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9-07-06 19:26
[자동차] [기사]미국 품질 조사에서 대한민국 차가 톱 3를 독점, 그 이유는?
 글쓴이 : 케이비
조회 : 1,933  


좋은 소식이라 옯기는데

기계번역이라서 문장이 어색한 점 용서바랍니다.


----------------------------------------------------------------------------------------------


가장 신뢰가는 차를 만들고 있는 것은, 어느 나라 자동차 메이커인 것인가.


자동차의 일반적인 구매자에게 이렇게 질문 하면 대답은 아마도

 첫 번째가 일본, 이어서 독일, 미국, 대한민국입니다.


그런데, J.D. 파워의 올해 미국 자동차 초기 품질 조사 (Initial Quality Study: IQS)에 따르면,이 대답은 모두 틀렸다.

 J.D. 파워의 자동차 품질 조사를 감독 하는 데이브, 서전트는 「 거의 반전 순위입니다 」 라고 설명한다.


이 순위 추이는 자동차 메이커가 주로 기술상의 2 대 트렌드를 잘 반영하는가에 달려있다.

이 동향은 인포테인먼트 화면을 늘려, 그리고 운전지원 시스템을 고도로 하는 것입니다.

자동차 초기 품질 조사 순위는 신차 구입 후 3 개월 경과한 사용자가 지적한 문제 수를 기반으로 하 고 있다. 자동차 100 대당 결함 지적 건수 (Problems Per 100 vehicles = PP100)를 확인 한 결과, 현대 (현대 자동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 」가 63 (63PP100)으로 제 1 위를 차지 했다.

그 다음 기아 (기아 자동차), 현대, 톱 3를 대한민국 브랜드가 독점했다.


일본 브랜드의 순위는 미국차의 아래


4 위 ~ 6 위는 미국 브랜드가 차지했다. 포드, 링컨, 쉐보레 이다. 일본의 렉서스와 도요타 자동차는 미국 자동차 다음이었다. 이러한 브랜드는 업계 평균 93PP100 보다 높은 품질을 나타내는 점수를 얻고 있다.


평균 보다 낮은 품질로 평가된 것은 메르세데스-벤츠, BMW, 아우디, 볼보, 폭스바겐 등 유럽 브랜드 이다. 아래 순위는 랜드로버의 뒤, 재규어가 최하위이었다. 이 2 개의 자동차 메이커 인 재규어 랜드로버는 인도에 있는 타타모터스 산하에 있다.


재규어 랜드로버의 홍보 담당자는 이번 결과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 하 고 있다.

애플의 「 CarPlay 」와 「 Android Auto 」의 도입을 통해 인포테인먼트에 대한 불만의 목소리가

감소 되었기 때문에, 평점은 개선되고 있다는 것 이다.


메르세데스-벤츠 판매 대리점은 J.D. 파워의 조사는

「 자동차 소유자의 모든 경험을 반영하고는 있지 않습니다.]라고 하지만,

판매 방법을 「미세조정 」하는데에 도움이 된다고 말하고 있다.


이 결과 발표 후, 폭스바겐의 홍보 담당자는 판매에서 몇 개월 동안 5건의 리콜이 있은

「 제타」에 대해 다음과 같이 논평 하고 있다.

「 이번 순위는 제타의 발매시 문제가 상당한 영향을 줍니다.

 이 문제를 해결 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게다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 관해서, 당사는 업계 평균 보다 상당히 높습니다 」


소비자가 지적한 "결함"


J.D. 파워의 서전트는 이러한 결과에 놀라지 않고 「단 1 년만의 현상은 아닙니다 」 라고 말한다.

대한민국의 자동차 제조 회사는 최근에는 자동차의 품질을 꾸준히 높이고 있다.

특히 자동차 용 네비게이션, 음악, 음성통화 기능을 결합 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품질이 높아지고 있다.


대한민국 제조업체는 제스처 가동과 같은 새로운 아이디어를 도입 하여 이유 없는,

그러나 비교적 간단한 시스템을 제대로 제공할 수 있다.

『 컨슈머 리포트 』 지를 통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최근 순위에 따르면,

제네시스, 현대, 기아가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같은부문 순위 1 위는 테슬라였다.


그러나, J.D. 파워의 조사 대상에는 데이터 부족의 이유로 테슬라가 포함 되어 있지 않다.

소비자가 지적한 "결함" 경향은 두 가지로 나눠진다.

하나는 사용자 자신의 자동차 고유의 문제로, 헤드라이트가 점등 하지 않는다는 것 같은 것이다.

또 하나는 자동차 설계 자체에 대한 것이다.


음성인식 시스템이 사용하기 힘들고, 전화를 걸거나 내비게이션에 목적지를 입력하는 번거로움과 같은 것 이다.


고급 차 메이커만큼 비판하는 이유


그런데 J.D. 파워의 서전트에 따르면, 요즘 자동차는 10 년 전 자동차 보다 훨씬 결함이 줄고있다.


이것을 통해 양산 메이커들이 고급 자동차의 생산에도 대응할 수 있다. 그런 배경도 있어서
운전자는 스스로 자동차 결함에 이전 보다 눈이 밝아지게 되었다.

이 결과, 고급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비판을 받고 있는 것이라고, 서전트는 분석한다.


비판되는 이유는 제대로 작동 하지 않거나 알기 어려운 기능이 이전 보다 더 많은 고급 차량에 장착 되어 있기 때문이다. 올해 조사에서는 서전트가 「 기존의 결함 」 이라고 부르는 문제가 다소 늘어나고 있다.


예를 들면, 빈약한 도장, 성능 나쁜 브레이크, 잡음나는 서스펜션같은 문제이다.


문제배경에는 자동차 판매침체를 들 수 있다.

납품 전에 차를 장기간에 걸쳐 비바람에 노출되어 결함이 발생했다.

영어에서 「 롯 뢋 (lot rot = 주차장에서 대기실) 」 라고 불리는 현상이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다른 분야 보다 더 많은 문제가 발생한다. 하지만 자동차 메이커가 2018 년 이후에 가장 방대한 개량을 해 온 것이 이쪽 분야 이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업계전체에서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결함은 예전보다 줄고 쓰기 편해졌다.


새로운 "결함" 라고 하는 기능


그리고 새로운 "결함"로 지명 된 기능의 필두격은 운전지원 시스템으로 보인다.

J.D. 파워의 예를 따르면 크루즈 컨트롤 시스템, 차선 이탈 방지 지원 시스템,

그리고 캐딜락의 「 슈퍼 크루즈 」 같은 반자동 운전 시스템이다.


이러한 기능이 보급됨에 따라, 그 작동 원리를 사용자가 이해하는 것에 느긋해거나

운전에 개입하는 것이 있든 없든 간에 세세한 것을 말하거나 하는 것처럼 된다..

또한 이번 조사에서는 구미의 운전자를 위해 유감스러운 결과도 밝혀졌다.

유럽의 운전자는 운전 지원 시스템 (반자동 운전 기능)을 과대평가 하고 그것의 결과로써 실망도 이끌었다.

 

하지만, 업계 전체에 밝은 재료도 있다.
그것은 최근 신차를 신뢰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서전트는 지적 한다.

자동차 100 대당 결함 지적 건수는 2019 년의 업계 평균은 93 (93PP100) 이었다.


이 숫자는 2009 년 업계 평균 보다 14% 적게 되어 품질이 높아졌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공식적으로 조사 대상 32 브랜드 중 28 위인 볼보에 대해 서전트는 이렇게 말하고 있다.


「 나는 볼보를 타고 있습니다.왜냐면, 매우 마음에 들기 때문입니다. 」


ALEX DAVIES


기사출처

https://headlines.yahoo.co.jp/article?a=20190706-00010000-wired-ind&p=3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테판 19-07-08 17:22
   
이거 솔직히 엄청 대단한건데... 한국에선 크게 뉴스로 안다뤄지네요.  북미시장도 ms  5위안에 조만간 들어갈꺼 같네요~
     
TTTTTTT 19-07-09 11:02
   
ㄴ 초기품질이 아니라 내구성 조사가 문제입니다.
 
 
Total 92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31142
843 [자동차] 현대차 픽업트럭 미국서 생산해 2020년 말 출시 (6) 스크레치 07-18 3547
842 [자동차] 캠퍼밴과 함께 떠나는 여행 (1) 도밍구 07-18 807
841 [자동차] 차량(세단) 추천 부탁드립니다. (12) 어제와오늘 07-17 1016
840 [자동차] 제네시스 최초 SUV, 11월 울산2공장서 2000대 첫 양산 (1) 스크레치 07-16 2224
839 [자동차] 미국은 휘발류보다 경유가 더 비싸다던데 사실인가요? (11) 안천재 07-14 2171
838 [자동차] 제네시스 GV80에 'HDA2' 첫 적용...깜빡이 켜면 차선 … (2) 스크레치 07-14 2259
837 [자동차] Project Elevate | Hyundai 케이비 07-13 732
836 [자동차] 만약 차를 바꾼다면 ? (정보X , 잡담) (36) 파스토렛 07-12 1601
835 [자동차] 자동차 국내시장 6월 판매량 (1) 디저 07-10 1936
834 [자동차] 제네시스 1대 팔면 쏘나타 5대만큼 이익 (4) 스크레치 07-09 2417
833 [자동차] 현대차 i30 고성능 경주차, 유럽·아시아대회 석권 (7) 굿잡스 07-09 1864
832 [자동차] 美시장 일본차 지고 현대·기아차 뜬다 (3) 스크레치 07-07 3207
831 [자동차] [기사]미국 품질 조사에서 대한민국 차가 톱 3를 독점, 그… (2) 케이비 07-06 1934
830 [자동차] 헤럴드경제 메르세데스-벤츠, ‘국내 최대 규모’ 부산 … (3) 너를나를 07-05 1578
829 [자동차] 일본차, 한국GM - 타카타 살인 에어백이 아직도 (5) 지니지 07-05 1834
828 [자동차] 제네시스 ‘2도어 쿠페’ 재도전 (9) 스크레치 06-28 4656
827 [자동차] 중국 전기차 , 잇따른 '발화' (1) 굿잡스 06-28 2513
826 [자동차] 포르쉐 시속 300km넘는 신형 '718 스파이더', '718… (3) 스크레치 06-26 2464
825 [자동차] 중국의 전기차 굴기와 스마트도로 개발 (4) 무한성장맨 06-26 1911
824 [자동차] 캐딜락의 상징 ‘에스컬레이드’ 도로위를 압도하다 (1) 스크레치 06-26 1473
823 [자동차] 도요타, 마쓰다 플랫폼과 엔진 채용루머 (1) TTTTTTT 06-26 1010
822 [자동차] 신형 그랜저 11월 나온다..사실상 풀모델체인지 수준 (7) 너를나를 06-25 2879
821 [자동차] 궁금한 거 하나 더 여쭈어 봅니다. (2) 진실혹거짓 06-24 549
820 [자동차] 새차를 구입했는데요 차량 내부 바닥 비닐을 제거하고 … (11) 진실혹거짓 06-23 2609
819 [자동차] 제네시스 GV80 “10월부터 양산 돌입” (1) 스크레치 06-22 2237
818 [자동차] 2020 포르쉐 718 카이맨 GT4 (1) 경계의저편 06-18 1848
817 [자동차] 제네시스 미소짓게 하는 G70, 美 월 판매량 1천대 첫 돌파 (14) 스크레치 06-15 495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