 08-10 1006
7851 [외계] 불타는 외계인을 만난 사람들 (1) 송구리 08-10 111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