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1-12-23 11:02
[한국사] (보완 완료)고대요동 위치고찰(고대 요동은 하북성 중부 형수시였다)
 글쓴이 : 수구리
조회 : 1,008  

낙랑과 고대요동은 하북성 중부 형수시(衡水市)였다

 

1. 중국 정사의 다음 내용을 고찰해 보시기 바랍니다(고찰이란 깊이 생각하고 생각하는 것)

 

  1) 한서 무제기 예(薉)의 내용

      元朔元年(B.C.128) 東夷薉君南閭等 口二十八萬人降, 爲蒼海郡.

      (B.C.128) 동이 예의 임금인 남여 등 2십8만명이 항복하자 창해군을 설치했다

      (薉 : 服虔曰 「穢貊在辰韓之北, 高句麗·沃沮之南, 東窮于大海.」)

      예에 대해 복건은 예맥은 진한의 북쪽에 있고, 고구려 옥저의 남쪽에 있으며. 동쪽은 대해로 막혀있다

 

    2) 사기 평준서 창해군 내용

        (BC 128년) 彭吳. 賈滅朝鮮, 置滄海之郡, 則燕·齊之閒靡然發動

        팽오가  조선(위만)을 멸망시키기 위해 창해군을 설치하자, 연(燕)·제(齊)의 사이에서 소동이 일어났다.

 

    3) 후한서 동이열전의 예(濊)

        濊 北與高句驪·沃沮, 南與辰韓接, 東窮大海, 西至樂浪.
        예는 북쪽으로는 고구려 옥저와, 남쪽으로는 진한과 접해 있고, 동쪽은 대해에 닿으며, 서쪽은 낙랑에 이른다.

        元朔元年 濊君南閭等 畔右渠, 率二十八萬口詣遼東內屬, 武帝以其地爲蒼海郡, 數年乃罷.
        (B.C.128)에 예의 임금 남여 등이 우거를 배반하고 28만구를 이끌고 요동에 귀속하였으므로,

        무제는 그 지역으로 창해군을 만들었으나, 수년 후에 곧 폐지하였다.

 

     4) 사기 흉노열전 오유선우(BC114 ~ BC 105) 조에
        是時漢東拔穢貉朝鮮以為郡
        당시 한나라는 동쪽으로는 예맥과 조선(위만)을 함락하여 그 땅에 군을 설치했다

 

     5) 사기열전 匈奴列傳(흉노열전) 묵돌선우(BC 3세기 초 ~ BC 174년)
        東接穢貉朝鮮  (흉노는 동쪽으로  예맥조선과 국경을 접하고 있었다.)

 

     6) 사기 조선열전

        秦滅燕屬遼東外徼。漢興,為其遠難守,復修遼東故塞,至浿水為界,屬燕。
        滿亡命,聚黨千餘人,魋結蠻夷服而東走出塞,渡浿水,居秦故空地上下鄣,
        稍役屬真番、朝鮮蠻夷及故燕、齊亡命者王之,都王險。
        진(秦)나라가 연나라를 멸망시켰을 때 조선(위만조선 영토)은 요동군(遼東郡) 바깥 변경에 속했다.
        한(漢)나라가 일어나자 그곳이 멀어 지키기가 어려워 다시 요동의 옛 요새를 수리하고

        패수(浿水)에 이르러 경계를 정하고 연나라에 속하게 하였다.
        위만도 망명하여 무리 천여 명을 모아 상투를 틀고 만이(蠻夷)의 옷을 입고는
        동쪽으로 달아나 변경을 나와 패수를 건너 진(秦)나라의 옛 비어 있는 땅 상하장(上下鄣)에 거주하면서
        점차 진번과 조선의 만이와 옛 연나라와 제(齊)나라의 망명자들을 복속시켜 그들의 왕이 되어

        왕험을 도읍으로 정했다.

 

2. 낙랑과 고대 요동은 하북성 중부인 형시시(衡水市)에 있었다

 

     1) 예맥조선(穢貉朝鮮)이 예맥(穢貉)이며 예((薉)고 예(()

        동이열전의 예(()가 한서의 예(薉)이고, 사마천 사기의 예맥(穢貉)이고 예맥조선(穢貉朝鮮)이다

        후한시대 예(()가 전한시대 예(薉)이며 예맥(穢貉)이고 진시황의 진나라 시대 예맥조선(穢貉朝鮮)이다

 

     2) 동이열전의 예(()의 위치는 하북성 중부 동해안인 창주시(滄州市)다

        무제기에서 (薉)의 임금 남여가 항복하여 창해군을 설치했고 평준서에서 창해군을 설치하니

        연나라와 제나라 사이에서 소동이 일으났다고 했으니

        예(薉)인 창해군 위치는 연나라와 제나라 사이인 천진시 아래 창주시(滄州市)다

 

     3) 동이열전의 낙랑의 위치는 (濊, 창주시)의 서쪽인 형수시(衡水市)다

        낙랑이 (濊, 창주시)의 서쪽이니 하북성 중부인 형수시(衡水市)다

 

        고구려와 옥저는 (濊, 창주시)의 북쪽이니,

        고구려는 하북성 서북부인 보정시와 북경에 있었고  옥저는 하북성 동북부인 진황도시에 있었다

 

        진한(辰韓)은 (濊, 창주시)의 남쪽이니 산동성의 동부해안(태산 동쪽)에 있었고

        마한은 진한(辰韓, 산동성 동부)의 서쪽이니 태산 서쪽인 산동성 서부였다

        변진은 마한(산동성 서부)과 진한(산동성 동부) 남쪽이니 태산 남쪽인 강소성이었다

        왜는 변진(강소성) 남쪽이니 절강성에 있었다

 

        따라서 동이열전의 삼한(마한, 진한, 변진)과 왜은 한반도가 아니라 중국 동해안 지역에 있었다

 

     4) 고대요동은 하북성 중부의 형수시(衡水市)

         예(濊, 창주시) 서쪽이 낙랑(형수시)이고 위만조선의 땅이니 위만조선도 형수시다

         조선열전에서 요동에서 동쪽으로 패수를 건너면 위만조선인 상하장이다

         따라서 위만조선이고 낙랑인 형수시 서쪽이 요동이니 고대요동은 형수시 서부다

         (위만조선과 낙랑은 형수시 동부인 무강현이고 고대요동은 형수시 서부인 안평현이다)

 

3. 후한서 군국지의 거리로 고찰하면 고대요동은 하북성 중부 석가장시(石家莊市) 부근 형수시다

 

    낙양에서 한단까지 거리가 1100리, 낙양에서 어양까지 거리가 2000리니

    한단에서 어양까지 거리는 900리가 된다 따라서 어양은 석가장시를 넘어갈 수 없다

 

    낙양에서 어양까지 거리가 2000리, 낙양에서 요동까지 거리가 3600리니

    어양에서 요동까지 거리는 1600리 이하이다

    

    낙양에서 어양까지 거리가 2000리, 낙양에서 상곡까지 거리가 3200리니

    어양에서 상곡까지 거리는 1200리 이하이다

 

    따라서 연나라 서쪽 끝인 상곡에서 연나라 동쪽 끝인 요동까지 거리는 2800리(1600+1200) 이하다

    잠깐) 사마천 사기의 소진열진에서 소진이 연나라가 대략 방 2천리라고 했으니

            상곡에서 요동까지가 대략 2천리이고 후한서 군국지의 거리는 2800리이니

            사기 기준의 후한서 군국지 굴곡지수는 2800/2000 = 1.4다

 

    결론적으로

    상곡,어양,요서, 우북평, 요동은 춘추전국 시대 연나라의 북쪽 경계이니.

    어양이 석가장시 부근이기에 요동도 석가장시 부근일 수 밖에 없다

    상곡인 양천시에서 요동인 형수시까지 거리가 대략 2천리 정도가 된다

 

    따라서 후한서 군국지 거리로 고찰해도 고대요동은 하북성 중부인 형수시로 볼 수 있다

           

5) 추가적인 내용은 고조선 열국 지도(BC 1세기의 고구려 부여 마한 등 위치) 참고하세요

  고조선 열국 지도(BC 1세기의 고구려 부여 마한 등 위치) (daum.net)

 

고조선 열국 지도(BC 1세기의 고구려 부여 마한 등 위치)

■ 기원전 1세기의 고조선인 단국조선은 열국시대였다 단군조선은 삼조선 체계였다 ① 단군이 통치하던 진(신)조선, 진조선의 변방을 수호하던 번(발)조선, 요동반도와 한반도의 마(말)조선이

blog.daum.net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삼바 21-12-24 02:15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잼있따.
수구리 21-12-24 11:37
   
고조선의 평양과 고구려 평양은 어디인가?
1) 삼국유사의 평양(平壤) 기록
  동천왕 21년 조(247) 세주에는 “평양은 본래 선인 왕검이 살던 곳으로 다른 기록에는 그가 왕이 되어 왕험에 도읍하였다고 하였다.(平壤者本仙人王儉之宅也 或云王之都王險)”고 되어 있다.

2) 삼국사기 최초 평양(平壤) 기록
동천왕 21년(247) 봄 2월에 왕이 환도성이 전란을 겪어 다시 도읍으로 삼을 수 없다고 하여, 평양성을 쌓고 백성과 종묘와 사직을 옮겼다. 평양은 본래 선인 왕검의 땅이다. 다른 기록에는 “왕이 되어 왕험에 도읍하였다.”라고 하였다.
二十一年, 春二月, 王以丸都城經亂, 不可復都, 築平壤城, 移民及廟社. 平壤者, 夲校勘 仙人王儉之宅也. 或云, “王之都王險.”

3) 사마천 사기 흉노열전의 양평(襄平)
춘추전국 시대 연나라 역시 조양에서 양평에 이르는 지역에 장성을 쌓았다. 상곡, 어양, 우북평, 요서, 요동 등에 군을 설치하여 호(胡=수염호)인 고조선을 방어했다.
燕亦筑長城,自造陽至襄平。置上谷、漁陽、右北平、遼西、遼東郡以拒胡
     
수구리 21-12-24 11:45
   
고구려 평양 (平壤)의 위치는 어디일까?

1) 고대 중국 지명에 볕 양(陽)의 평양(平陽)은 여러곳에 있지만
  삼국사기 삼국유사에 나오는 부드러운 흙 양(壤)의 평양(平壤)은 없다

2) 고대 요동에 있는 도울 양(襄)의 양평(襄平)이  평양(平襄)이고
  삼국사기 삼국유사의 평양(平壤)으로 본다

  (1) 흉노열전에  춘춘전국 시대 연나라의 고대 요동에 양평이 있었고
  (2) 고대요동 양평 동쪽으로 패수를 건너서 위만조선과 낙랑군이 있었기에

단군조선 평양이 아니라 진번조선 평양을 연나라가 양평으로 바꾸었고,
고구려가 원래 명칭인 평양을 사용한 것으로 보인다

※주) 사마천 사기 조선열전에
自始全燕時嘗略屬真番朝鮮,為置吏,筑鄣塞。
당초(춘추전국 시대) 연나라의 전성기 때 진번조선을 공략하여 복속시키고 관리를 두고 변방에 성루를 쌓았다.

고대요동 양평의 위치는 지금의 형수시 안평현으로 보이고, 안평현 옆에 요양현이 있다
 
 
Total 19,51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7545
19492 [한국사] 고대 요동과 요서를 나누는 기준이 요수가 아닌 확실… (18) 수구리 03-21 1286
19491 [한국사] 늙은이의 주문 (2) 위구르 03-20 920
19490 [한국사] 잃어버린 왕국 진국과 한의 형성 (1) 하이시윤 03-19 1144
19489 [한국사] 중국 산동성에서 고조선의 비파형 동검이 출토되었… (32) 수구리 03-18 1399
19488 [한국사] 유사 사학의 論理 전개 4 (35) 위구르 03-17 878
19487 [한국사] 타로멘터리 역사 이야기 1화, 타로로 보는 궁예 (2) 보리스진 03-13 772
19486 [한국사] 고구려 침략시 당태종이 출발한 정주定州는 산동성 … (37) 수구리 03-13 1489
19485 [한국사] 말도 안되는 부여의 위치? 부여는 어디에? (만리장성 … (9) 수구리 03-10 1753
19484 [한국사] [正史] 명나라의 지명이동 (遼남경·金중도는 보정시) (24) 구르뫼 03-09 1359
19483 [한국사] 만리장성의 실체(조선 시대 1400년에 만든 명나라 장… (31) 수구리 03-09 1502
19482 [한국사] 가짜 사학자의 어록 1 (18) 위구르 03-07 1344
19481 [한국사] 유사사학이라.... (10) 윈도우폰 03-06 803
19480 [한국사] 유사 사학의 論理 전개 3 (13) 위구르 03-06 807
19479 [한국사] 서기 600년 경의 고구려 영토와 신라, 백제 영토(하북… (6) 수구리 03-06 1229
19478 [한국사] 유사 사학의 論理 전개 2 (10) 위구르 03-05 463
19477 [한국사] 유사 사학의 論理 전개 (36) 위구르 03-05 921
19476 [한국사] 명나라 요동변장과 조선의 영토 위치: 1500년대 조선… (4) 보리스진 02-28 1407
19475 [한국사] 고구려 후기 강역 (7) 위구르 02-26 1612
19474 [한국사] 사서를 날조하는 수법 (7) 위구르 02-26 976
19473 [한국사] 갈석산 전경 (23) 위구르 02-25 985
19472 [한국사] 고구려 평양성 위치는 산해관이 있는 하북성 진황도… (8) 수구리 02-25 730
19471 [한국사] [眞史] 1200년간 감추어진 營州와 平州 위치를 밝히며 (9) 구르뫼 02-20 1537
19470 [한국사] 고조선 영토와 춘추시대 지도로 알아보는 주나라 영… (26) 수구리 02-16 1932
19469 [기타] [라오스 현지] 몽족 한국인과 동일 조상이라고 이야… (7) 조지아나 02-15 2265
19468 [기타] 동아시아 국가가 추구한 평화 (13) 멍때린법사 02-11 1827
19467 [한국사] 엔닌관련 영상에서 본 신라땅으로 추측하는 9가지 근… (4) Marauder 02-08 1365
19466 [한국사] 엔닌의 구당입법 순례기 영상을 보면서 신라가 대륙… (2) Marauder 02-08 85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