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1-09 11:42
[한국사] 동북아시아 삼국시대 역사 시뮬레이션 BC 75 ~ AD 670
 글쓴이 : GleamKim
조회 : 1,026  


동북아시아 삼국시대 역사 시뮬레이션 BC 75 ~ AD 670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인류제국 17-11-09 12:26
   
백제도 남부여로 수정해주셨으면

백제는 성왕이후 웅진에서 사비로 천도한후 남부여로 국호로 사용하셨습니다

그런데 고려왕국이 아니라 그냥 고려입니다 왕국이라는 표현은 서양용어입니다

고려를 왕국이라고 쓴 역사서는 없습니다

고려국으로 써야합니다



그리고 동쪽뿐만이 아니라 서쪽도 똑같이 해주셔야지요 당나라 역사서 통전에는 이렇게 기록이 되어있습니다


통전의 고구려 강역

其地後漢時方二千里。至魏南北漸狹,纔千餘里。至隋漸大,東西六千里。

번역:그 땅은 후한때에 사방 2천리[800km]였다. 위나라 때 남북이 점점 좁아져서 겨우 1천여 리[400km]였으며,          수나라 때 점점 커져서 동서가 6천리[2400km]가 되었다.
꼬마러브 17-11-09 12:29
   
동영상은 안보고 썸네일만 봤는데 ... 북부여의 위치는 고구려의 북쪽이 아니라 고구려의 서북쪽입니다.
     
인류제국 17-11-09 12:33
   
영상 보시면 아시겠지만 고려가 고려왕국으로 돼어있더군요

장수왕이후 고구려에서 고려로 국호를 쓴건 맞지만 고려왕국이라는 국호는 사용한적은 없지요
          
꼬마러브 17-11-09 12:37
   
사실 뒤에 ~~왕국 ~~제국 ~~공국 붙이는 것 자체가 서양식이죠.
꼬마러브 17-11-09 12:43
   
1. 한나라의 영토가 청천강까지 이어진 모습이 보이는데, 이것은 문헌적으로 말이 안됨.
2. '예'랑 '동예'랑 분리해서 그린 이유?
3. 동부여의 위치는 고구려의 북쪽, 북부여의 위치는 고구려의 서북쪽
4. 고구려의 영토가 축소되어 있음. (일단 초기에 서쪽바다가 없다는 것은 문헌적으로 말이 안됨)
5. 야마토는 나라지역에서 시작하는데, 정작 야마토의 영토에 나라지역이 빠져있음
6. 통일신라라는 용어보다는 후기신라 , 대신라라는 용어가 더 타당해 보임.
7. 당나라가 고구려를 멸망시키긴 했으나, 고구려의 영토를 저런 식으로 넓게 통치했다고 볼 수는 없음. 기껏해야 대동강 - 요동 일부 지역을 차지함. 그나마 그것도 얼마 못가 잃어버리고 ... 당나라가 고구려의 동쪽 지역에 이르는 방대한 지역을 차지했다고 생각되지 않음.
8. 대륙백제는?
9. 일본의 경우 북규슈는 가야가... 그 동쪽 지역은 고구려, 백제, 신라, 마한 등의 세력이 어지럽게 세력을 이루고 있었음. 야마토도 나라지역에서 시작한 백제계 분국임.
10. 북중국의 국가들이 전체적으로 영토가 과장되어 있는 것 같음.
호랭이해 17-11-09 12:52
   

이런식으로 만드셨다면 이해하겠는데
조위 시절 오나라와 고구려가 사절을 주고 받았는데, 저 지도로 보면 가능할거 같진 않네요

그리고 공손가문이 북평까지 들어갔었던가요?
너무 거대한거 같아요
     
장진동 17-11-09 17:38
   
이지도 개뻥인게 서기 3세기면 고구려는 고대국가거의 완성단계이고 한참 뻗어 나갈땐데 ㅋㅋㅋ이게 짱꺠국의 허풍이라는 겁니다 ㅋㅋㅋㅋ짱깨는  항상 이런식으로 왜곡해서 교육합니다
          
꼬마러브 17-11-09 18:23
   
애초에 고구려는 고대국가도 아니고 중세국가이죠.
문삼이 17-11-09 13:49
   
삼국사기,자치통감,남제서에 나오는데...

도대체 북위란 백제는 어떻게 싸운겨?
서로 육상전력끼리 맞싸웠다는데....거참 신기하네....
황금 17-11-10 20:04
   
잘 봤습니다.
위구르 17-11-11 19:41
   
이런거 어떻게 만드는지 궁금하네요 ㅋㅋ 신기할따름
 
 
Total 19,4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1739
1948 [북한] 북한과 (중공)중국과의 역사적 관계 (1편).. 돌통 08-16 1047
1947 [한국사] 조선과 중국의 관계! 조선은 중국의 종속국 핑골 08-23 1046
1946 [한국사] 1차 평양성 전투 (1) 레스토랑스 11-09 1046
1945 [북한] (기밀)비밀문서들의공개로 이젠드러나는6.25비극.04편 돌통 01-21 1046
1944 [세계사] 하버드 중원사 송나라편 독서 후기 위구르 10-04 1046
1943 [한국사] 동북아 역사재단은 식민사학파라는 걸 증명하는 국… (2) 꼬꼼둥 03-24 1045
1942 [한국사] 후한시절, 낙랑군은 요동군의 서쪽에 있었다. (3) 도배시러 09-07 1045
1941 [한국사] 한국인의 조상 (3) 스파게티 09-10 1045
1940 [한국사] 김해 허씨는 인도 아유타국에서 왔는가 월지국에서 … 일서박사 02-11 1045
1939 [한국사] 백제동성왕이 북위와 전쟁한거 뻥카였군요? (41) 성길사한 08-15 1045
1938 [기타] 가야의 왕관(삼엽문)과 고구려,발해 조우관 형태 유… (1) 조지아나 09-11 1045
1937 [세계사] 고대엔 국경선 개념이 희박했습니다. (8) 딸기파이 04-16 1044
1936 [기타] 만약 고대 로마 제국 붕괴 후 유럽이 (3) 집정관 05-10 1044
1935 [한국사] 온조는 부여씨인가? 해씨인가? 1 지수신 07-05 1044
1934 [한국사] 교토대 교수 "일왕은 백제계" (3) 가난한서민 02-22 1043
1933 [북한] 소련의 영향으로 북한정권 어떻게 탄생이 됐나.? 01편 돌통 01-14 1043
1932 [한국사] (부여시대~ 조선시대)까지 한복 변천사 mymiky 11-17 1043
1931 [한국사] 혹시 이 지도의 의미를 아시는 분은 ... (5) singularian 03-08 1043
1930 [기타] 민족주의 글을보고 (22) 관심병자 01-13 1042
1929 [한국사] 현 압록강은 오골강? (13) 감방친구 03-11 1042
1928 [북한] 김구김일성 만남, 몰랐던 이야기들 03편. 마지막편 (1) 돌통 03-13 1042
1927 [기타] 평화전쟁 1019 ( 고려 vs 요나라 ) (3) 관심병자 09-21 1042
1926 [한국사] 신친일파가 몰려온다!! 징기스 02-24 1041
1925 [한국사] 순암선생 환웅 단군고기를 변증하다 두부국 11-29 1041
1924 [기타] 현대 토론의 문제점을 전쟁과 게임을 통해 비교해보… (7) Marauder 04-23 1041
1923 [기타] 식민사학계의 반항? (7) 인류제국 06-05 1041
1922 [한국사] 한사군의 영역으로 서로 싸우실 필요 전혀 없습니다 (25) 프로이 06-14 1041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