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03 15:26
[한국사] 현 정세에서 한국은 귀주대첩이 필요하다.
 글쓴이 : 떡국
조회 : 1,975  


귀주대첩 당시 동아시아 정세는,
송나라-요나라-고려 구도였고, 그 중에 고려가 제일 약세였는데
요나라가 송나라를 치기 위해 고려를 공격했지만 귀주대첩으로 완전히 실패하고 말아먹었죠.
그래서 결론은 송-요-고려의 삼각구도 형성이 되었고
이 구도 하에서 평화가 찾아왔습니다.
이 평화는 거의 1세기 가량 유지되었고, 고려는 전성기를 맞이했습니다.

현재 상황을 보면,
중국-일본-한국 구도이고 그 중에 한국이 제일 약세이고
일본이 중국과 대결하기 위해 먼저 한국을 공격하는 형세입니다.
(100년 전에 일본은 이걸 성공시켰었죠)
하지만 지금 여기서 한국이 일본을 박살내면, 삼각구도 형성에 성공할 거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귀주대첩 전황을 보면
침입한 소배압이 공세종말점에 도달후 퇴각하는 시점에
강감찬이 퇴로를 막아서고, 배후에서 김종현 기마대가 덮쳐서
소위 망치와 모루 형태로 전멸을 시켰습니다.

현재 일본이 경제도발을 실시하고 공세를 취하고 있는데
우리는 전략적으로 일본의 공세종말점 도달후 한계에 도달하여 출구전략을 찾는 시점에
총공격을 가해 일본 경제를 박살내야 한다고 봅니다.

현재까지 일본의 공격수단은 부품소재 공급기술이라고 볼 수 있는데
일본 기업들이 감내할 수 있는 시간은 길지 않기 때문에
공세종말점 도달은 빠른 시간 내에 곧 온다고 생각됩니다.
아마 10월달 쯤 되겠죠.

이때부터 한국이 반격을 가해서 섬멸전을 해야 한다고 보는데요.
한국이 취할 수 있는 공격수단은 사실 별로 없습니다만
일본의 반도체 부품소재 기반을 파괴시킬 정도는 충분히 되지 않나 합니다.
이 부분이 강감찬 본대 역할을 하고...
(또 여기에 일본군을 게릴라전으로 괴롭히는 의병 역할의 불매운동도 가세를 하겠죠.)

여기에 일본군의 배후에서 망치 역할로 덮칠 역할을 할 수 있는 수단이 하나 더 필요합니다.
김종현과 이름이 비슷한, 김현종 수석 등으로 대표될 수 있는
대미 교섭부문이 기마대 역할을 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일본이 미국 싱크탱크에 돈을 들이부어서 미국의 오피니언 리더들을 친일파로 많이 만들어 두었다고는 하지만
미국의 오피니언 리더들 전부가 바보천치가 아닌 이상 일본이 바라는대로 흘러가지는 않을 것입니다.
명분도 한국에 있고, 미국의 국익에 한국의 입장이 더 부합하다는 점을 충분히 설득 가능하다고 봅니다.
트럼프 뿐만 아니라 미국내 민주당 잠재 대권후보군들 역시 대부분 친한국적인 태도로 유도를 해 나가야겠죠.

이를 통해 일본이 한반도에 개입할 수 있는 경제적, 군사적 수단을 제거하면
그 다음부터 일본은 빠른 속도로 고립되어 무너져 내려갈 것입니다.
이런 시나리오대로 흘러갈지는 아직 예단하기 이른 시점이지만,
이번 전쟁에서 귀주대첩에 준하는 파멸적인 피해를 일본에게 입힐 수 있다면
향후 동아시아 정세는 현재보다 훨씬 편안해 질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리고 지금의 이 시점에 일어나고 있는 일들의 결과가 향후 100년을 결정지을 것 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5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322 [일본] 식민지 근대화론 (4) 떡국 09-02 2620
17321 [북한] 북한의 드문 반체제 인사 이상조가 소련 흐루쇼프에… (1) 돌통 08-31 3453
17320 [한국사] 한국자유총연맹 '이승만 동상을 철거하라!' … (2) 돌통 08-31 3549
17319 [한국사] 이 호외는 재불 독립운동가 홍재하가 간직해온 것으… 돌통 08-31 1814
17318 [한국사] 임시정부서 탄핵당한 이승만, '독립신문' 호… 돌통 08-31 1884
17317 [한국사] 임시정부서 탄핵당한 이승만, '독립신문' 호… 돌통 08-31 1584
17316 [한국사] "이승만은 독재자며 그의 역사적 평가는 이미 끝났다 돌통 08-31 1570
17315 [한국사] 심용환 ㅡ 반일 종족주의 100% 문제 덩어리의 위험한 … (1) mymiky 08-29 2456
17314 [기타] 안미경중 약발 떨어진 전략? (4) 냉각수 08-29 2016
17313 [기타] 사모펀드를 보고 생각나는대로 음모론 (4) 관심병자 08-29 2003
17312 [기타] 삼성 실제 토왜가 죽인다. (2) 도다리 08-29 3887
17311 [한국사] 가야 말갑옷 두른 중장기병 도입은 가야의 생존 자구… mymiky 08-28 2851
17310 [한국사] 식민지 근대화론은 불편한 진실이 아니라, 불편한 허… mymiky 08-28 2005
17309 [한국사] 우리나라 시대별 조상님들 복장들...jpg (6) 소유자™ 08-28 3290
17308 [일본] 3억불 팩트 (2) fymm 08-28 2308
17307 [한국사] 반일 종족주의는 선동으로 가득찬 해괴한 책 ㅡ 이철… (2) mymiky 08-26 2375
17306 [한국사] 사학계ㅡ 철 지나 다시 들고나온 식민지 근대화( 반… mymiky 08-26 1639
17305 [북한] 허형식과 박정희,극단으로 갈린 둘의 선택.. (5) 돌통 08-25 2181
17304 [북한] 놀라운 역사 (1) 돌통 08-25 2328
17303 [한국사] 한국의 전략 리뷰 (17) 떡국 08-24 3571
17302 [한국사] 병인양요, 조선에 대한 프랑스인의 기록 (5) 솔루나 08-22 5057
17301 [북한] 학문적으로, "남북한 특수관계론" 이라는 학술적 이… 돌통 08-22 1991
17300 [일본] 일본 경제상황 알기쉽게. 월수입 100만원인데 (7) 반스업 08-21 5583
17299 [베트남] 베트남 전통의상 변천사.JPG (7) 소유자™ 08-21 4838
17298 [일본] 일본을 추종하는 교수들 면상 ( 마지막에 도망가는 … (7) mymiky 08-21 3572
17297 [북한] 2010년 이후부터, 현재 2019년까지 러시아인들의 스탈… (1) 돌통 08-21 2056
17296 [북한] 김원봉과 백선엽의 두인물의 평가.. 가지각색이겠지 (6) 돌통 08-20 24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