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2-28 21:46
[일본] 일뽕들의 특징.
 글쓴이 : 남북통일
조회 : 624  

1. 꼭 조선 빈민층들과 일본 중산층 혹은 부유층과 비교한다.

2. 정작 식민지 근대화론을 부정하지만 그들의 글내용을 유심히 살펴보면 식근론을 정당화

하는 늬앙스가 있다.

3. 삼국시대 고구려, 백제, 신라의 열도 지배를 언급하면 환단고기 인용을 전혀 하지 않아도

환빠로 몰고가는 매직

4. 꼭 조선과 일본 생산량 가지고 물고 늘어짐.

5. 남북통일에 긍정적이면 무슨 우리의 주적은 북한이느니 어쩌구 저쩌구

------------------------------------------------------------------------

근데 일빠님들에게 물어보고 싶은 건,

일본 국가부채 지금 1경 돌파(한국보다 훨씬 더 많다.)에 과거에는 자신들이 동아시아

최강이였으나 지금은 국력 면에서 중국에게 추월당하고 심지어 자신들이 그렇게 혐오하는

한국도 일본의 자리를 위태위태하게 만드는 상황인데,

이래 봤자 뭔 소용입니까?

걍 발닦고 자세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섬나라호빗 18-02-28 21:54
   
6.사대주의를 까면서 지가 사대주의자인 건 모른다.
     
남북통일 18-02-28 21:55
   
ㅋㅋㅋㅋ
가남 18-02-28 22:33
   
인생을 일뽕에 다 꼴아 밖았지만 알아주는 사람이 없어서 발광.
     
남북통일 18-02-28 22:47
   
ㅋㅋ
history2 18-02-28 22:35
   
진주만,,, 우리 같이 사라지자 댓글 달기도 난 창피한데....넌 안 쪽팔리냐
     
남북통일 18-02-28 22:47
   
님 왜 그러세요 그렇게 따지자면 여기 동아게는 지금 휑한 곳이여야 합니다
화난늑대 18-03-01 00:39
   
좋게보면 애정결핍 환자 같아요ㅉ
6시내고환 18-03-03 19:42
   
7.일본 근처에도 못가본 애들이다
 
 
Total 17,50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5 [한국사] 무경총요 분석 경과 감방친구 04-26 642
524 [한국사] 스즈키 스미에 상에게서 희망을 보다. mymiky 11-10 642
523 [한국사] (3) 당 수군 침공로와 가탐 도리기 경로 고찰 감방친구 03-17 641
522 [기타] 현자인척 하는 고XX분 (3) 위구르 03-21 641
521 [한국사] 남.북한의 1차 내각의 구성과 어려움(친일파 배제의… (2) history2 03-27 641
520 [한국사] 강화도 조약 후 조선과 일본의 행보 2 히스토리2 06-04 641
519 [한국사] 갈석산을 지나면 현도와 낙랑군이 있다 - 한서 (5) 도배시러 08-29 640
518 [한국사] 이유립선생이 친일이었다고?? 하나같이 양의 탈(거… (1) 스리랑 06-09 639
517 [한국사] 오성취루 현상같은 경우 생각보다 흔한현상이라고 … (4) Marauder 06-18 639
516 [한국사] 동북아역사재단에 공개 토론을 제안하는 2차 성명서 (2) 마누시아 06-26 639
515 [기타] 감정적이 아닌, 다양한 정보를 갖고 토론하고 토의하… (32) GleamKim 11-05 639
514 [한국사] 감방친구님의 의문에 대한 답글 (8) 독산 03-10 639
513 [한국사] 소소한 역사탐방 - 소쇄원. https://m.blog.naver.com/joonho120… (4) 히스토리2 04-26 639
512 [한국사] 도종환 관련 강단 학자들이 반가워할 소식 (2) 징기스 06-14 638
511 [한국사] 현 신강성(新彊省) 동부의 포창해(蒲昌海) = 발해(渤… (1) 현조 07-19 638
510 [세계사] 선진 시기 동이족이 상나라인이고 우리민족의 선조… (2) 고이왕 08-29 638
509 [한국사] 학계 통설을 추종하는 것 자체는 문제가 되지 않습니… (6) 감방친구 12-25 637
508 [기타] 잉 뭐져 다른 게시판에 가즈아아 02-10 637
507 [한국사] 재야 사학계가 강단 사학계에 공개토론을 제안하다 (3) 징기스 06-17 636
506 [한국사] 감방친구님이 오린 아래글에 대한 본인의 소견 (1) 독산 05-29 636
505 [한국사] 류큐분할론과 미국의 역할2 히스토리2 06-03 636
504 [일본] . (14) 알론소 08-16 635
503 [한국사] 저 사람은 빡대가리 경계선지능이하인지 모르겠는데 (38) 연개소문킹 02-23 635
502 [한국사] 고구려 평양을 특정할 수 없네요 (14) 감방친구 02-19 635
501 [한국사] 그림엽서로 보는 일제강점기 한국의 모습 히스토리2 04-25 635
500 [중국] 김장훈, 中 일송정서 '애국가' 가창 공안당국… 투후 07-09 634
499 [한국사] 한사군(낙랑군)에 대한 입장 정리 (2) 감방친구 09-25 634
 <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6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