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7-19 18:37
[한국사] 현 청해성(靑海省) 동남부의 성숙해(星宿海) = 발해(渤海)..
 글쓴이 : 현조
조회 : 1,044  

 
① 河水出東北隅,以行其北。
① 하수출동북우,이행기북。
西南又入渤海,又出海外,即西而北,入禹所導積石山。
서남우입발해,우출해외,즉서이북,입우소도적석산。
② 河水出昆侖東北陬,貫渤海入禹所導積石山。
② 하수출곤륜동북추,관발해입우소도적석산。
▲ 산해경 · 해내서경(山海經 ·  海內西經)..
 
-

▶ ① 하수(河水)는 (곤륜산) 동북쪽 모퉁이에서 나와 흐르는데, 북쪽에서 행합니다.
서남쪽에서 역시 발해(渤海)에 흘러들어가고, 또 해외(海外) 지역에서 나오니, 즉 서쪽에 이어 북쪽으로 흐르다가, 우(禹) 임금이 소도한 적석산(積石山)에 흘러들어갑니다.
▶ ② 하수(河水)는 곤륜산(昆侖山)의 동북쪽 모퉁이에서 나와 흐르고, 발해(渤海)에 관통하여 흐르다가 우(禹) 임금이 소도한 적석산(積石山)에 흘러들어갑니다.
 
balhae04a.jpg

 
-
 
③ 河水出崑崙東北陬,貫渤海,入禹所導積石山。
③ 하수출곤륜동북추,관발해,입우소도적석산。
▲ 회남 · 지형설(淮南 · 地形訓)..
 
-
 
③ 하수(河水)는 곤륜산(昆侖山)의 동북쪽 모퉁이에서 나와 흐르며, 발해(渤海)에 관통하여 흐르고, 우(禹) 임금이 소도한 적석산(積石山)에 흘러들어갑니다.
 
※ 관발해(貫渤海)는 말그대로 '발해에 관통하여 흐르다'는 의미로서, 강은 호수에 관통하고 다시 강으로 흐르는 것입니다.
 
balhae04b.jpg

 
-
 
④ 崑崙在西北。河水出其東北陬。 東南流入渤海。中華謂之星宿海。
④ 곤륜재서북。하수출기동북추。 동남류입발해。중화위지성숙해。
是謂河源。滙爲薩陵,鄂陵二澤。
시위하원。회위살릉,악릉이택。
▲ 하원성숙해변증설(河源星宿海辨證說)..
{ ※ 한국고전번역원이 삭제하고, 공개하지 않는 원본 일부.. }
 
-
 
▶ ④ 곤륜산(崑崙山)은 서북쪽에 있고, 하수(河水)는 그 곳(곤륜산)의 동북쪽 모퉁이에서 나와 흐르다가, 동남쪽으로 흘러 발해(渤海)에 들어갑니다.
(발해는)  중화(中華) 소위의 성숙해(星宿海)이라고 했고, 소위 하원(황하의 발원지)이니 옳고, 물돌아 흐르는 곳은 살릉택(薩陵澤)과 익릉택(鄂陵澤) 등의 2 못(늪) 입니다.
 
balhae05b.jpg

 
-
balhae05c.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9,34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34224
2095 [한국사] 유사역사학은 어떻게 대중에게 다가갔는가? (5) 고이왕 06-19 1053
2094 [기타] 유튜브에 있는 동아시아 역사 2000년 지도 (1) 설설설설설 10-27 1053
2093 [일본] 이쯤되면 무서워지네요. 저 도넘은 타국에 대한 광기… (16) 연개소문킹 02-19 1053
2092 [한국사] 소소한 역사 탐방(건축왕 정세권, 북촌한옥마을의 설… 히스토리2 04-16 1053
2091 [한국사] 류큐분할론과 미국의 역할2 히스토리2 06-03 1053
2090 [한국사] [이덕일의 새롭게 보는 역사] ‘기자, 조선에 망명’… (8) 지누짱 02-16 1053
2089 [한국사] 발해는 금나라와 연결 되있다 보는데. (13) 축동 03-13 1053
2088 [한국사] 시진핑 망언은 왜 나왔나? (6) 마누시아 06-12 1052
2087 [한국사] 강단사학계의 정설이 틀릴 수 밖에 없는 근본적인 이… 현조 09-17 1052
2086 [한국사] 살수와 평양에 대한 북한측 입장(살수:초자하, 북평… (9) history2 03-11 1052
2085 [한국사] 이병도의 낙랑군 왕검성 위치 도배시러 10-22 1051
2084 [한국사] 지역별 아리랑 BTSv 02-18 1051
2083 [한국사] 각 사서별 전한 군현 위치 기술 시각화 감방친구 09-16 1051
2082 [한국사] 고려양(한복) 관련 중국 기록 (4) 감방친구 11-08 1051
2081 [기타] 인도 나갈랜드주 인도-몽골족이 존재 (미얀마 인근) … (1) 조지아나 02-24 1050
2080 [한국사] 조선과 중국의 관계 yogensh 06-11 1050
2079 [기타] 쩝... 제가 바란 대답은 AN/TRY-2의 Forword Mode랑 Terminal Mo… (5) 뽕가네 07-12 1050
2078 [기타] 발해만 제해권 장악한 백제 북연(國勢) 흡수한 고구… 관심병자 06-12 1050
2077 [한국사] 환단고기, 고구려사의 진실을 밝히다, 고구려사의 비… (2) 하보나 05-09 1049
2076 [세계사] 테라(산토리니) 화산 폭발 - 기원전 1628년 옐로우황 06-12 1049
2075 [한국사] 잘못 알려진 한국사 2(중세) (2) history2 04-14 1049
2074 [기타] 중국 정사에서의 마지막 [발해인] 기록 (4) 응룡 04-19 1049
2073 [한국사]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3) Attender 07-02 1049
2072 [북한] 김일성의 항일투쟁중 올기강 전투.. 돌통 06-23 1049
2071 [한국사] 아,창원에서 과거 가야의전성기유적이 발굴됨.news 곧은옷깃 09-28 1049
2070 [기타] 기자조선과 동북공정 두부국 07-07 1048
2069 [기타] 흑요석님 (10) 하플로그룹 08-15 1048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