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12-20 13:56
[기타] "영화와 현실은 달랐다" 군함도 징용피해자가 말하는 현실 '군함도'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2,693  




1.jpg
https://cafe.naver.com/andyhug/1056801


연출을 맡은 류승완 감독은 “군함도의 아픈 역사를 알리는 걸 목표로 두긴 했지만 첫 번째 이유는 아니었다”며 “(기획 단계에서) 순수하게 군함도의 이미지를 떠올려 봤을 때 그 안에서 펼쳐질 법한 다양한 이야기들이 함께 떠올랐고 그래서 기획하게 됐다. 역사적 사실을 알려야겠다는 의무감은 오히려 작업하는 과정에서 생겼다고 보는 게 맞을 것이다”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또 강제 징용된 조선인의 다양한 군상을 드러낸 시도에 대해 “여러 가지 면모를 묘사하는 것이 자연스럽다고 생각했다. 국적이 아니라 개인에 더 집중하고자 했다”며 “이러한 소재를 이분법적으로 혹은 진영논리로만 자극적으로 비추는 방식은 오히려 역사를 왜곡하기 좋은 모양새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전쟁통에 나약한 자들은 얼마나 강해질 수 있는지, 강한 자들은 얼마나 나약해 질 수 있는지 보여주고 싶었다. 그리고 과거를 통해 다가올 미래를 어떻게 준비해야 하는지 생각할 기회를 갖길 원한다”며 “이미 오래 전에 청산됐어야 할 문제들이 유령처럼 떠돌면서 우리의 현재와 미래를 잡아먹고 있다. 그런 맥락에서 군함도 탈출기는 헬조선 탈출기라고 해도 무방하다”고 덧붙였다.
http://www.movist.com/movist3d/read.asp?type=13&id=25939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마르칸 18-12-26 18:34
   
그렇군요.
아비요 19-02-14 19:14
   
한참 이슈가 될때 제대로 다큐멘터리 형식으로 영화를 찍었어야 했는데 상업영화 감독이 뛰어들어서 이슈를 이용만 했지 실속이 없어요. 사실과 연계되어 고증이 철저한 명작이 나올수도 있었는데 되도 않게 환상문학을 만들어버려서 일본이 사실이 아니라며 변명할 껀더기만 남겨줬네요.
 
 
Total 18,69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798
17860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역… 돌통 05-12 336
17859 [북한] 이한영의 김정일의 로열패밀리..연구,분석 01편 돌통 05-12 487
17858 [한국사] 여말선초 요동정벌에 대한 개인적 생각 (10) 감방친구 05-11 1331
17857 [한국사] 연개소문이 지혜'와 덕'을 갖췄더라면? (2) 냉각수 05-11 732
17856 [북한] 실제로 1960~70년도~더 나가서 80년대 중반까지 북한 살… (4) 돌통 05-10 1268
17855 [한국사] 조선과 요동이 어쩌고 맨 반복되는 이야기 (25) 감방친구 05-09 1592
17854 [북한] 요즘 탈북자 비난글들이 무척 많아진것 같네요.. (2) 돌통 05-09 1073
17853 [한국사] 조선이 고려만큼 자주성이 확립된 나라였으면.. (60) 고구려거련 05-09 1335
17852 [한국사] 진한과 예왕, 그리고 진왕으로 본 민족 이동 감방친구 05-08 1017
17851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7 446
17850 [한국사] 관동대학살 조선인 학살 피해자 2만3천58명이었다 (1) mymiky 05-07 832
17849 [한국사] 고구려는 연개소문 때문에 망했다? (3) 고구려거련 05-07 1140
17848 [세계사] 고구려 초기 현 요동반도는 어느나라의 땅이었을까… (9) 고구려거련 05-06 1275
17847 [한국사] 고조선의 수도는 과연 어디에 있을까? (1) 고구려거련 05-06 718
17846 [한국사] 고구려 광개토대왕 vs 백제 근초고왕 vs 신라 진흥왕 (2) 고구려거련 05-06 717
17845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6 333
17844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6 290
17843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6 407
17842 [한국사] 한일 고대사에 대해 알고 싶습니다. (2) 밑져야본전 05-05 717
17841 [한국사] 우리나라 역사상 외국을 공격했던 경우 (때, 시기) (5) 고구려거련 05-05 1556
17840 [한국사] 입체적인 고조선 연구서가 출간됐습니다 (2) 감방친구 05-04 1029
17839 [한국사] 장수태왕이 천도한 평양은 북한의 평양이 아니다 조지아나 05-04 959
17838 [한국사] 고구려때 있었던 고양이 괴담.txt 소유자™ 05-04 771
17837 [한국사] '북방중심' 역사관 펼치는 북한…"구석기 유… 소유자™ 05-04 546
17836 [한국사] 고구려가 중국사(?), 이태백이 증명하는 ‘동북공정… 소유자™ 05-04 589
17835 [북한] 박정희 ᆞ 그리고 김대중. 그리고 하느님의 뜻 (1) 돌통 05-04 468
17834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3 351
 <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