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6-28 17:51
[한국사] 고려시대 가요 - 고려가요 복원
 글쓴이 : BTSv
조회 : 340  

https://upload.wikimedia.org/wikipedia/commons/b/b9/Cheongsanbyeolgok.jpg


고악보로 전해지는 고려가요와 조선전기의 향악과 당악을 복원
가시리(귀호곡, 歸乎曲)
 https://img.hani.co.kr/imgdb/resize/2009/0525/124315191577_20090525.JPG  가시렵니까, 가시렵니까
버리고 가시렵니까

날더러 어찌 살라 하고
버리고 가십니까

잡고는 싶지마는
성가시게 하면 아니 올까

서러운 임 보내옵노니
가시는 듯 돌아오소서


서경별곡(西京別曲)
 https://post-phinf.pstatic.net/MjAxNzA4MTVfMjI4/MDAxNTAyNzY4MTI2Mzk3.NC5grR8dUiCCY29vSHz7m4vku-d3gsFbkQRELtvUsKYg.coLq1HgzMtYY7cSYQU74y_dSScpTUtCg2ACWgas08MMg.PNG/Ie9IRkuzVXXmfOrcV3qaPQERw8xI.jpg  서경이 서경이 서울이지만
새로 닦은, 새로 닦은 소성경을 사랑하지만
당신과 이별하느니 차라리 길쌈하던 베를 버리고라도
사랑해 주신다면, 사랑해 주신다면 울면서 쫒아가겠습니다.

구슬이, 구슬이 바위에 떨어진들
끈이야, 끈이야 끊어지겠습니까
천 해를, 천 해를 외롭게 살아간들
믿음이야, 믿음이야 끊어지겠습니까

대동강, 대동강 넓은지 몰라서
배 내어, 배 내어 놓았느냐 사공아


청산별곡(靑山別曲)
1374502152__.png
http://cafeptthumb2.phinf.naver.net/20150430_134/xo4799_1430393339646aWoiw_PNG/%C3%BB%BB%EA%BA%B0%B0%EE.png
사리로다 사리로다 청산에 사리로다
 머루랑 다래 먹고 청산에 사리로다

울어라 울어라 새야 자고 일어나 울어라 새야
너보다 시름 많은 나도 자고 일어나 우노라.

갈던 밭 갈던 밭 본다 물 아래 갈던 밭 본다.
이끼 묻은 쟁기 가지고 물 아래서 갈던 밭 본다.

이러쿵 저러쿵 하여 낮은 잘 지내왔지만
올 이도 갈 이도 없는 밤은 또 어찌 하리.

어디다 던지는 돌인가, 누구 맞히려던 돌인가.
미워할 이도 사랑할 이도 없이 맞아서 우노라.

사리로다 사리로다 바다에서 사리로다
나문재, 굴, 조개 먹고 바다에서 사리로다

가다가 가다가 듣노라, 외딴 부엌 가다가 듣노라.
사슴이 장대에 올라가서 해금 켜는 걸 듣노라

가다 보니 불룩한 독에 독한 술을 빚노라.
조롱박꽃 모양 누룩이 매워 붙잡으니 내 어찌 하리오.


쌍화점(雙花店)
雙花店(쌍화점)에 雙花(쌍화) 사라 가고신댄
回回(회회)아비 내 손모글 주여이다.
이 말싸미 이 店(점)밧긔 나명들명
죠고맛감 삿기 광대 네 마리라 호리라.
긔 자리예 나도 자라 가리라
그 잔 데같이 덤거츠니 없다
만두 가게에 만두 사러 갔더니
아라비아 상인이 내 손목을 쥐더라
이 이야기가 이 가게 밖에 드나들면
조그만 새끼 광대야, 네가 한 말이라 하리라
그 자리에 나도 자러 가리라
그 둘 잔 데같이 뒤엉켜진 데가 없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3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890
18246 [북한] (심화). 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12편 돌통 08-31 236
18245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13편 돌통 08-31 179
18244 [세계사] 고대 중국갑옷 궁굼증 (4) 예왕지인 08-31 737
18243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12편 돌통 08-30 196
18242 [한국사] 한반도 남부의 진국과 삼한에 대한 질문.. (15) 밑져야본전 08-30 592
18241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11편 돌통 08-29 209
18240 [한국사] 해방 후, 친일청산에 실패하면서 식민사관, 즉 조선… 스리랑 08-29 292
18239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11편 돌통 08-29 203
18238 [북한] 전두환 정권이 었으면 감히 의료파업생각이나? (11) 돌통 08-28 628
18237 [북한] 홍위병들이 김일성을 싫어한 이유.!! 돌통 08-28 407
18236 [북한] (최용건 시리즈).03편(영웅호색) 최용건 돌통 08-28 191
18235 [북한] (일제). 독립운동이여.!! 10편 돌통 08-28 178
18234 [북한] (최용건 시리즈). 02편. 북에서 최용건의 영향력 돌통 08-28 170
18233 [북한] (최용건 시리즈). 01편 김좌진의 암살에 최용건의 고… 돌통 08-28 169
18232 [한국사] 허황옥과 왜의 이동경로 (2) 밑져야본전 08-28 382
18231 [북한] (1947년 당시) 북의 독재정권 인물'최용건' 돌통 08-28 180
18230 [북한] 북의 인물. ' 김책 ' (1947년 당시) 돌통 08-28 174
18229 [북한] 전문가들의 6.25전쟁의 정확한 평가.03편 돌통 08-27 321
18228 [한국사] 발해 천문령의 위치와 발해 건국의 전말 (9) 감방친구 08-27 603
18227 [한국사] 러시아계 미국 언어학자 ‘오진 덴노와 소가 가문은 … 밑져야본전 08-27 619
18226 [한국사] 흘해 이사금 당시 신라에 혼례 요청을 한 왜의 정체 (3) 밑져야본전 08-27 415
18225 [한국사] 신라에게 괴롭힘 당하던 일본…신라정벌 거짓역사 … (3) 밑져야본전 08-27 594
18224 [한국사] 발해와 고려의 강역 변화 (6) 감방친구 08-26 965
18223 [한국사] 3세기 신라를 괴롭혔던 왜의 정체성에 대한 의문.. (8) 밑져야본전 08-26 754
18222 [한국사] 이른 바 재야사학의 가장 큰 어려움은 다른 게 아니… (20) 감방친구 08-26 490
18221 [한국사] 이덕일에 대한 정신분열증적 혐오 (13) 감방친구 08-26 563
18220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9편 돌통 08-26 14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