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07 12:22
[한국사] 경주 불국사보다 몇백년전에 이미 십자가가 나왔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845  



역사가들

DNA 검사 등;;;

각종 연구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5-07 12:33
   
기타 숭실대박물관 '돌십자가'와 '신라 성모마리아상'
Robin로빈 19-05-07 14:55
   
개독들이 유물 몇개를 확대해석하고 진짜 역사와 가자역사를 섞어놓아 무엇이 진실인지 알  수 없게 만들었구
나 ...혹세무민........오호통재라......
Korisent 19-05-07 17:30
   
ㅋㅋㅋㅋ 개독 정말 걱정입니다.
비좀와라 19-05-07 22:31
   
나도 개신교 신자지만 정말 이건 심하다...

원래 예수가 인도 정확히는 티벳에 와서 수행 하였다고 지금에 나오고 있는 중인데 무슨 도마? 지금도 집단수련 하는 것이 원래 불교의 영향이라는 것은 누구도 인정하는 것인데...

그리고 전에 이곳에서도 쓴 적이 있지만 산해경이나 기타 고대 동북아시아를 기록한 책에 은과 주의 전쟁 후에 은나라 사람들이 티벳으로 이주하고 이들이 다시 인도로 이주해서 불교를 만들었다고 나옴.

지금도 사용되는 티벳의 삼각기를 세라기라고 하는데 이는 주나라에서 은나라 사람들을 감시하기 위해서 어는 곳에 갈 때는 반드시 깃발을 들고 다니게 해서 감시하기 편할려고 만든 것을 아직도 사용하는 것임. 이 삼각기를 유럽에서도 사용하는 것을 볼 때 유럽에도 은나라 사람들이 많이 이주해 갔음을 알 수 있음.

애사당초 은나라와 주나라 사람 모두 다 한반도 / 만주 와 몽골에 살던 빗살무늬 토기인으로 우리의 조상 이거나 방계임. 은주 시대의 청동기는 빗살무늬토기의 청동변형이고 이 청동기 조차도 연해주의 주석이 없으면 만들지 못하고 청동기 발전단계를 삼단계로 나뉜다면 은주 시대의 청동기 마지막 단계로 은주의 사람들은 북쪽에서 내려온 사람들의 후손임.

이 들이 북쪽에서 내려오기 전에 이미 세계관이나 종교관과 기타 모든 것이 발생한 후라 소위 지금 우리가 말하는 중국(이들은 남만계로 묘족과 가까움)과 관계가 없음. 다시 말해서 홍산지역의 하가점층의 사람들의 일부가 내려간 것이라 추측됨.

이 홍산지역의 문화를 우 박사는 중국과 우리의 공통 역사라 하는데 그럼 We are the world니 모든 것이 공통이 것인가? 이게 중국의 논리인데...

그리고 지금도 중국의 천자의 나라라고 하는데 중국의 어떤 설화가 천손설화가 있나? 우리는 단군설화가 천손신화로 우리야 말로 천자의 나라임. 이러니 중뽕이거나 일뽕에 미친 인간들이 단군설화라면 입에 거품 물고 부정하지...

저 은나라 유민들이 티벳과 인도북부로 강제 이주 당하는데 이들을 감시하기 위해 보내진 사람들이 소위 주시자들로 이를 감監이라 부름. 성경에도 아브라함이 세라를 사라로 부르는 대목이 나오는데 이 대목을 지금도 알지 못해 횡설수설 하는데 세라라는 말이 노예라는 말이라는 것을 알면 이해가 되는 것임.

한 마디로 아브라함은 노예였던 아내를 동격으로 올린 것임. 그리고 사랑의 도피행을 하였던 것 같음.

신라를 감방에 있는 나라라 하는데 물론 한자는 틀리지만 한자의 속성이 발음이 같으면 같음 말임. 그러니깐 본시 신라는 은의 유민들이 살었단 국가로 간혹 가다가 주 나라에서 이들을 감시하기 위해서 감시자를 보내 것으로 보임.

그리고 위에서 말했듯이 은이나 주 모두 고조전의 속방국임.

결론 부처종족인 샤카족이 스키타이 계고 이들이 은나라 사람들의 후손으로 고조선계 인데 이 들이 후일에 고조선의 문화를 계승하여 불교를 만듬. 그리고 불교는 지금의 뱅골지방의 평등사상을 받아들여 지금의 인도의 힌두교 사상과도 조금 다름. 힌두교 사상은 유전자 K 집단의 사상임.

하여간 이러간 역사적인 유대 관계 속에 가야와 기독교의 연관 관계가 있는 것이지 무슨 도마?
 
 
Total 18,7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1531
18198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7편 돌통 08-24 291
18197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8편 돌통 08-24 296
18196 [한국사] 우리 역사의 기원에 대한 대안적 논의 (3) 감방친구 08-24 778
18195 [한국사] 고대 해안선과 만주 내륙의 광대한 습지 감방친구 08-24 863
18194 [한국사] 나의 정체성을 찾기위한 미국 동포들의 열정 스리랑 08-23 458
18193 [한국사] 고조선의 고고학적 검토를 위한 연습 (6) 감방친구 08-23 835
18192 [한국사] 유왕성 유왕역 그리고 한나라 유성현 (4) 삼바 08-23 452
18191 [세계사] 기원전 2,300년 전 유적, 혹 고조선 문명? (7) 마리치 08-23 947
18190 [중국] 중국 한푸 프로젝트 예왕지인 08-23 1040
18189 [세계사] 세계인들이 생각하는 한중일 전통의복 이미지 (1) 예왕지인 08-23 951
18188 [기타] 과학으로 확인하는 내 혈통의 정체!feat.유전자검사 예왕지인 08-23 576
18187 [한국사] 왜의 신라 침략의 목적이 뭔가요? (7) 밑져야본전 08-22 675
18186 [한국사] 임진왜란하고 한국전쟁이 생각보다 닮은점이 많군요 (1) 삐릉 08-22 426
18185 [북한] (이승만시리즈) "비내리는 호남선"과 이승만 돌통 08-22 314
18184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7편 돌통 08-22 260
18183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6편 돌통 08-22 251
18182 [북한] 전문가들의 6.25전쟁의 정확한 평가.02편 돌통 08-22 265
18181 [한국사] 한국인의 정신속에 지금도 살아숨쉬는 일본의 잔재 (1) 스리랑 08-22 458
18180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6편 돌통 08-21 285
18179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5편 돌통 08-21 263
18178 [중국] 중국 역사채널인데.. 한국역사 다뤘는데 뭐라고 하는… (2) 예왕지인 08-21 1233
18177 [북한] 전문가들의 6.25전쟁의 정확한 평가.01편 (2) 돌통 08-21 432
18176 [한국사] 레고랜드 철회 중도유적지 보존 기자회견 커피는발암 08-20 575
18175 [중국] 중국넘들 한복에 대한 열등감이 대단하네 (2) 예왕지인 08-20 1590
18174 [북한] (심화).한반도의 현대사 팩트 04편 돌통 08-19 343
18173 [북한] (심화).한반도의 현대사 03편 돌통 08-19 297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