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3-10 20:26
[세계사] 동남아의 다락논
 글쓴이 : 탄돌이2
조회 : 1,725  

동남아에는 충분한 강수량 덕택에
신석기 시대부터 한자리에서 저런 다락논을 지어먹은 부족도 있다고 함.

이제 감이 잡히슈?

수경농법이 아닌, 
직파농법의 가장 큰 문제점은 벼는 흙속의 영양분을 빨아먹는 정도가 극악스러워서
요즘같이 충분한 거름을 주지 못하는 환경에서 직파농법으로 마른 밭에 볍씨를 뿌리면, 이듬해는 벼농사를 쉬어야 함.
때문에, 우리 신석기 시대의 고인돌 농부들은 모두다 영산강, 낙동강 같은 물수급이 쉬운
강가에서 벼농사를 지었음.

밀이 아닌, 벼농사 지역 중에
거대한 삼각주같은 강의 범람이 주는 천혜의 환경이 아닌, 직파농업을 할 수 밖엔 없는 
저질 농업지역에서 어떤 고대문명이 일어섰다는 것 부터가 헛소리 임.

벼보다도 물을 덜 먹는 밀농사도 다들 거대한 강가에서 일어난 문명들이고,
메소포타미아인들의 수로기술은 지금도 놀랠 정도로 정교했음.
2019-03-10 오후 8-23-12.pn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포테이토칩 19-03-10 20:41
   
소로리 볍씨같은 것에 대해서는 자세히 알지 못하지만........

https://www.google.com/amp/m.chosun.com/news/article.amp.html%3fsname=news&contid=2017050701095

청주 소로리 볍씨 발견을 계기로 세계적인 고고학 개론서인 『고고학(Archaeology)』에는 쌀의 기원지가 중국에서 한국으로 바뀌었다. 91년에 발간된 이 책은 2003년까지 중국 후난성에서 출토된 볍씨를 근거로 쌀의 기원을 중국 양쯔강 유역으로 표기했다. 하지만 2004년(4판) 출간된 책부터 지난해 발간한 최신 개정판(7판)까지 쌀의 기원지를 한국으로 명시했다. 한국에서는 2006년『현대 고고학의 이해』로 번역 출판됐다.

고고학자들이 날조를 하나보군요.
     
탄돌이2 19-03-10 20:41
   
위 글은 그 볍씨를 부정하는 글이 아닙니다.
          
포테이토칩 19-03-10 20:44
   
알겠습니다.
일단 제가 벼의 기원이나 그런 것에 대해서는 별 관심도 없고 잘 알지도 못해서요.
               
탄돌이2 19-03-10 20:45
   
소로리도 분명히 물수급이 쉬운 지역이였을 것 임.
해충퇴치 19-03-10 20:47
   
그래서 동남아에서는 어떤 고대문명이 발생하였나요?
     
탄돌이2 19-03-10 20:50
   
그건 님이 알아보셔
          
해충퇴치 19-03-10 20:57
   
님이 저질 농업지역에서는 고대문명이 발생할 수 없다고 했잖아요.

그럼 동남아 같은 고급 농업지역에서 고대문명이 발생한 사례를 들어줘야지요.

안그럼 님이 농업지역과 고대문명이 관련있다고 한 주장은 그대로 헛소리가 되는거죠.

참고로 학계에서는 농업이 문명의 필수요소는 아니라는 설이 대세입니다.
               
탄돌이2 19-03-10 20:58
   
눼~눼~ 님은 손이 없쑤?

그런데 그 학계가... 환*학계는 아니겠지요?  ㅋ
                    
해충퇴치 19-03-10 21:01
   
자기 주장의 증명은 스스로 하셔야죠.

비꼬는 수준 하고는...부처님 눈에는 부처님만 보이고 똥개 눈에는 똥개만 보이는 법이죠.
                         
탄돌이2 19-03-10 21:03
   
아..... 내가 너무 게을러서요.  님이 찾아보셔~ ㅋ
          
신수무량 19-03-10 21:49
   
그건 님이 벼농사랑 연관해서 여기다가 써봐라... 농사가 어떤 개념인이 모르시나?
sonicyouth 19-03-10 21:57
   
이 인간 밀덕질하는 인간인가? 왜이리 말투가 극혐이야...
비좀와라 19-03-10 22:36
   
벼는 원래 습지식물 입니다. 야생벼는 습지에서 자라요.

다락논은 습지에서 자라야 하는 하는 벼를 억지로 산자락에 만든 것으로 당연히 생산성이 뚝 떨어집니다.

더군다나 벼는 온도에 따른 제약이 있다보니 산에서 농사짓지 않습니다.

보통 저런 다락논은 어떤 종족이 습지에 살다가 다른 종족에 밀려 도망쳐서 하던 것을 말하지 문명의 시작이라 하지 않습니다.

성경이나 중국의 설화 나 슈메르의 신화에서 보듯이 인류의 문명은 습지에서 시작 되었단 말이죠.

여기서 소로리 볍씨에 관해서 말하자면 가장 오래된 볍씨는 소로리 볍씨 지만 가장 오래된 농사 유적은 운남성인가 호남성에 있을 것 입니다.

원체 한반도의 풍토가 산성토양 이고 여름과 겨울의 기온차가 심하다 보니 소멸되는 것이 타 지역 보다 심합니다. 그래서 탄성 물질이 있는 것이나 남아 있게 되는 것이죠.

로마시대에 버리 쓰레기가 아직도 다 부패하지 않았다고 하는 것이 유렵이나 기타 지역이란 말입니다. 한반도나 만주 지역에서 일찍이 소멸되 버리는데 반해서요.
     
탄돌이2 19-03-11 00:39
   
위 글은 벼농사의 이동루트를 말하려는 글이였고,
동남아 다락논들이 우리나라 다락논하고 같은 온도 같은 습도 같은 강우량이라고 보시나요?
별그리치 19-03-11 00:44
   
동아게 글마다 개짓는 글 써대는 탄돌이2
사람은 사람을 상대해야지 몸뚱아리만 사람이고
안에 이성이 죽어있는 좀비 귀신같은건
저같은 벌레 알바잡이가 저승사자가 상대해야할일

스트레스 받지 마시고 귀신본듯 무시하시길 추천
탄돌이2 는 이성이 마비된 좀비라 뇌에서 썩은내남
몸뚱아리만 인간을 닮았을뿐 내면에서 사람 냄새가 안남
싸이코패스처럼 기괴 흉물스럽고 역함

내 예측컨데 변태처럼 꾸준하게 부지런히
쓰레기 댓글 다는 유형은 높은 확률로
한글패치된 원숭이던지 니뽕이 찬란하여
이성을 일왕에게 바친 벌레출신 일뽕임

간만에 동아게 글읽고 있는데 글마다
탄돌이2 가 비아냥 댓글로 도배하고 있음
이건 뻔히 일뽕 중뽕 알바 혹은 벌레란뜻
내용도없는 1~2줄 비아냥글에 머하로 상대하심
그냥 신고해 버리고 무시하시지
     
탄돌이2 19-03-11 00:48
   
어디 사시는 뉘신 지 모르겠으나,
표현이 참 걸걸하시네요. ㅎ

나는 적어도 내 글에 반박하는 글에는 댓글을 달아 줍니다.
그러다 보니, 댓글놀이가 길어지기도 하죠.
떡밥 던저놓고 방치하면 안 되잖아요. ㅎ
          
별그리치 19-03-11 01:36
   
댓글마다 코맨트달며 댓글 놀이 하는 부분은 거론한적이 없는데
그게 일베 벌레들의 특징인건 맞고 잘아네 내글 스토킹하며 연구하나봐
벌레 사령부에선 오늘 그런 언급 안했는데 답변이 내글보다 앞서가네 ㅎ
찔리니 ㅋ 아 고백두 하셨네 댓글이 너에게는 놀이구나 ㅋㅋㅋ

난 글마다 도배하며 글쓴이들 아프냐고 안부 묻길래
난 니가 무슨 의사 나부랭이라도 되는줄 알았지
고수는 떡밥안쳐 정상적인 맨탈인 사람들은 반응안할 글에
벌레는 알아서 반응하며 나 벌레라며 발끈하거든 너처럼
마치 벌레주제에 숨어지내지 않고 새님 날잡수쇼하는
정신나간 애송이 벌레처럼 잘알아 니 부류의 뻔한 군상들은 ㅎ

주제에 주어들은건 있어가지고 떡밥타령은 ㅎ
떡밥도 아까운 주제에 꿈도 야무지네
왜 나한탠 어디 아픈인간이란 드립 안치냐
내가 무서움?
               
탄돌이2 19-03-11 01:39
   
아.......ㅎㅎㅎ
어디서 님 신경을 건드렸는 지는 알겠네요 ㅎㅎㅎ

굿나잇~
                    
별그리치 19-03-11 02:02
   
어이 아자씨 개소리하고 자빠져있네요 ㅋ
탄돌이님은 닌겐이 아니신가 봐요
왈왈~ 개소리만 들리네요 ㅎㅎ

내 신경은 그쪽에서 쓰실필요도 관심도 없고
님아가 타인글에 비아냥대며 도배한
병자취급한 그 상대 글쓴이들 심정부터 해아려야
정상 같은데 혹시 실례지만 싸이코패스세요? ㅎㅎ

어짜피 또말돌리며 고작 1~2줄 댓글달며 동문서답할
저능아인건 잘알았고 님아가 멀알던 말던 개뿔일태니
알아서 삶아서 쳐 잡수시고 님아 정체성 어는정도
파악 되었으니 지켜보며 개소리 할때마다 조련해줄게
넌 몸뚱이만 인간이니 ㅎㅎ

사람들 간보며 눈치나보는 비열 비굴한 짐승3키 ㅎㅎ
상황에 맞지도않은 어색한 굿나잇 웃기시네
쿨한척하는 촌스러운 쪼다!!!
                         
뚜리뚜바 19-03-11 13:34
   
님 굿~ ㅋㅋ
 
 
Total 17,35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63 [한국사] 발해 ㅡ 혼동강(混同江)과 속말수(粟末水), 그리고 홀… (2) 감방친구 07-05 752
17162 [한국사] 두 곳의 기록중 하나는 착오일 터, 어느 곳이 착오인… (2) 파이브텐 07-05 756
17161 [한국사] 발해 ㅡ 천문령(天門嶺)과 동모산(東牟山) 3 감방친구 07-05 715
17160 [한국사] 일본서기 안의 한국어 어머니 나무 그리고 고고학 (1) 풍림화산투 07-04 1507
17159 [한국사] 발해 ㅡ 천문령(天門嶺)과 동모산(東牟山) 2 감방친구 07-04 972
17158 [기타] 흔한 어그로에 일일이 어그로 끌려서 화도 못내고 답… (3) 상식4 07-02 913
17157 [한국사] 노예제 왕국이었던 조선 (42) 멸망의징조 07-02 3093
17156 [한국사] 조선의 칼 문화재 (6) 쿤신햄돌 07-02 2313
17155 [한국사] 근대 서양인 랜도어가 본 조선인의 외모 (3) 쿤신햄돌 07-02 2252
17154 [한국사]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3) Attender 07-02 690
17153 [한국사] 발해 ㅡ 천문령(天門嶺)과 동모산(東牟山) 1 (1) 감방친구 07-02 837
17152 [한국사] 辰에 대한 자연적인 추론 (4) Player 07-02 663
17151 [한국사] 차자표기법으로 풀어본 임나와 기타 지명의 위치 추… (12) 솔로몬축구 07-01 860
17150 [한국사] 조선은 지조없는 여자였다...함석헌! (4) 냉각수 07-01 1175
17149 [한국사] 임진왜란 초기 조선이 털린 진짜 이유들 (영상) (8) 무한성장맨 07-01 2034
17148 [한국사] 대한제국 유물 (4) 쿤신햄돌 07-01 1099
17147 [한국사] 고종이나 민비나 도진 개진 (6) 건달프 07-01 889
17146 [일본] 포경재개를 빌미로 전세계적인 토쿄올림픽 보이콧 … (4) 윈도우폰 07-01 1858
17145 [한국사] 배운 사람들이 국왕과 정부에 건의 비판 토의한 나라… (19) 아스카라스 06-30 1271
17144 [한국사] 아래글에 대한, 명성황후에 대한 개인적 생각 (5) 새벽감성 06-30 856
17143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7) (6) mymiky 06-30 1002
17142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6) mymiky 06-30 542
17141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5) mymiky 06-30 483
17140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4) mymiky 06-30 480
17139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3) mymiky 06-30 499
17138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2) mymiky 06-30 538
17137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1) mymiky 06-30 7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