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03 15:48
[세계사] 한국사나 동서고금에 뛰어난 노장, 노병이 누가 있을까요?
 글쓴이 : 아스카라스
조회 : 1,178  

외세에 맞서 싸우거나 기득권에 저항하는 전쟁 중에

노장으로 유명한 사람이 누가 있을까요?

지금 노병 관련해서 자료를 조사중인데 도저히 나오지를 않네요. 가생이분들의 힘을 빌려보고자 합니다ㅠ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heCosm.. 19-05-03 16:23
   
노장의 기준을 어디에 두느냐에 따라 달라질 것 같습니다. 그렇기에 범위를 넓혀서 찾아보시는 것을 권합니다. 보통 전쟁사에서 '노장'이라는 표현이 있는 것과 달리 그 케이스가 상대적으로 많지 않은데.

우리나라 역사를 생각한다면 윤관이나 김유신, 장수왕, 명림답부 등을 이야기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다만 외세와 맞서 싸운다는 점에서는 여러 케이스를 찾을 수 있지만, '기득권에 저항'한다는 방향에서 노장을 찾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그리고 노장이면서 매우 뛰어난 인물을 찾는 것도 오히려 검색의 폭을 스스로 줄이시는 것과 같아서 그리 권장하긴 힘드네요.
구름위하늘 19-05-03 17:32
   
고려 시대의 제3차 거란 침입 시에 대원수였던 강감찬의 당시 나이가 70세 라고 합니다.
포테이토칩 19-05-03 18:19
   
고구려의 명립답부가 있었죠.
하린 19-05-04 05:00
   
고구려의 소드마스터
좌원대첩의 영웅
명림답부가 있죠.

99세, 103세에도 전쟁의 선봉에 섰을 정도니...

고구려 역사상 최초의
국상(국가 재상 ; 현, 국무총리) 이기도 합니다.

사실,
척준경 보다는
명립답부가 진짜 소드마스터죠.
관심병자 19-05-05 00:45
   
근대에는 6.25때 활약한 김석원 이란분이 있죠.

대한제국때 사관학교에 있다가 한일합방후 일본육사로 편입되서 일본군이된후,
중일전쟁때 일본군으로 활약해 전쟁영웅이 되었고 해방후 6.25때는 국군 지휘관으로 전공을 세웠습니다.

친일활동으로 인해 평가절하 되고 있지만,
중일전쟁으로 받은 포상금을 조선인 야학에 모두 기부하고,
일제때 자신의 일본군 전쟁영웅 지위를 이용해 조선인을 위한 고등학교 허가를 관공서에 압력을 가하는등 조선 학생들의 교육에 힘썼으며 일본육사 출신으로 독립군에 가담한 사람들의 가족들을 보살펴 주는등 단순히 친일파로 규정하기에는 애매한 인물입니다.
해방후 군문에서 떠나 조용히 지내는데 워낙 한중일에서 유명한 군인이라 이승만 정권때 다시 불러들여 기용합니다.
국경선에서의 군내부의 비리(밀무역)를 막아버리고 밀무역에 가담한 고위직 상급자를 비난하다 예편당한후,
6.25가 발발하자 자원입대 해서 사단장이 됩니다.

낙동강 방어선에서 활약했고,
장사동 철수작전에서는 적과 교전중인상태에서아무 피해없이 민간인들까지 다 데리고 여유있게 철수해서 미군의 극찬을 받기도 했습니다.
여러 전사에서 보여지는 성과와 능력은 좋았지만,
그러나 지휘 스타일이 일본군 스타일(사단장돌격)이라 미군 지휘관들에게는 안좋게 보여 전쟁이 어느정도 안정된후에는 한직을 떠돌다 전역하게됩니다.

부하들에게 신뢰를 받아 6.25전쟁때 복직한후 예전에 휘하에 있던 장교들이 자기상관에게 말해서 자기가 믿는 지휘관(김석원)의 지휘를 받겠다고 옮겨간 일화도 있고(백선엽자서전)
전쟁중 자기 휘하로온 학도병들을 무장해제하고 집으로 돌아갈수 있도록 했지만 자의로 그를 따르다 희생된게 포항여중 전투의 학도병들입니다.
 
 
Total 18,35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896
17898 [한국사] 유튜브에서 역사 키보드 배틀뜨는 한국인과 중국인 (… (2) 소유자™ 05-21 1084
17897 [북한] 김일성 '축지법' 부정..김정은 왜?? 돌통 05-21 597
17896 [한국사] 요서 백제와 대륙 백제는 언제 사라졌나? (4) 고구려거련 05-20 1392
17895 [북한] 여순사건과 제주4,3사건등..이승만은 왜 학살을 명령… (1) 돌통 05-20 471
17894 [북한] 03편.한반도는 왜 분할됐나? 원폭이 한반도의 공산화… 돌통 05-20 437
17893 [한국사] 고구려~조선시대까지 여성 한복의 변화과정 (2) mymiky 05-19 1118
17892 [북한] 실제 박헌영의 1955년 12월 재판 상황.. 돌통 05-19 651
17891 [북한] 북한은 소련의 '꼬봉'이 아니었다. 돌통 05-19 509
17890 [한국사] 고인돌의나라의 근황....ㅇㅁㅇ...;;;.news (1) 소유자™ 05-19 1146
17889 [한국사] [충격]일본인 조상은 한국인! B.C 400년경 한국의 일본 … (3) 조지아나 05-19 1387
17888 [한국사] 한국사 내치를 안정시켰던 왕, 밖으로 진출했던 왕 (1) 고구려거련 05-18 626
17887 [북한] 한반도는 왜 분할됐나? 원폭이 한반도의 공산화를 막… 돌통 05-18 558
17886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3편 돌통 05-18 354
17885 [한국사] 5.18에 대해 잘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 몇가지ㅡ mymiky 05-18 556
17884 [한국사] 일본은 조선의 속국이었다.txt (5) 소유자™ 05-17 1519
17883 [북한] 한반도는왜 분할됐나?원폭이한반도의 공산화를막았… 돌통 05-17 470
17882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17 272
17881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17 255
17880 [북한] 구소련 비밀문서에서 밝혀진 팩트.한국전쟁의 배경.0… (7) 돌통 05-16 1293
17879 [한국사] 고대 한반도 국가들은 중국의 속국이었다고 힘주어 … (13) 소유자™ 05-15 1868
17878 [한국사] 일본 극우의 역사 부정 속에 탄생한 반일종족주의란 … mymiky 05-15 585
17877 [한국사] 이집트에서 20개가 넘는 관짝이 발굴됨.jpg (1) 소유자™ 05-15 1145
17876 [한국사] 1597년 당시 이순신 장군님의 상황 (3) 고구려거련 05-14 1245
17875 [북한] 구소련 비밀문서에서 확실히 밝혀진 사실들.재미있… 돌통 05-14 1157
17874 [북한] 김정은이 받은 선물 목록을 보니...금술잔,비단,낙타… (1) 돌통 05-14 755
17873 [북한] (하얼빈 특종) 조선족 이민 여사의 증언..12편.(마지막… 돌통 05-14 477
17872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2편 돌통 05-14 253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