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4-04 12:45
[한국사] 조선시대 정치판에 도입한 유죄추정탄핵제도, "풍문탄핵법"
 글쓴이 : Attender
조회 : 920  

1.jpg


2.jpg


3.jp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11.jpg


12.jpg


13.jpg


14.jpg


조선시대에도 이런법이 있었군요...오오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해충퇴치 19-04-04 13:30
   
그래서 조선이 후대로 갈수록 망조가 들죠.

훈구파 쳐내는데 사림파를 이용했는데 그 뒤에 사림들이 자기들 이익을 의로 포장했거든요.

임금이 견제하려고 하면 의를 따른답시고 바로 반정일으키고 난리났죠.
     
mymiky 19-04-04 14:07
   
어느 왕조나 후기로 가면 망조가 들기 마련입니다. 조선만 그런게 아니라요.

훈구파들 역시 자기들 기득권을 지키는데 의를 이용하긴 매 마찬가지 였구요.
그건.. 어느 시대나 기득권 집단의 공통점 입니다.

반정으로 말하자면.. 조선 역사상 3번의 반정중에 2차례.
즉.. 세조반정과  중종반정은 조선 전기에 일어났다는거... 오히려 사림보다 훈구파들의 영향..
쉿뜨 19-04-04 18:03
   
사헌부, 사간원, 홍문관
왕과 신하의 견제와 균형 말은 좋지만... ㅋㅋ
 
 
Total 17,35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244 [기타] 한국..Jap에 안보세 걷자. (4) 도다리 08-04 4781
17243 [한국사] 서희를 외교관이라 칭하는건 낮추어 부르는 것! (서… (2) 무한성장맨 08-03 2474
17242 [한국사] 현 정세에서 한국은 귀주대첩이 필요하다. 떡국 08-03 1845
17241 [한국사] 조선총독부 최후의 25일 (kbs) mymiky 08-03 2085
17240 [기타] 적진 안에서 싸우고 있는 한인 병사 문제-독립신문 … 관심병자 08-02 1988
17239 [한국사] 일제 강점기ㅡ 조선출신 아동들 강제노동 mymiky 08-02 1464
17238 [기타] 병법을 잘구사하는 일본. (13) 냉각수 08-02 3891
17237 [기타] 아베.시진핑..트럼프를 노리다. (2) 도다리 08-02 2398
17236 [기타] (충격)수천년역사상 다시 없을일이 벌어지고 있다. 도다리 08-02 3541
17235 [한국사] 식민사학자들에 의해 아직도 일제가 심어놓은 족쇄… 스리랑 08-01 1992
17234 [기타] 만약에 님들이 첫왕조 새워 수도 도읍 한다면 어디지… (16) 뉴딩턴 07-31 2501
17233 [일본] 일본의 산업 근대화 완성 시기 (15) 행복찾기 07-30 3444
17232 [한국사] 사서 원문 해석의 고단함 (1) 감방친구 07-30 1835
17231 [한국사] 교육부 국정 교과서에 "윤동주는 재외동포 시인"????? (9) 소유자™ 07-29 2446
17230 [한국사] 비파형동검=고조선 이라고 할 수 있을까요? (51) 콜라캔 07-28 3845
17229 [한국사] (평화의 소녀상) 작가의 인터뷰 ㅡ 일본의 방해와 한… mymiky 07-28 1544
17228 [한국사] 훈민정음이 참고했다는 옛 전자(篆字)에 관한 주장 (43) hojai 07-27 3655
17227 [한국사] 2천년 한일관계사 다큐 [국권침탈 100년 특별기획 한… (2) 드라소울 07-27 2019
17226 [중국] 진나라의 장성동단 과 진나라의 갈석산은 어데 있소? (13) 브로리 07-27 1648
17225 [통일] 한반도 삼각동맹은 모순이였다 (6) 냉각수 07-26 2623
17224 [일본] 만철은 왜 도서관을 운영했나? <2> mymiky 07-25 1596
17223 [기타] 설연타 (잡설) 관심병자 07-25 1632
17222 [일본] 만철은 왜 도서관을 운영했나?<1> mymiky 07-25 1414
17221 [기타] '읍니다'와 '습니다' (3) 감방친구 07-25 2031
17220 [기타] 삼도(三徒) 관심병자 07-25 1194
17219 [한국사] 마한 심장부의 생뚱맞은 백제 고분의 주인공은?? (1) mymiky 07-25 1559
17218 [한국사] 세종은 신미의 존재 몰랐다… ‘나랏말싸미’ 역사 … (7) 섬나라호빗 07-25 226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