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9-14 18:50
[북한] 독립운동가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의 관계.02편
 글쓴이 : 돌통
조회 : 281  

02편..



북한 선교를 위해 꼭 알아야 할것..

 

Q: 해석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주석의 아버지인 김형직


선생의 관계는 어떠했을까.?

 

해석 손정도 목사와 김성주(일성)

 

A: 아실분은 다 아시겠지만


해석 손정도 목사가 1920년대 후반기에 김성주(일성)을

그의 영향 하에서 보호하고 있었고,

바로 그 시기에 김성주(일성)는 해석 손정도 목사가 1920

년대 후반기에 김성주(일성)의 보호자가 된 것은 김성주

(일성)의 부친인 김형직과의 인연 때문이었다. (해석)은

손정도의 호 이다.)

 

해석과 김형직은 1910년대부터 이미 숭실중학 동문으로

서로 알고 있었습니다.


  

☆ 김형직,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의 사이를 잇는 다리


 

김일성은 아버지 김형직이 생전에 손정도 목사에 대한 이

야기를 많이 해주었다고 하면서, 해석 손정도 목사에 대

해 다음과 같이 회고한바 있다고 한다.

나는 감옥생활을 할 때 손정도 목사한테서 많은 방조를

받았다. 손정도 목사는 내가 길림에서 혁명활동을 한

전 기간 나를 친혈육에 못지않게 적극적으로 후원해준

사람이였다. 그는 국내에 있을 때부터 우리 아버지와

두터운 친분관계를 맺고 있었다. 같은 학교(숭실중학

교) 출신이라는 관념도 작용하였지만 그보다는 사상과

리념의 공통성이 아버지와 손정도를 뜨거운 우정으로

결합시키였다고 생각한다.


아버지는 생전에 손 목사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해주었다. 손정도는 3.1운동직후 중국에 망명하여 상해림시정

부에서 한동안 의정원 의장직을 맡아보았다. 한때는 상

해에서 김구, 조상섭, 리유필, 윤기섭 등과 함께 무력항

쟁을 담당할 군사인재양성의 사명을 띤 로병회를 조직

하고 그 단체의 로공부장으로도 활약하였다.


그러나 로병회가 해체되고 림시정부 내부에서 파벌투

쟁이 심해지자 그에 환멸을 느끼고 길림으로 자리를 옮

기였다. 길림에 와서는 례배당을 하나 꾸려놓고 독립운

동을 하였다.

 

우리가 대중교양장소로 널리 리용하고 있던 례배당이

바로 그 례배당이였다. 원래 손 목사는 신앙심이 깊은

독실한 기독교신자였다. 그는 길림의 기독교신자들과

독립운동자들 속에서 무시할 수 없는 위치에 있었다.


우리 나라의 기독교 신자들 속에는 손정도처럼 일생을 독립운동에 헌신한 훌륭한 애국자들이 많았다. 그들은 기도를 드려도 조선을 위한 기도를 드리였고 《하느님》에게 하소연을 하여도 망국의 불행을 덜어달라는 하소연을 하였다.

 

그들의 순결한 신앙심은 항상 애국심과 련결되여 있었으며 평화롭고 화목하고 자유로운 락원을 건설하려는 그들의 념원은 시종일관 나라의 광복을 위한 애국투쟁에서 자기의 보금자리를 찾았다.


 

03편에서 계속~~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4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3993
18413 [베트남] 한국인과 베트남은 고대부터 한뿌리 (환국 vs Van Lang … (14) 예왕지인 10-11 844
18412 [한국사] 고고학으로 찾아보는 환국 (1) 예왕지인 10-11 337
18411 [한국사] 고조선(위만조선) 유물 예왕지인 10-11 446
18410 [한국사] 진나라 이후 동이족은 고대 동이족과 관련이 있습니… (26) 예왕지인 10-11 494
18409 [중국] 상나라 대해서 알아보자 예왕지인 10-11 264
18408 [세계사] 중국 문화재보다 로마제국이나 고대 이집트 문화재… (3) 암바구룬 10-11 335
18407 [중국] 중국 춘추전국시대 유물 몇점 (13) 예왕지인 10-11 334
18406 [한국사] 여주 세종대왕릉 6년여만에 제모습으로..준공 기념식… (1) 암바구룬 10-10 436
18405 [중국] 중국 한나라 화상석들 (8) 예왕지인 10-10 625
18404 [중국] 중국 한나라 병마용(한양릉) (2) 예왕지인 10-10 478
18403 [중국] 중국 한나라 토기 인물형 (5) 예왕지인 10-10 325
18402 [중국] 중국 한나라 가옥 토기 (한나라 시대) (1) 예왕지인 10-10 336
18401 [한국사] 사서를 두고 왜곡이 발생하는 이유의 몇 가지 사례 (3) 감방친구 10-10 291
18400 [중국] 지도로 배우는 한자의 변형과 역사 (32) 예왕지인 10-10 464
18399 [한국사] 한글은 세종대왕이 직접 혼자 만들었다 ssak 10-09 460
18398 [중국] 중국인들 도대체 한국이 중국 문화 유산을 훔친다고 … (9) 예왕지인 10-09 1352
18397 [중국] 중국 위키백과의 한복 문화 공정에 대한 비판 (9) mymiky 10-09 586
18396 [중국] 중국 한나라 벽화 (3) 예왕지인 10-09 685
18395 [북한] 모택동 김일성 덕분에 중국을 건국했다. 돌통 10-08 459
18394 [한국사] “세종 때 만들어진 ‘한글 돋움체’ 금속활자 인공… 암바구룬 10-08 1156
18393 [한국사] 거란의 영주 함락과 발해 건국의 전말 (2) 감방친구 10-07 860
18392 [기타] 승전국 몽골은 왜 항복한 고려에게 공주를 보냈을까 관심병자 10-07 945
18391 [한국사] 상상도 못한 정체, 한글로 단군이라 적힌 동전을 쓰… (3) 예왕지인 10-07 1256
18390 [중국] 명나라 시대 복장을 복원한다는 중국 (6) 냥냥멍멍 10-06 1421
18389 [북한] 김정일을 제대로 보지 못한 시각들과 평가 돌통 10-06 343
18388 [기타] 한국어로 분홍색은 한자어네요 (22) 예왕지인 10-06 1000
18387 [기타] 한국령 죽도 관심병자 10-05 75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