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20 08:24
[세계사]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글쓴이 : 가이눈팅
조회 : 944  

가생이 눈팅어 이고,
개인적으로 역사에 대한 관심이 많아,
지적 욕구 충족을 위해,
동아게 게시판 들러는게 취미입니다.
침묵하고 지켜보는,
한편으로 호기심 채우는 유저입니다..

여기 활동에 있어서 감방친구님이 인상 깊으신데,
제가 77년생인데 비슷한 연배 같습니다.


지구의 탄생 50억년 전..

인류의 탄생.
흔히 하는 말로 교과서적으로 200만년 전 오스트랄롣피테쿠스,
수십만년전 네안데르탈인, 이로부터 진화된 사피엔스.사피엔스 등등 인류의 진화와 순응과 개선과 시행착오 과정에서의 오늘날의 지구촌의 현실..


이 거대한 우두 속에서 지구의 존재 이유, 역사의 존재 이유, 대한민국의 이유, 가생이 동아게의 존재 이유,

에혜라디야~

역사의 의미는 '교훈'
인간의 어리석음을 되풀이하지 않으려는 반추의 결과물 같습니다..

취기에 갑자기 마음이 동해서 글 올리는데,
정리는 안되고 요지도 없네요..



인간은 인간이다.

모순과 오류가 없는 아름다운 세상은 어디에.

길어야 백년 삶 무얼 더 하오리요마는.

오늘.내일 생 마감할지라도 의미있고 가치있게 살아야 함이 인지상정 이거늘..

에헤라..

어떻게 생각하고
어떻게 살 것인가..

절대적 답 없는 인생살이지만,
유한 삶.
죽지 않기에 취기에 오늘의 나아감을 밝힙니다.

PS/ 저도 딴건 못해도, '역사'란 존재.부분.사실.진실에 대해서 관심이 많고,

역사를 알고자 함은 과연  무슨 의미이고,
회원님들의 관심과 열정은 과연 무엇인지 화두를 제시하고 싶습니다..

이에 대한 공감대의 형성에서 출발한다면,
제 인생도 환골탈태가 필요하디만,
동아게도,
1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고,
좀 더  풍족해지리라 봅니다..


'지향점에 대한 공감대의 형성과 인류애에 대한 진성성 있는 탐인심'

아침술에 정리는 안되는데 너그러이 포용 바라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19-05-21 05:46
   
반갑습니다
어떻게 보면 70년대 후반 출생자들은 잊혀진 세대가 아닐까 싶습니다
군입대 전에 IMF를 겪었고
군대 제대 후에는 너무 급격히 달라진 세상에 적응하느라 고생한 남자들

농경사회와 정보화사회를 모두 겪은 마지막 세대
특히 90년대 말에서 2천년대 초입, 우리 세대가 군대에 고립돼 있던 그 2~4년이라는 시간 동안 세상이 격심하게 바뀌었죠

역사를 생각할 때에 저는 근본, 정의, 교훈 이 세 가지를 염두합니다

역사를 공부하고 연구하는 이유는 이 세 가지 가치의 규명과 구명을 위해서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근본을 밝혀 교훈을 바로 새기는 것이 정의로운 세상으로 가는 가장 순박하고 정직한 길이라고 보는 것이죠

40 대가 되어 부당하고 부정하고 부조리한 세상을 신물나게 겪어서 더이상 이런 세상을 우리 후세가 등짐 지게 할 수 없다는 생각

살아온 날보다 살아갈 날이 더 적다는 데에서 오는 막연한 듯 분명한 공포에서 무언가 가치 있는 것을 탐구하다 죽고 싶다는 생각

뭐 이런 것들

저도 두서 없이 적어봤습니다
 
 
Total 18,60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673
18173 [한국사] 왜 중국인들은 고구려를 삼한하고 분리 시키려 할까… (11) 예왕지인 08-18 1370
18172 [북한] 한국전쟁때 미공군 폭격 너무했다 (1) 돌통 08-17 919
18171 [중국] 중국 정부에 대해 돌직구 날리는 중국인들 (1) 예왕지인 08-17 1126
18170 [북한] 남한으로 탈북 후 다시 월북(재입북). (2) 돌통 08-16 920
18169 [일본] 1913-1915년대 도쿄 컬러영상 BTSv 08-16 654
18168 [한국사] 동학에 대한 수 많은 책과 논문을 썼지만 왜곡만 시… (9) 스리랑 08-16 496
18167 [한국사] 이승만과 박정희 (1) 감방친구 08-16 411
18166 [한국사] 고대/중세 노래 리믹스 (1) BTSv 08-15 317
18165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5편 돌통 08-15 316
18164 [기타] “증거 없다”던 日 비밀 요새…2,600명 ‘강제징용 … 섬나라호빗 08-15 1240
18163 [북한] 희대의거짓말 " 대통령은 평시처럼 중앙처에서 집무… (7) 돌통 08-14 1012
18162 [북한] (이승만시리즈) 대통령으로 인정못해..05편 돌통 08-14 310
18161 [북한] (일제) 독립운동이여.!! 04편. 돌통 08-14 242
18160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3편 돌통 08-14 223
18159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2편 돌통 08-14 204
18158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1편 돌통 08-14 258
18157 [기타] 대한민국 정부에 한마디 하겠습니다 예왕지인 08-14 348
18156 [한국사] 조선여성을 강제로 위안부 시켜ㅡ 일본 전범들의 자… mymiky 08-13 552
18155 [한국사] 왜왕은 왜 신라에 혼례 요청을 한 것인가요 (2) 밑져야본전 08-12 1199
18154 [일본] 94세 요미우리 주필ㅡ 일본 군국주의에 책임 물었어… mymiky 08-12 703
18153 [기타] "한국은 일본이 통제해야 한다"는 주장에 노벨수상자… 관심병자 08-12 1447
18152 [북한] 김일성 괴담.신화 (2) 돌통 08-12 443
18151 [기타] 이완용은 과연 나라를 팔았는가? (4) 관심병자 08-12 686
18150 [한국사] 한국인은 왜 삼겹살에 탐닉할까? (16) 예왕지인 08-11 1525
18149 [기타] 한국은 북방민족인데 왜 자꾸 한국이랑 엮으려고 하… (14) 예왕지인 08-11 1828
18148 [한국사] 해외 한국 역사 지도 왜곡질 ㅋㅋㅋㅋㅋ (3) 예왕지인 08-11 1169
18147 [북한] (이승만시리즈)신채호 어록 펴승만.이완용보다 더 역… 돌통 08-10 449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