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9-10 21:25
[한국사] 조선시대 자동물시계 ‘흠경각옥루’ 580여년 만에 복원 성공.news
 글쓴이 : 소유자™
조회 : 3,633  

1.png


조선 인조~효종 시대 이후 사라졌던 옥루, 실제 크기로 복원

2.png

1438년 조선 세종 때 장영실이 만든 시계와 천문관측기구를 결합시킨 정밀장치 ‘흠경각옥루’가 581년만에 복원됐다.

국립중앙과학관 과학유산보존과 연구진을 중심으로 고(古)천문학자, 고문헌학자, 복식사학자, 조경사학자, 고건축학자 등으로 구성된 공동연구팀은 고문헌을 바탕으로 경복궁 천추전 서쪽에 설치됐던 흠경각옥루를 복원하는데 성공했다고 9일 밝혔다. 흠경각옥루는 세종 때 처음 설치됐다가 임진왜란 때 전소돼 광해군 초기에 복원됐으나 인종~효종기를 거치면서 완전히 사라졌다.

흠경각은 경복궁 보루각에 있는 자동물시계인 자격루와 후원에 있는 천문관측기기인 간의대가 떨어져 있어서 관측 결과를 결합시켜 알 수 없기 때문에 1487년 세종이 장영실에게 명해 1438년 1월 완공해 자동으로 작동하는 천문관측시계인 옥루를 설치했다.

연구팀은 세종실록에 수록된 흠경각기와 동문선, 신증동국여지승람, 어제궁궐지 등의 기록을 대조해 복원을 시도했다. 그 과정에서 흠경각옥루 시보장치가 4단으로 돼 있다는 학계의 기존 주장과는 달리 5단 시보의 자동물시계였다는 사실을 새로 밝혀냈다. 이번에 연구진은 가로, 세로, 높이 각각 3m 크기로 원형 복원했다.

3.png

흠경각옥루 혼의와 기계시계 장치가 결합된 천문시계로 조선 후기에 만들어진 혼천의나 혼천시계의 원형으로 알려져 있다. 또 옥루는 1434년 제작된 자격루와 제작의도와 내부구조가 전혀 다른 특징을 갖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흠경각옥루는 자동물시계에 태양 운행장치를 결합해 정밀하게 만든 것으로 시, 경, 점을 모두 청각과 시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자격루는 당시 조선 표준시계로 정밀하게 시각을 파악하는 것이 목적이었던 반면 흠경각옥루는 하늘이 정해주는 시각을 바탕으로 농경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

4.png


실제로 옥루 주변에 4계절에 따라 농사짓는 모습을 현대의 디오라마 형태로 펼쳐 놓은 ‘빈풍도’를 설치해 백성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는 목표를 분명히 했다.

조선의 유교사상과 중국의 수차 동력장치, 이슬람의 구슬을 이용한 인형구동장치 같은 당대 선진과학기술과 철학을 결합시킨 과학적 결과물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복원된 흠경각옥루는 대전 국립중앙과학관 과학기술관 전통과학분야에 전시 중이다.


5.png


정병선 국립중앙과학관장은 “흠경각옥루는 세계 기계시계발달사에 한 획을 긋는 장치로 문헌으로만 전해져 오던 것을 580여년 만에 복원시키는데 성공했다는데 의미가 크다”라고 말했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081/0003027662


---------------------------------------------------------------------------------


세계기계사의 한획을 그을만한 전설의 기술자 장영실의 작품이 복원되어서 정말로 기쁘다고 생각합니다, 언젠가는 저도 가서 실제로 저 복원품을 구경하고 싶네요....!!!!!


정말로 21세기의 작품이라고 해도 과찬이 아닐정도로 정교해보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orisent 19-09-12 17:56
   
장영실 드라마에서 나온 그 시계군요.
 
 
Total 18,37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2195
18270 [한국사] 부산 가덕도 신석기 추정 유골서 ‘유럽형 유전자’ … (10) ssak 09-05 956
18269 [한국사] 고조선으로부터 서기 4세기 초까지 우리 역사강역 변… (8) 감방친구 09-05 722
18268 [한국사] 신라 김씨왕족은 흉노의 후손인가? 왜 흉노의 후예… (3) ssak 09-05 461
18267 [한국사] 신라 문무왕릉비, 나의 조상은 흉노라고 적혀 있다. (6) ssak 09-05 563
18266 [한국사] 중국인들 주장 : 고구려 북방계 삼한은 동남아계 (일… (4) 예왕지인 09-05 587
18265 [북한] 일제강점기때 독립군 단체 "동북항일연군"이란 돌통 09-05 301
18264 [한국사] 중국 한서에 이런게 있네요 (7) 예왕지인 09-05 729
18263 [중국] 중국인 : 고구려 부여 백제는 중국역사다 (5) 예왕지인 09-05 572
18262 [한국사] 고구려는 독자적 역사”...중국이 동북공정을 거둬들… (1) 예왕지인 09-05 398
18261 [한국사] 중국이 부여 고구려는 단군 조선을 모른다고 주장하… (4) 예왕지인 09-04 476
18260 [한국사] 서기 1~3세기를 어떻게 이해하여야 할까 (36) 감방친구 09-04 614
18259 [일본] 왜인의 종족 구성 (22) 윈도우폰 09-04 751
18258 [한국사] 임나일본부설과 정한론 ssak 09-04 218
18257 [한국사] 고려시대 5명의 왕, 그들의 왕비 7명의 몽골 공주들 (… (15) 조지아나 09-04 649
18256 [한국사] 국제정치학과 기술수준으로 본 백제와 왜 (2) ssak 09-04 224
18255 [기타] [인용] 교육부는 독립운동가 후손 역사가를 왜 탄압… 조지아나 09-03 238
18254 [기타] 죠몬인에 대한 질문... (21) 밑져야본전 09-03 466
18253 [북한] 《황장엽》의 김일성과 김정일의 비교 돌통 09-03 253
18252 [한국사] 중국인들의 고구려귀속에 관한 인식 (예왕지인 님의 … (10) LOTTO 09-03 1046
18251 [북한] (심화). 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14편마지막편 돌통 09-03 230
18250 [한국사] 역사학자 전원철 "칭기즈칸은 고구려 - 발해의 후손… (2) 조지아나 09-02 905
18249 [한국사] 백제,가야는 한국의 역사인데 일본의 역사는 왜 한… (15) 조지아나 09-02 887
18248 [한국사] 희랑대사 실제상, 최고의 걸작 인정받아 국보 된다 보리스진 09-02 467
18247 [한국사] 북한은 중국이라는 책을 전세계에 베포하려다 제동… (1) 스리랑 09-01 832
18246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13편 (1) 돌통 08-31 275
18245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14편 마지막편. 돌통 08-31 236
18244 [몽골] 중국 정부의 몽골어 말살정책 (현재 진행형) (3) 조지아나 08-31 73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