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30 00:39
[한국사] 사서 원문 해석의 고단함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909  

역사 연구자들이 사서를 가지고 연구를 함에 있어서 가장 크게 어려움을 겪는 일은 아무래도 사서 원문을 해석하여 그 내용을 취하는 데에 있을 것이다.

국내에는 우리 사서를 국역하여 공개한 고전국역DB가 있는데 이곳에서는 부분적으로 우리 역사와 관련된 중국사서의 기록을 국역하여 제공하고 있다. 그러나 관련된 일부만을 국역하여 제공하는 탓에 전체 맥락을 분석하는 데에 한계가 있다. 뿐만 아니라 소위 사학계 통설에 유리하게 해석하여 제시하는 경우가 왕왕 있어서 이 국역본을 접하여 활용하고자 하는 이는 기본적으로 한자와 한문에 대한 소양을 갖추고 있어야 한다.

이밖에 《사기》를 비롯한 아주 적은 수의 사서 국역본이 네이버 지식백과를 통하여 제공되고 있다. 

또한 이밖에 한 영웅적 개인이 조성한 <다시 쓰는 유기>라는 이름을 한 중국역대정사 지리리 국역사이트가 있어서 역사연구자들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다. 본인 역시 이 사이트의 국역본에서 초창기부터 지금까지 큰 도움을 받아왔다. 그런데 이 사이트 역시 부분적으로 잘못된 해석을 하였거나 해석을 하지 않은 경우가 있고, 한자를 달리 써서 중국사서DB에 제시된 사서원문과의 교차 검증을, 뜻하지 않게 곤란하게 만들기도 하여서 이 역시 이곳을 활용하는 연구자가 우선적으로 한자와 한문에 대한 소양을 갖추고 있어야 한다.

본인은 거의 생업을 작파한 지경이다 할 정도로 사서 원문을 교차분석하여 주로 우리 강역사를 직접 연구하는 일을 3년 동안 해 오고 있다. 역사, 특히 강역사에 있어서 이렇다 저렇다 이견이 분분한데 그것의 시시비비를 가리려면 우선 사서에 어떻게 적혀 있는지 봐야 할 것이며, 강단 주류니 비주류니 재야니 식민빠니 환빠니 하는 첨예하고 어지럽게 맞서는 연구그룹의 주장 그 어느 편에도 서지 않고 역사의 진실에 가까이 가려면 본인이 직접 사서 원문을 보며 밝혀 보는 수밖에 없다고 판단하였던 것이다.

본인은 그러한 연구 과정을 이곳에 지난 3년 동안 꾸준히 게시하여 공유하여 왔다. 사서 원문을 교차 분석하여 본 바, 
① 사서에는 그렇게 적혀 있지 않은데 그렇다 서술하는 경우
② 사서의 기술 가운데에 일부만을 편취하여 견해를 과하게 덧붙여 침소봉대하거나 견강부회하고 또 이것을 후학들이 받아 높이며 사학계의 통설이 된 경우
③ 사서의 기록을 토대로 할 때에 도저히 그렇게 볼 수 없는데 시비가 분분한 쟁점에 있어서 한쪽 편의 견해를 쫓아서 그렇게 견해를 입혀 서술하는 경우

ㅡ 이런 경우가 이루말할 수 없이 많다.

또한 이 경우는 소위 사학계 통설에만 국한된 사례가 아니어서 역사를 탐구하고자, 혹은 역사의 진실에 가닿고자 하는 사람이라면 감정적 선택을 특히 경계해야 하고, 스스로도 어떤 연구글이든 주장하는 바의 대강만을 훓어 볼 것이 아니라 침착하고 면밀히 그 글을 읽는 태도를 갖추고 유지해야 한다.

사서 원문을 해석하면서 마주하게 되는 어려움은
① 동일대상을 다른 한자로써 적은 경우
② 전대의 사서 기술을 받아적되 부분적으로 생략, 또는 축약하여 적으면서 본질이 훼손된 경우
③ 전대의 사건을 기술하면서 그 지리정보 상을 그 당대의 상황에 꿰어 맞춰 기술한 경우
④ 전대 사가의 견해가 후대 사가에 의해 사실로서 기술된 경우
⑤ 고전의 수사적 표현으로 기술된 경우
등으로

한자 자체의 낯섦을 제하고도 많다.

사서교차분석 방법론에 따른 연구를 하기 위해서는 우선 사서원문을 직접 읽어야 하므로 이것 자체가 중노동이다. 그냥 읽는 것이 아니라 그곳에 등장하는 표현, 인물, 연도, 정황 등을 각종 부대 자료를 활용하여 맞춰 보면서 해석해야 하기 때문이다.

또 계속 이 일에 집중해야 하고 골몰해야 하므로 다른 여가, 다른 유흥, 다른 즐거움을 취할 수가 없다. 자면서도 꿈 속에서 사서 원문을 해석하고 교차하여 분석하고 논리를 펴서 정리하는 작업을 한다. 

어제도 꿈 속에서 사서 여러 개를 교차하여 해석하고 해당 시대와 사건의 맥락을 파악하였는데 글을 저장하지 않고 컴퓨터를 닫아서 깜짝 놀라 잠에서 깨어났다. 

그래서 사서를 국역하는 것 자체가 역사연구이며 사서의 국역이 연사 연구로서의 성과에 다름 아닌 것이다.

두 달 전에 한서를 국역하신 최동환 선생님께서 직접 연락을 주셔서 혼자 역사연구 하는 것을 격려하는 의미로서 선생님이 내신 국역본과 주석서를 기증해주셨다.

정말 힘이 들고 막막할 때마다 "최동환 선생님은 어떻게 이 어려운 일을 해내셨을까"하는 생각에 마음을 다잡고는 한다.

20190611_131313_25_cr.jpg

20190611_132418_25_cr.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브로리 19-07-30 22:16
   
본문의 중심내용 :
1, 고대 원문 사료의 해석은 개나소나 할수 있는게 아니라 특별한 사람들만 작업할수 있다.나 감방친구가 바로 그런 사람이야!다들 구십도로 인사하여라!
2, 나 감방친구는 한서본기와 지리지를 해석한 최동한 선생님과 같은 레벨이야 그러니깐 날 위대하게 생각해!내가 없으면 동아게는 죽어!

농담이요 ~ ㅎ

고대원문 사료에 대한 번역과 해석은 확실히 한국인들에게는 겁나 어려운 작업이요.
중국인들이야 뭐 맨날 저런 문자를 보고 사용하니깐 고대원문사료에 대한 해석에서 비록 어느정도 어려움은 있긴하지만 너무 어려운것도 아닐테지 ...
하지만 평상시에 저런 문자를 자주 사용하지도 않고 보지도 않고 읽지도 않는 한국인들에게 고대원문사료에 대한 해석은 겁나 힘든 작업임은 두말필요없지 ~

하지만 요즘에는 번역기가 하도 많아서 또 너무 어려운것도 아니지 , 네이버에서 글자 하나 검색하면 뜻이 다 나오더만 ... 빠이두도 마찬가지고 ...
 
 
Total 17,3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286 [한국사] 식민지 근대화론과 식민지 수혜론은 근본적으로 다… (5) 멸망의징조 08-18 1330
17285 [기타] 한국 민족주의에 대해 (2) 관심병자 08-18 1336
17284 [기타] 국민학교 어원 (6) 관심병자 08-17 1604
17283 [한국사] 경제사학이 가야 할 길은? 떡국 08-17 1041
17282 [북한] 태영호 전 공사가 탈북민 모자 아사 사건은 북한의 … (1) 돌통 08-17 2555
17281 [일본] 박정희 군대 동원해 시민들 짓밟고 엉터리 한일협정… (4) mymiky 08-17 1711
17280 [일본] 아베는 협정 위반 운운하기 전에 식민지 불법부터 고… mymiky 08-17 1034
17279 [한국사] 조선 말기의 (개량 서당) mymiky 08-17 1220
17278 [기타] 총맞고도 끝까지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2) 도다리 08-17 1687
17277 [북한] 마지막편.. (제 3편) 북한과 (중공) 중국과의 역사적 … 돌통 08-16 884
17276 [북한] (제 2편) 북한과 (중공) 중국과의 역사적 관계 돌통 08-16 620
17275 [북한] 북한과 (중공)중국과의 역사적 관계 (1편).. 돌통 08-16 733
17274 [북한] 기독교 관련하여 김일성의 아버지~~ 김형직에 대해서… 돌통 08-16 609
17273 [북한] 김일성의 어렸을때 삶은.!! 돌통 08-16 711
17272 [북한] 북한 김일성의 막내 동생 김영주 에 대해서.... 돌통 08-16 666
17271 [북한] 자유아시아방송 [김씨일가의 숨겨진 진실] 북한의 종… 돌통 08-16 779
17270 [북한] 북한 김일성의 둘째동생 김철주는.... 돌통 08-16 806
17269 [북한] (제 2편) 대한제국의 일본육사 출신 김경천 (김현충=… 돌통 08-15 620
17268 [북한] (제 1편) 대한제국의 일본육사 출신 김경천 (김현충=… 돌통 08-15 674
17267 [북한] 김정은의 태생과 관련하여... 유튜브 시청.. 돌통 08-15 474
17266 [한국사] 경주 최부자댁 곳간서 나온 서류더미엔.."나라 없으… (4) 소유자™ 08-15 1278
17265 [북한] 제 4편 (비화발굴).. 항일무장투쟁시기의 김일성 빨치… 돌통 08-15 677
17264 [북한] 제 3편 (비화발굴).. 항일무장투쟁시기의 김일성 빨치… 돌통 08-15 576
17263 [북한] 제 2편 (비화발굴).. 항일무장투쟁시기의 김일성 빨치… 돌통 08-15 602
17262 [북한] 제 1편 (비화발굴).. 항일무장투쟁시기의 김일성 빨치… (1) 돌통 08-15 830
17261 [일본] 일본 우경화의 본질 천황제와 한국 상고사 왜곡 두번… (2) 풍림화산투 08-14 1145
17260 [한국사] 식근론을 비난하면서 막상 비판의 근거를 못 드는게 … (34) 멸망의징조 08-13 164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