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10-24 15:15
[기타경제] 중국 공산당과 자본주의는 찰덕궁합
 글쓴이 : 냉각수
조회 : 1,553  

유투브에가면 자칭 경제전문가라는 유투버들이 그간 몇년간 계속해서

중국은 필히 몰락한다!

중국의 소수민족은 독립함으로서 중국경제는 몰락의 길로 가며

시진핑은 축출된다


중국의 공산당체제와 자본주의는 오래갈수없다 예언아닌 예언을 하며 경제통계와

중국 빈부격차를 이야기하며 중국내 문화적 수준을 근거로 주장을 펼첬습니다

이것은 마치 거진 돼풀이되어온 10년동안 줄곧 '일본은 몰락한다! 일본은 지진으로 바다에

가라 앉는다" 예언과 비슷한것이었습니다


우리가 바라는 이상의 꿈을 우리주관적으로 통계를 선별적으로 끄집어내어 우리뜻대로

예언한 것입니다

남 잘못되라..물 떠놓고 기도하는 사람치고 잘 되는 사람없다고"한국은 그런 행동을 서스럼없이

해왔던겁니다

중국이 WTO 가입하면 시장을 개방하고 문화와 산업이 번창함으로서 경제가발전하는만큼

중국인들이 민주주의에 열망할거라 착각했습니다

그러나 미국인 경제학자들도 그런 주장 틀렸다...인정합니다


중국은 경제가 발전함으로서 공산당 체제가 더욱 공고해지며 민주주의를 되기는 커녕

중국 국민들의 GDP가 올라가고 중국 공산당의 대한 충성도가 올라간다 이야기합니다

"경제가발전하면 민주주의가 된다'시장자유주의자들은 틀렸습니다

한국은 개발독재로 시작하여 민주주를 이루어냈지만...이것은 한국의 케이스였고

중국은 공산당의 개발독재로 시작한여 시진핑이란 인물로 시작하고 경제를 이루었으며

현제 IT기술을 발판삼아 인터넷통제를 철저하게하고 중국 국부를 불리고

패권을 도전하는 형국이 된것입니다

미국의 자유주의 경제학나나 정치학자들은 너무 시장의 대한 맹신이 컸습니다

그 이면에 정치적 역사적 함의와 국민들의 정서를 너무 간과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qufaud 19-10-24 15:32
   
짱깨경제는 짱깨들이 알아서 하시고
자유공간64 19-10-24 15:41
   
고래로 변함없는 봉건국가체제인 쭝궈는 시장자본주의를 일부 받아 들였지만
여전히 자정작용 없이 부패한 중앙집권관료 국가로 명,청나라 시절과 별다를바 없음....
개발독재를 경험하지 않아서 그런가 엉뚱한 소리야......
현재 쭝궈는 과거 개발독재시절의 한국이야....아니 그것보다도 한창 떨어지는 수준
최소 30년애서 최대 50년 정도 후진적이라고 보여...
탄돌이2 19-10-24 15:50
   
잘사는 북한 짱골라
거뷕이 19-10-24 16:07
   
무슨 소리냐?
한국어 인듯 한국어 아닌듯....
한국어 하는 중국놈이 쓴 글이냐?
앞뒤 맥락도 않맞고  하고 자 하는 말이 뭔지도 모르겠고....
이런 쉑기들은 글좀 않 올리면 않되나..???
할게없음 19-10-24 16:16
   
부채급증은 안보이고?
심외무물 19-10-24 16:19
   
초기 계획경제를 실현할 때는  합이 맞았는데
경제가 성숙하면서
합리성과 창의성을 가로막는 걸림돌로 작용할 수도 있을 것
중국공산당은 이 문제에 봉착한듯
혁신을 위한 자기희생과 개방이 가능할 것인지..
Atilla 19-10-24 17:21
   
부정부패.
끝.
테이로 19-10-24 17:27
   
냉각수님은 중공분인가?
Joker 19-10-24 17:52
   
놀고 있네. 짱깨니까 잘 아시겠네.
외화내빈이 뭔지 ㅉㅉ
잉옹잉옹 19-10-24 18:02
   
졸부 그 이상 이하도 아님
졸부 뜻 알지?
그것도 훔쳐서 돈 많은 졸부
그 돈 어디 쓰겠음?
더 큰 도둑질 하는데 쓰고
국민한테 안걸려야 하니 거기에 쓰고
잡힐때를 대비해서 삥땅도 쳐야 되고
훔친거니 기집질 하고 술 쳐 먹고 흥청망청...

그냥 한마디로 돈 쓸 줄 몰라
어디에 얼만큼 쓸 줄을 모른다고
여기저기 볼 필요 없이 짱개 축구판만 봐도 딱 나오잖아
스텝 19-10-24 18:06
   
자본주의 경제를 해서 경제가 발전 하는데도 왜 민주주의가 안됐냐고요? 그건 중국이 반쪽짜리 가짜 자유주의 시장경제체제를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자유시장 경제체제에서 중국 공산당은 본인들에게 유리한 부분만 이용해먹고 있고 이런것이 가능했던건 본인들은 개도국이라는 프레임으로 받는 무역상 특혜와 인구빨 시장규모를 내세워 어떻게 보면 선진국들과 기업들에게 기회의 땅인냥 속였기 때문이죠. 이제 슬슬 그 실체가 드러나는 마당이고 미국이 중국에게 경제재제를 가하는것도 이제는 단물 빨만큼 빨아먹었으니 진정한 자유시장 경제체제를 받아들이고 개방하라는 뜻에서 하는 겁니다.자칭 g2라면서 개도국들이나 받는 특혜나 받으려하지 말고 빨리 자유시장 경제체제로 전체 개방하길 바랍니다. 그럼 그 전문가들 말이 틀렸는지 맞았는지 알게될겁니다.
starb612 19-10-24 20:43
   
짜장들은 완벽한 천민 자본주의죠.

공산주의를 표방하는 천민자본주의 짜장.
민주주의를 표방하는 독재공산국가 왜구.
에스프리 19-10-24 23:24
   
느그나라가서 글  쓰고 좀
 
 
Total 8,2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32497
8186 [기타경제] 3분기 성장세 꺾인 日.."韓 불매운동이 치명타" (12) 너를나를 11-15 7298
8185 [부동산] 한국경제) "해운대는 남겼어야지"…규제풀린 부산, 고삐… (10) 너를나를 11-15 5675
8184 [기타경제] 오늘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최근 경제동향' (7) 귀요미지훈 11-15 3018
8183 [기타경제] (중국언론) 미국의 홍콩관련 규제, 중국정부 5%대 성장 전… (7) 귀요미지훈 11-15 3935
8182 [잡담] 올해 2019년 한미일 3개국 영업이익 1위 기업 예상실적 (17) 구루마 11-15 4030
8181 [자동차] 도요타..상반기 사상최대 실적..영업이익 15조원 찍어 (10) 구루마 11-15 3430
8180 [잡담] 앞으로 계속 될 소득주도성장 (19) 부두 11-14 2609
8179 [전기/전자] 모토롤라 폴더블 평가 (31) 쿨하니넌 11-14 7425
8178 [기타경제] 日 3분기 성장률 0.1% 그쳐…"韓관광객 줄어 수출 감소한 … (16) 귀요미지훈 11-14 4646
8177 [자동차] 일본자동차 실적 참사 '닛산 -85% 미쓰비시 -82%' (11) 보미왔니 11-14 3763
8176 [기타경제] 네이버 라인-야후재팬 합병 추진 (9) 귀요미지훈 11-14 3489
8175 [전기/전자] 레노보, 삼성보다 뛰어난 힌지기술 선보여 (18) TTTTTTT 11-14 6344
8174 [자동차] LG화학, 인도 마힌드라와 쌍용차에 전기차배터리 공급 (6) 귀요미지훈 11-13 3544
8173 [자동차] 텔루라이드·쏘울, 미국서 '올해의 차' 최종후보 … (11) 귀요미지훈 11-13 3594
8172 [기타경제] 세금 안 내는 日 기업..서민들은 "못 살겠다" (15) 귀요미지훈 11-13 4378
8171 [전기/전자] 갤럭시 폴드 보호막, 일본제 대신 국산으로 대체 (11) 귀요미지훈 11-13 6521
8170 [기타경제] 사우디비전2030, 한국-사우디 협력 진행상황 (2편) (8) 귀요미지훈 11-13 3955
8169 [기타경제] EU, 현대重· 아람코 '선박엔진 합작사' 승인 (1편) (10) 귀요미지훈 11-13 3109
8168 [기타경제] '차보다 안전한 플라잉택시, 내년에 나옵니다" (4) 굿잡스 11-13 2389
8167 [기타경제] 낙동강에서 전립선암 세포 죽이는 미생물 발견" (2) 조지아나 11-13 2994
8166 [과학/기술] 국내연구진, 수소 생산 위한 전극소재 설계 핵심기술 개… (22) 프란치스 11-12 5264
8165 [기타경제] 한국에 긍정적인 미국경제지표, 삼성전자 영업이익 전망 (1) 다잇글힘 11-12 3312
8164 [기타경제] 사막에 난방기구 파는 중소기업 파세코? (7) fymm 11-12 4000
8163 [주식] 경제지 일간지의 경제기사, 숫자로 팩트체크 (3) fymm 11-12 1228
8162 [금융] 노무라홀딩스 회계부정, 시세조작 판결 (12) 귀요미지훈 11-12 201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